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972

30세 여자입니다.

5개월째 만나고있는 1살연하 남친이 있어요.(같은 회사동기)


처음엔 절 좋아해주고 저 또한 호감이 있어서 만나게 됐는데..

전 여자친구를 아직 못잊고있더라구요. 자기가 잘못해서 헤어지게 됐는데 그게 계속 죄책감으로 남아있나봐요.


정리가 안된 상태지만 절 놓치기 싫어 좀만 기다려달라했고, 

정말 괜찮은 사람(인성)인 걸 알기에 알겠다고 했습니다.


사귀고나서는 저에게 정말 잘했어요.

이런 남자친구가 또 있을까 싶을 정도로.

통하는 것도 많고 함께 하면 행복했죠.


그러나 사귀게되고 3개월쯤부터 전여친에 대한 후폭풍이 다시 생기기 시작했나봐요. 점점 불안해지는 시간이 많아졌지만 저 또한 시간이 해결해줄거라 생각하고 잘 토닥여주려고 했어요.


그러고나면 2주정도는 괜찮다가 다시 우울해하는것같고..

같이 데이트할땐 괜찮은데 가끔 혼자있으면 술도먹고 잠도 못자고 그러더라구요!


저 모르게 그럼 상관없는데 제가 눈치도 워낙 빠르고 그 또한 감정을 숨기는데 능숙치않은사람이라 저 혼자 속앓이하게되구요.


또 데이트할땐 서로 잘맞고 좋고 무엇보다 제 맘이 커져서 놓치기 싫어요.. 처음으로 결혼하고싶다란 생각까지 들었으니깐요..


사귄지 5개월이 지났는데도 가끔 전여친에 대한 후폭풍으로 힘들어하는 그. 그리고 그걸 알고 감싸주려고 노력하고 시간이 해결해주길 기다리는 저.. 정상인가요? 이럴때 어떻게해야하나요?  


그앞에선 난 괜찮다며 시간이 해결해줄거라고 토닥이지만

제 속은 타들어가고 불안하고 너무 힘들어요.

그렇다고 놓치기도 싫구요.


우문현답 부탁드려요ㅠㅠ







우왕이

2015.04.06 06:55:20

크게 두가지 방법중에서 선택하셔야겠네요

지켜보것 vs 잊어야하는 것

생각해보시고 덜 힘든쪽으로 하시는게 좋지 않을까요?

어찌됐던 글쓴분은 힘드니까요.

주연

2015.04.06 14:47:27

님아닌 딴여자때문에 힘든걸 언제까지 받아주실려고요 힘든티를 내세요..

남친분 인성이 괜찮다고 하셨는데 응석이 심한거 아닌가요 전 잘모르겠습니다.. 님이 응석 안받아준다고 사이 틀어지면 그냥 그정도인 남자인거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9724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1298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79485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4135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2409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3535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5464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1288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7531 10
48217 더 이해가 가는 사람? [19] 손이시려워 2015-04-07 1312  
48216 연애하면서 자상한 남자는....??? [3] 샤랄랄라~ 2015-04-07 1790  
48215 여자들은 말이죠. 왜 화가났을때나 혹은 어떤 문제의 이유에 대해 ... [10] 행복하세요. 2015-04-07 1800  
48214 귀신같은 스팸 Honeysuckle 2015-04-07 679  
48213 금요일 오후 알차게 보내는법 있나요? [9] 둘둘 2015-04-07 1136  
48212 저도 지하철에서 겪은 제 실화......또x이 만난 사건 [11] 일산앤디 2015-04-07 1619  
48211 지하철에서 겪은 제 실화 이야기3. [19] 순수의시대 2015-04-07 1752  
48210 남친 혹은 여친과 '자기'란 호칭 쓰시나요?? [15] in 2015-04-07 2956  
48209 아름다운 소설책 추천 부탁드려요. [10] Saint(쌩)강 2015-04-07 1356  
48208 나쁜사람 논리 깨뜨리기 놀이. [15] `Valar morghulis` 2015-04-07 1634  
48207 신입사원 때문에 받는 스트레스. . . [22] 지닝 2015-04-07 1755  
48206 매번 짧은연애만 하네요ㅠㅠ휴 [12] 다른남자말고너 2015-04-07 2158  
48205 친구관계도 밀당이 필요한가요? [7] 슬픈주말 2015-04-07 1466  
48204 쪽지시스템에 오류가 조금 있는 거 같네요 카누 2015-04-07 693  
48203 여자키 168 VS 158 [13] 다른남자말고너 2015-04-07 2995  
48202 저와 맞지 않는 사람인걸까요 [2] 바셀린 2015-04-07 1145  
48201 전 여자친구(아니면 전 남자친구)와 연락하시는분 있으시나요? [5] 인휴 2015-04-07 1528  
48200 나 혼자 산다 [2] whitenight 2015-04-06 846  
48199 이사람도 절 좋아하는지 헷갈립니다. [15] 달씨 2015-04-06 2560  
48198 그를 기다리면서 [2] 에이치 2015-04-06 683  
48197 격려와 위로가 필요한 글 [6] 섭씨 2015-04-06 1001  
48196 과외 학생이 저를 좋아한다는데.. [9] Blank999 2015-04-06 1769  
48195 내 삶의 구원자(?) SNS [4] Adelaide 2015-04-06 1617  
48194 시원하게 차였습니다 [6] Toxic 2015-04-06 1417  
48193 여자는 옷입는거에따른 이미지변화가큰가요??? [7] 다른남자말고너 2015-04-06 2448  
48192 펑~ [2] 아를의 별이빛나는 2015-04-06 674  
48191 피부 때문에 스트레스 ㅠㅠ [3] 두둘 2015-04-06 1158  
» 힘든 연애. 종지부를 찍어야 할까요. [2] 그냥조금 2015-04-06 1240  
48189 어떻해야좋을지 [1] 나비...다 2015-04-06 675  
48188 이야기할 사람이 없어서요(친구이야기) [5] verliebt 2015-04-06 1148  
48187 오래된 연인의 애정표현 [9] soyokaze 2015-04-06 3164  
48186 [27] 다솜 2015-04-05 2458  
48185 허허허 내일 월요일입니다. 출근들은 [3] 옥택연 2015-04-05 844  
48184 안녕하세요.. [4] 똘끼 2015-04-05 844  
48183 일산 촌놈인데 도움 좀..........ㅠ file [8] 일산앤디 2015-04-05 16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