•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579
그렇게 많은나인 아니지만
고등학생때 기숙사에서 살고
대학때도 취업을해서도 집떠나 산지가
9년이 다되가는데 좋지않은 가정환경에
잘살아보려고 애썼던 내 안간힘들이
오늘에서야 왜이렇게 안쓰러운지..
그렇게 일찍부터 혼자인것에 익숙했던나는
너무 내위주였고 너무 자존심만 강해졌고
부모님은물론 친구도 남자친구도
아무도 깰수없는 나만의 단단한 벽을 가진것같다
그게 살면서 너무 독이되더라
외로워도 그게 그냥 사는거려니..하던 내마음은
왜이렇게 약해진건지


소바기

2017.09.04 10:52:46

그런 느낌 들때가 있죠. 지칠때.

pink

2017.09.05 17:12:35

작은 것이라도 하나씩 해 보시면 어떨까요. 더 많이 웃는다던지 남의 얘기를 더 잘 들어준다던지. 문제를 잘 알고 계시니 실천만 하시면 될 것 같네요. 지금부터 더 행복하게 사셔야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712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520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3809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7141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5136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9980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061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9258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049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6714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3207 10
53863 간밤의 시달림 [6] 모험도감 2017-09-04 835  
53862 결혼할 수 있을지.... [5] 우울 2017-09-04 1617 1
» 어린나이에 혼자살지마세요 [2] 생각의결 2017-09-03 1352 1
53860 참 전업주부인데 아이 키우기 힘들다고 하는 사람들 보면 이해가 안... [8] Go,Stop 2017-09-03 1159  
53859 솔직히 여자든 남자든 상대한테 될까 안될까 척보면 답 나오는데 [4] 페퍼민트차 2017-09-03 1694  
53858 감정의 이용 [3] 라라쓰 2017-09-02 850  
53857 친구에게 털어놓는 범위 [5] anyone 2017-09-02 1063  
53856 소개팅때문에 여쭤볼게 있는데요 [4] 강동일산 2017-09-01 1180  
53855 연애한다는 관계.. 속의 상황이 다 우스워요 [2] 유은 2017-09-01 1139  
53854 이 남자의 언행 [6] courteney 2017-08-31 1256  
53853 러패 맘 찾아요 ^^ 캘리포니아 2017-08-31 875  
53852 언제부턴가 남편과 주변인을 함께 보는 자리가 불편해지기시작했습니다 [4] Jibal2 2017-08-31 1129  
53851 여러분들은 동거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 Go,Stop 2017-08-30 1112  
53850 예민한 저, 연애가 힘들어요 [25] 무먀모 2017-08-30 2538  
53849 [히치하이킹] 9월 독서모임 공지 : <코스모스 - 칼세이건> 나리꽃 2017-08-30 597  
53848 해야 한다 vs 하고 싶다 [5] 모험도감 2017-08-30 1024  
53847 여전히 좋은 러패.. [3] 양벙글 2017-08-29 810  
53846 이별 후 사과 연락 [9] 옹잉 2017-08-29 1709  
53845 너무 외롭고 쓸쓸하네요.. [5] Do U 2017-08-28 1183  
53844 아는척 혹은 모르는척 [1] 칼맞은고등어 2017-08-28 888  
53843 연애는 원래 피곤한건가요? [6] 바니바니바니 2017-08-28 1505  
53842 헤어진사람에게 전화가 왔는데 못받았다면 어떻게 하시겠어요? [1] 너의 시선 2017-08-27 926  
53841 넌 아무잘못없어- 라는 말이 왜이렇게 싫을까요? [5] 따뜻한마음 2017-08-27 861  
53840 자꾸 고민하게 만드는 남자 [2] 리스본그리고제인 2017-08-27 1116  
53839 시집잘간여자들이 제일부럽네요 [9] y90128 2017-08-27 2883  
53838 연애의 좋은 점 [5] 모지모 2017-08-27 1247  
53837 결혼에 대한 고민 [5] 유닉스 2017-08-27 1465  
53836 내일 color me rad 참석하시는 분 아베노 2017-08-26 626  
53835 역시 감정이란 [2] 미미르 2017-08-26 972  
53834 감량 중입니다 [7] 권토중래 2017-08-25 954  
53833 헤어진지 4개월. 이제 다른사람을 찾아 간것 같아요 [5] jm.lee 2017-08-25 1621  
53832 파리로 가는 길 [2] 4000m걷기 2017-08-25 842  
53831 . [1] lacop6320 2017-08-25 885  
53830 북미 직장 경력, 한국에서 인정 되나요? [7] HoneyRose 2017-08-25 9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