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578
와 .... 아 ...

스쳐지나가는 사람이고

크게 반한 것도 아닌데


제 문자에 답변이 없다는 사실에

왜 이렇게 불안하고 힘이 들죠

금방이라도 울것만 같아요...

정상 생활 잘 하고 있고

주변 인간관계도 나쁘지 않은데


유독 소개팅을 하면

너무 힘드네요


관계에 실패??? 했다는 기분이

저를 좌절시켜요.

생각해보면 실패라고 할 수도 없는데 말이죠..


힘들어서 넋두리 남깁니다. ㅠㅠ 엉엉


뜬뜬우왕

2017.12.05 09:40:52

나 싫다 하는게 받아들이기 힘든거 아니예요?

미상미상

2017.12.05 11:40:06

저는 꽤 소개팅 많이 했을 때 애프터는 받는 편이었고 결과가 과분하게 좋은 편이었는데 어느 날 (괜찮지도 않은) 남자분이 사진하고 다르다 이럴줄 알았으면 주말에 본가에나 가는건데 괜히 나왔다는 식으로 말씀하셨어요. 그때 얼마나 상처받고 충격받았는지 몰라요.(원래 사진이  이상하게 나와서 거의 대부분의 사람들이 사진이 정말 이상하다고 말하는 타입입니다)


주선자 입장 생각해서 분노를 누르고 대강 얘기 마무리하고 바로 헤어졌는데 그때 일은 다시 생각해도 정말 삭제하고 싶네요. 관계에 실패했다는 것보다는 내가 어딘가가 모자라서 상대에게 거절당한거 같아 자신감이 떨어지고 이러다간 다른 사람도 못 만날 것 같다는 밑도 끝도 없는 불안감이 엄습하는데 그렇지는 않아요. 소개팅하다보면 별의별 사람 다 만나고 그 사람의 취향이 내가 아니라고 해서 내가 달라지는 것도 아니구요. 날씨도 그렇구 연말도 되고 해서 마음이 우울해서 그러실꺼에요. 으쌰으쌰하셔서 건강관리 잘하시고 힘내서 다른 루트도 모색해보세요.

topofit

2017.12.06 22:05:56

상대가 날 다 알지도 못하고 하는 행동인데 상처받을게 뭐가 있나요. 그냥 수 많은 사람 중에 인연이 아닌 사람이 소개팅에 나온 것 뿐. (사실 저도 신경 엄청씀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712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520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3809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7141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5136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9979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061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9258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049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6713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3207 10
» 소개팅 후 비정상적으로 힘드네용 [3] 차가운여름밤 2017-12-04 1736  
54107 전쟁이 뭘까? [10] Waterfull 2017-12-04 643 1
54106 요즘 저는.. [9] 하늘꽃다지 2017-12-04 1007  
54105 상대가 관심이 있을까요 [3] 도레미123 2017-12-03 1287  
54104 외모의 문제... [11] 쿤이 2017-12-03 1586  
54103 승무원 시험 보기전. [22] 유지나 2017-12-03 1653  
54102 역차별? 혐오? 이거 한번 보시길 티제이 2017-12-03 348 2
54101 여자가 선톡하며 기프티콘 보내온다면..? [3] 럽럽럽 2017-12-02 1542  
54100 새벽에 잠이 안와서 [6] 섭씨 2017-12-02 886 1
54099 ㄴH ㄴr이가 ○ㅓ때서...★ [9] 몽이누나 2017-12-01 1204  
54098 정신의 과잉활동 [3] 와사비 2017-11-30 918  
54097 결근 [8] 4000m걷기 2017-11-30 1093  
54096 왠즈이 [5] Waterfull 2017-11-30 860  
54095 셀소 및 어플에 대한 경험담 [8] 미미르 2017-11-29 1841  
54094 한국사회가 이게 문제라고 하더라구요. [8] Quentum 2017-11-29 1118  
54093 낙태죄 폐지 청원에 답하다 유투브 동영상 보면서 든 생각 아무렴2017 2017-11-28 492  
54092 혐오라 [9] 웅녀 2017-11-28 554  
54091 혐오에 대한 생각 [15] 미미르 2017-11-28 925  
54090 투병중인 아이에게 해줄 수 있는 일 [6] 김윤 2017-11-27 634  
54089 혐오논란 속에 생각나는 구남친 [5] 뾰로롱- 2017-11-27 1134  
54088 소개팅 실패해서 우울해요.. [6] 진28 2017-11-27 1726  
54087 19) 초식남과의 연애 도와주세요 [7] janes1020 2017-11-27 2418  
54086 의도치 않게 러패게시판 분위기를 흐린것 같아 죄송합니다. [7] 또다른나 2017-11-27 1007  
54085 다른건 모르겠으나 셀프소개팅 [2] 일산앤디 2017-11-26 1255 1
54084 남친이 생겼어요 [5] 미미르 2017-11-26 1326  
54083 인터넷 셀소 쉽지 않을듯 Quentum 2017-11-26 534  
54082 세상이 흉흉하니 용기내지 마세요. [5] Waterfull 2017-11-26 1442  
54081 남자가 여자한테 사겨달라고 구걸해서 사귀게 되면 [8] 페퍼민트차 2017-11-24 1545  
54080 설렘 짝사랑 썸 등등 사랑에 해당하는 감정이 하나도 없는 요즘 이제는굳바이 2017-11-24 604  
54079 이해되지 않는 산후 우울증 그리고 살인 [4] Quentum 2017-11-24 1139  
54078 이미 지나쳐버린 가을 [3] attitude 2017-11-24 705  
54077 [스몰톡] [2] 투레주르 2017-11-24 1013  
54076 혐오피라미드 file [30] 또다른나 2017-11-24 1577  
54075 도시어부 마닷.이 [1] 뜬뜬우왕 2017-11-24 872  
54074 연상녀 [2] 미대생 2017-11-24 13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