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407
일주일 중 삼일은 하루 네시간 이상 봐야하는 후배의 입냄새가 너무 심해요.
같이 일하는 동기 스태프들 중 유일한 여성이다 보니 주변 눈치에 더 신경을 쓰는 것 같아 모른척하려다가도
위생을 최우선으로 하는 환경이다 보니 말할 필요성을 느낍니다.
어떻게 말해야 할까요?
구취의 속도는 초속 2미터.


뜬뜬우왕

2018.02.05 10:15:41

위생을 최우선으로 하는 환경?ㅋ 실험실에서 일하세요? 그냥 퇴사할때까지 말않하는게 답일거 같은데요.;;;

이지데이

2018.02.05 10:57:25

추천
1

껌을 자주 권해보시죠.

고구마는깡

2018.02.05 23:51:08

껌을 하나씩 줘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782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2718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3988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2009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6806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5016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6175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7933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3744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0119 10
54497 혼자 끝낸 짝사랑, 그에게 자꾸만 연락하고 싶어요 [2] 쪽진머리 2018-02-07 897  
54496 자신감이 정말 밑바닦이네요. [3] 두상미녀 2018-02-07 870  
54495 연차 있으세요? [6] 바야흐로 2018-02-07 721  
54494 연애 트라우마 [1] 미미르 2018-02-07 604  
54493 또 위로받고 갑니다. [4] 건복네 2018-02-07 447  
54492 16살 노견을 마취 시켜야 할까요 ? [8] 푸푸린 2018-02-06 1197  
54491 Happy birthday to me _ Epik High (feat. 하동균) [4] 뾰로롱- 2018-02-06 295  
54490 우리나라는 지금 완전히 바뀌어 있어요. [16] Quentum 2018-02-05 1123  
54489 중얼거리는 사람 [3] 십일월달력 2018-02-05 674  
» 일하는 동료에게 반드시 해야할 말. [3] 모과차 2018-02-05 1027  
54487 이거 제 맘대로 해석해도 될까요 아함 2018-02-05 324  
54486 소개 받기가 이렇게 어려운 일인가요, [2] freshgirl 2018-02-04 1250  
54485 싱숭생숭한 일요일. [3] 하늘꽃다지 2018-02-04 561  
54484 엄마와의 작은 갈등 [3] 크룽크룽 2018-02-04 487  
54483 편하게 적는 글이에요 [2] 그누군가 2018-02-04 359  
54482 조금 내가 달라진 것 같다 [2] 고구마는깡 2018-02-04 465  
54481 황당한데... 기분이 너무 나쁜일을 당했어요.. [10] 뾰로롱- 2018-02-04 1426  
54480 카톡 안읽고 답도 없는데.. [3] 으으, 2018-02-03 869  
54479 신경쓰이는 [3] 4000m걷기 2018-02-03 420  
54478 [아무말] 잘 할 수 있는 일을 찾는다는 것은 [3] 디자이어 2018-02-03 459  
54477 나는 빨리 질려 관두는데 이번에는 잘해볼테다가아니라.. 해야한다. [4] 고구마는깡 2018-02-03 461  
54476 개인적으로 힘들때 [18] levent 2018-02-02 1350  
54475 [히치하이킹]2월 독서모임 공지 -총,균,쇠 하루예요 2018-02-02 243  
54474 역류성 식도염.. 너란 녀석 ㅠㅜ [11] 몽이누나 2018-02-02 590  
54473 삶이란는게? [10] 두상미녀 2018-02-02 784  
54472 그사람은 연예인. [2] 뜬뜬우왕 2018-02-02 608  
54471 타지살이 하시는분들? [1] 아름다운녀석 2018-02-01 436  
54470 살아가는 이야기 [4] Waterfull 2018-02-01 432  
54469 지금 문통의 이해할수 없는 행동, 뉴스댓글에서는 '내통령'이라고 하... [32] Quentum 2018-02-01 618  
54468 다사다난했던 일주일. [4] 뾰로롱- 2018-01-31 434  
54467 ㅋㅋㅋ 네이트 판 봤는데 재미있네요. [7] Go,Stop 2018-01-31 949  
54466 아무래도 결혼을 해야할 것 같아 [6] 헐헐 2018-01-30 1586  
54465 평창 동계 올림픽 개막식 티켓이 생겼어효 s2 [3] 몽이누나 2018-01-30 423  
54464 저한테 마음이 떠난걸까요..? 객관적으로 한번 봐주세요! [4] 얼그레이티 2018-01-29 1048  
54463 본인이 정신과의사가 된 줄 착각하는 사람을 위한 책있을까요? [14] zet 2018-01-29 8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