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429

안녕하세요;) 연애얘기를 주로 하는 곳이지만 오늘은 다른 쪽으로ㅎㅎ 궁금한 부분이 있어 여쭤봅니다


마음이 힘들때마다 찾게되는 러브패러독스..


올때마다 좋은 이야기는 전하지는 못하게 되어 안타깝습니다.


제가 이런 방면으로는 잘 모르기도 하고 그냥 의견을 여쭙고 혹시 알아볼데가 있을까 해서 이야기 드리는 거에요


어제 지방공사에 면접을 갔었습니다.


1명 채용에 면접을 20명이나 보더라구요.


저는 7조였구요.


면접관 4명과 지원자 5명이 들어갔고


자기소개 후 추가질문을 하는 식으로 돌아갔습니다.


그런데 저ㅋㅋㅋㅋ 자기소개 후 입한번 못뗐네요ㅎㅎㅎㅎㅎㅎ


저에겐 추가질문 1개도 들어오지 않았습니다.


결과는 당연히 불합격


그자리에 있는 저 정말 마음이 너무 혼란스러웠네요.


계속 저에게 질문을 달라는 제스쳐를 보냈고, 면접관들은 제게 눈조차 잘 마주치지 않았어요.


하물며 제 옆에 있는 남자 지원자는 자기소개 1줄했습니다.


그랬는데도 질문이 4-5개가 쏟아져 나왔는데 저에게는 왜 질문 하지 않았던 걸까요...


마음이 정말 힘듭니다..


참고로 저는 그 직렬에 재지원자였고, 그 기관에서 1년6개월간 인턴으로 근무한 경험이 있습니다..


그 부분이 맘에 안들었던 걸까요.... 마음이 혼란스럽네요... 떨어져서 마음도 아프구...


주변에 저같은 케이스가 있었는지 궁금합니다.


그리고 저는 이게 면접시 부당대우라고 생각하는데 혹시 신고가 가능할까요?ㅎㅎㅎㅎㅎㅎㅎ


다시는 거기 재지원 안할 심산으로 여쭤보는 겁니다



칼맞은고등어

2017.12.09 11:03:45

추천
1
신고 가능한 사안인가.
이런 마음가짐을 지녔을 가능성이높은 유형의 사람.
일거 같아서 딱히 시간낭비하고 싶지 않았던거 아닐까요.

척보면 안다. 내가 해 봐서 아는데로 귀결되는 꼰대마인드의 강화에는 몇 가지 필요한 것들이 있는데
안타깝게도 님은 그 사례학습에 해당하는 거 같네요.

모두가 주인공인 세상
모두에게 균등하게 주어지는 기회.
라는건 드라마에나 나오는 겁니다.

어차피 그 공기업 그 직무에 뼈를 묻을 각오로 도전한 것도 아니잖습니까.
더 나은 사람들과 일하는 더 나은 사람이 될 기회를 준거라는 생각은 안드는건지

미미르

2017.12.11 15:31:28

네 사실은 흔한 일입니다. 면접보는 사람은 많고 회사사람들은 이런사람이 들어왔으면 좋겠다라는 이상형?이 있죠. 아마 회사와 좀 안맞아 보이는 인상을 주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사커보이

2017.12.13 13:27:59

윗분들 말씀대로 흔하디 흔한 일입니다.


면접관에게 질문을 받지 못하였다는 이유로 신고(?)를 하겠다는 글쓴이님의 의도도 잘 모르겠고요.


회사에서 원하는 인재상은 정해져 있습니다. 

예를들면 참한, 말 잘듣는, 튀지 않는, 경력은 2년 이상되는(공고내용과 다르더라도) 등등등....


회사에서 원하는 부분과 맞지 않았다고 보시고,


글쓴이님이 갈 곳이 아니라고 생각하시는게 정신건강에 도움이 됩니다.


저 역시도 백수기간 면접 광탈하면서 그렇게 생각했고요^^

vely17

2017.12.13 16:55:00

지원자가 워낙 많다보니 서류, 필기, 인적성 등을 통해

20명 중에서도 이미 어느 정도 합격가능권에 있는 사람이 추려졌을 것 같습니다.

그 합격가능권 인재들의 인상, 태도, 가치관 등을 점검하는 최종적인 자리이지 않았나 싶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156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056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3321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6588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4563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9428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7535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8735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0529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6226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2670 10
54169 이직시 연봉협상 팁이 있을까요? [6] 생각중인강아지 2017-12-14 733  
54168 [4] 요가행복 2017-12-14 912  
54167 인생에 딱 2명 [2] 몽이누나 2017-12-13 970  
54166 섹스팅에 관해 [5] 아무렴2017 2017-12-12 1600  
54165 [퍼온 글] 생리컵은 더러운가요? [4] Waterfull 2017-12-12 697  
54164 아침에 일어나기 쉬우려면 [10] deb 2017-12-12 1042  
54163 30대 남자 크리스마스 선물 [2] 코쿠리코 2017-12-12 897  
54162 소개팅 어플 실제 사용 후기 (다양한 앱) 로이와 2017-12-11 834  
54161 이사하려고 하는데 당산역 부근 괜찮을까요? [6] 웅녀 2017-12-10 663  
54160 이상한 아이 [18] 너때문에 2017-12-09 1447  
» 저 같은 경우가 또 있나 궁금합니다! (연애얘기 아니에요!) [4] 백만마리고양이 2017-12-08 657  
54158 보통 언제 퇴사하세요? [2] 사이다처럼 2017-12-07 863  
54157 아무것도 하지 않지만 아무것도 하기 싫다 [4] TEDDY 2017-12-07 764  
54156 알바비 6만7천원.. [4] 뜬뜬우왕 2017-12-07 743  
54155 난 요즘 애정결핍인가 보다 [4] 바람이불어오는곳 2017-12-07 825  
54154 마인드컨트롤......휴우 [6] 몽이누나 2017-12-07 645  
54153 시댁 스트레스 겪는분계신가요 [17] lucky_jamie 2017-12-07 1545  
54152 대한민국에서의 노동의 가치 [3] 그래그렇구나 2017-12-06 577  
54151 와, 이 공간 참 많이 바뀐거 같아요. [3] topofit 2017-12-06 1065  
54150 야합이라는 단어의 시작 [4] 나리꽃 2017-12-06 501  
54149 잡담 [2] attitude 2017-12-06 408  
54148 아저씨는 싫어 [12] 디자이어 2017-12-06 1214  
54147 목도리 배달 갑니다! [4] 유리동물원 2017-12-06 601  
54146 i am a white hand [1] 뜬뜬우왕 2017-12-06 550  
54145 오랜만에 가사에 치인 노래 runner 2017-12-06 362  
54144 국내에 조용하고 한적한 온천 여행 가능한 곳이 있을까요? [3] ver.4.0.1 2017-12-06 962  
54143 책 돌려보기 하실 분.... [6] Waterfull 2017-12-05 885  
54142 운동가야하는데- [7] 4000m걷기 2017-12-04 819  
54141 소개팅 후 비정상적으로 힘드네용 [3] 차가운여름밤 2017-12-04 1697  
54140 전쟁이 뭘까? [10] Waterfull 2017-12-04 635 1
54139 요즘 저는.. [9] 하늘꽃다지 2017-12-04 996  
54138 [12/16 히치하이킹 독서모임] 12월 모임 <나를 보내지마> 5년 2017-12-04 457  
54137 상대가 관심이 있을까요 [3] 도레미123 2017-12-03 1270  
54136 외모의 문제... [11] 쿤이 2017-12-03 1566  
54135 승무원 시험 보기전. [22] 유지나 2017-12-03 1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