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COLUMNS
글 수 1,476

같은 선상에서 같은 감정의 부풀기로 사랑을 시작한 남녀가 있다면 대개 남자가 먼저 식는다. 하필 슬프게도 여자는 그 반대다. 어찌 된 게 감정적으로 더 푹 빠지고 때로는 집착하기 시작한다. 문제는 남자에겐 집착으로 보이는 그 행동이 여자에게 운명적인 사랑임을 증명하고 지속시키기 위한 간절한 일편단심의 의사표현이라는 것이다.

 남자들이라고 완벽한 사랑에 대한 동경이 없는 건 아니다. 다만 그만큼 자신의 감정에는 완벽한 확신이 안 생기는 것뿐이다. 어떻게 보면 솔직하다. 그리고 그들은 여자가 그리는 완벽한 연애를 구현하기 위해선 가상한 노력이 필요하고 그 ‘여자를 사랑하는 일’이 상상 이상으로 피곤한 일임을 알고 좌절한다. 회사 일보다 더 힘들고 피곤한데 돌아오는 건 고작 여자의 원망과 짜증이라니!

 “어떻게 인간적으로 나한테 그럴 수가 있죠?” “괴로워서 죽어버릴 것만 같아요.” 밸런타인 데이가 얼마 지나지도 않아 급속 냉각한 남자들을 붙들고 꿈에서 깨어나길 거부하는 여자들이 보인다.

 그런데 어쩐다. 지난 이십여 년에 걸친 남자를 향한 애증의 세월을 걸고 말하자면, 영원한 사랑에 대한 바람이 남자에게 사랑의 일상화로 번역되는 순간부터 남자의 욕망과 열정은 급속히 저하되는 걸.

 남자 탓만 하자는 게 아니다. 여자들이 상상도 못하는 사사로운 지점에서 남자들이 무척 예민하다는 사실을 의외로 많은 여자들이 간과한다. 또한 여자들은 자신들이 상처받는 것엔 꽤 민감한 것에 반해 자신들이 상대에게 상처를 주는 지점에선 둔감해지는 경향이 있다. 그럼에도 남자가 식으면, 여자들은 일단 자신의 ‘남자에 대한 안목 부족’이나 ‘운명적으로 꼬인 만남’을 탓하며 나부터 보호하고 넘어가려 한다. 하긴 그게 여자의 생존본능일지도 모르겠다.

 

글/임경선(칼럼니스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캣우먼 2018-09-04 618
공지 MURAKAMI RADIO / TOKYO-FM 8월5일자 방송번역 캣우먼 2018-08-06 2219
공지 신작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캣우먼 2017-08-31 2906
공지 네이버 오디오클립 [임경선의 개인주의 인생상담]이 매주 방송됩니다. 캣우먼 2017-06-09 4144
공지 에세이 <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 ) 캣우먼 2017-01-23 5599
공지 [내가 재미있게 읽은 책]리스트 (비정기 업데이트) 캣우먼 2014-01-19 63421
1476 [내가 재미있게 읽은 책]리스트 (비정기 업데이트) 캣우먼 2014-01-19 63421
1475 <보그>2월호 : 연애 잘 하는 여자들 [77] 캣우먼 2012-01-07 38956
1474 <스카이>연애초기의 문자메시지 활용법 : 여자편 [123] 캣우먼 2009-04-06 35399
1473 <러브패러독스1018> : 행복한 첫경험 file [150] 캣우먼 2001-12-26 32985
1472 <러브패러독스1027> : 남자들은 여자 보는 눈이 있는가 file [94] 캣우먼 2001-12-26 32976
1471 <메트로>0713 : 차이는 여자들의 특징 [90] 캣우먼 2010-07-07 31272
1470 <러브패러독스0926> : 자도 문제, 안 자도 문제 file [106] 캣우먼 2001-12-26 30853
1469 <스카이>연애에서 외모는 얼마나 중요한가 [112] 캣우먼 2010-01-25 30584
1468 <마리끌레르 12월호>섹스하기 전에는 알 수 없는 것들 [1] 캣우먼 2006-11-03 30070
» <중앙일보>0223 : 남자의 사랑이 식을 때 [1] 캣우먼 2012-02-23 29797
1466 <한겨레>0624 : 연애하는 여자는 긍정적 상상력이 필요해 [125] 캣우먼 2010-06-24 28989
1465 <러브패러독스1115> : 사랑받는다는 것 file [1] 캣우먼 2001-12-26 27968
1464 <스카이>문자메시지로 유혹하기 [126] 캣우먼 2010-03-07 27795
1463 <메트로>0225 : 그는 내게 반하지 않았다 [1] 캣우먼 2009-02-20 27191
1462 <메트로>0903 : '상태 안 좋은 연애' 감별법 [1] 캣우먼 2009-08-31 26802
1461 <러브패러독스0924> : 당찬 싱글이 정말 좋아? file [82] 캣우먼 2001-12-26 26499
1460 <메트로>1102 : 그는 내게 호감있는 걸까 [118] 캣우먼 2009-10-27 26312
1459 <러브패러독스1022> : 왕가슴 비화(悲話) file [127] 캣우먼 2001-12-26 26180
1458 <러브패러독스1016> : 그동안 상처입힌 남자들 전상서 file [137] 캣우먼 2001-12-26 25702
1457 <한겨레>0122 : 귀여워지십시오 [1] 캣우먼 2009-01-21 246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