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710


 

저도 재미삼아 시작한 거지 진지하게 임할 마음도 없었고

왠지 모를 불신이 있었는데요. 실제로 좋은 사람을 만나기도 했고 

( 연인이 아니라 친구가 되었습니다.) 다양한 경험이나 

기회가 될 수 있을 거 같아 간단히 후기를 가져왔습니다.


아마 여러분도 연결이 실제로 되는지 여부나 

사기꾼이나 도용이 대부분 아니냐 라는 생각을 많이 하실꺼에요.

 

우선 제가 직접 사용해본 어플은 당연시, 스윗미, 달콤박스, 사랑애 이렇게 있는데요.

한 가지만 사용하기보단 다양한 어플을 해보는 게 실제로 더 매칭률이 높습니다.

 

우선 연결 여부

-       생각보다 호감표시를 주는 사람이 많습니다. 물론 기준에 차지 않는 사람이 좀 많지만

-       별점을 높게 준다거나 대화를 신청하는 사람은 적지 않습니다.

 

도용이 많은가

-       음 이건 확실하게 답할 수는 없지만 제가 연락했던 사람들은 사기꾼이나 도용은 아니었어요.

     물론 이 부분은 확답을 드릴 수 없네요.

남녀성비

-       저도 처음 시작할 땐 남자가 월등히 많겠거니 싶었는데 생각보다 여자 분들도 많이 하시는 거 같더라구요.

     제 주변에서도 장난이 됐든 진지하게 임하든 요즘은 한 두번씩은 해본 사람들이 많습니다.

실제 만남 여부

-       두번 실제로 만나봤습니다. 당연시에서 한명, 달콤박스에서 한명

-       실제로 실물과 다르지도 않았고, 카톡으로 계속 대화를 이어와서 공감대도 어느정도 맞았어요.

     만남이 어렵다기 보단 처음 호감 표시를 하고 대화를 이어가는 게 더 어려운거 같아요.

     자연스럽게 대화만 이어지면 만나는 건 정말 소개 받은 이성과 데이트 약속을 잡는 그런 느낌이에요.

지인을 만날까봐 무섭다

-       요즘 어플들은 카카오톡이나 페이스북 연동으로 로그인이 가능해서 지인 피하기 설정이 가능합니다

     물론 전부는 아닙니다.

장점

-       주선자가 없으니까 연락을 일방적이게 끊어도 미안하거나 눈치를 안봐도 됩니다.

-       연애 경험이 적은 분들이라면, 기대를 하고 소개팅 어플을 해보기 보단 경험이라고 생각하고 

     여러 사람과 대화해보는 것도 좋은 방법 같아요. 망쳐도 상관 없으니까요.

단점

-       신뢰, 이 부분이 가장 큰 거 같습니다. 아무리 사회가 개방적이게 바뀌었다고 해도 모르는 사람을 

     앱으로 알게되서 만난다는 건 여자 분들이라면 불안하기 마련이죠. 만남이 성사되기까지 신중함은 

     물론 남자 분들도 섬세하고 믿음이 갈 수 있도록 이야기를 유도하는 것이 좋습니다.

 

 

너무 기대하고 시작하기 보단 그냥 재미 삼아 해보는 게 좋을 거 같아요

세상 모든것엔 단점이 분명 있죠 ㅎㅎ 

좋은 사람 만나서 연애를 할 수도 있고 저 처럼 친구로 지낼 수도 있습니다

부담없이 경험해보기 좋아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8357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0087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78127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2844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0982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2148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4238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49945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6378 10
54605 이혼일기2 [7] CS마인드부족 2017-12-20 771  
54604 이상한 날 [2] Waterfull 2017-12-19 387  
54603 튤립과 비트코인 [1] Quentum 2017-12-19 395  
54602 새벽밤 [3] 십일월달력 2017-12-19 398  
54601 자기검열에 대해 [9] 몽이누나 2017-12-19 682  
54600 이혼일기 [4] CS마인드부족 2017-12-19 839  
54599 와 저 주변은 정말 다들 연애하네요 [9] Rooibos12 2017-12-19 985  
54598 첫번째 석사 1학기를 보내면서... [6] 나리꽃 2017-12-18 638  
54597 수화를 배워보고 싶은 분 있나요? [8] 노타이틀 2017-12-18 337  
54596 이제 나이가 있다보니 만나는 친구들이나 언니들이 [5] pass2017 2017-12-18 1053  
54595 보내줘야할까요 [2] rjseo 2017-12-17 513  
54594 이방인이라는 프로그램 서민정... [7] Marina 2017-12-17 1180  
54593 스타벅스 1주일에 한번 갑니다. [4] bluemint 2017-12-17 762  
54592 프리랜서가 힘드네요 [13] 웅녀 2017-12-17 755  
54591 여자 손가락 반지 질문 [3] 투레주르 2017-12-17 578  
54590 춥습니다. [8] 섭씨 2017-12-15 652 1
54589 2018년에 해야할 일/하고 싶은 일 리스트 [4] Waterfull 2017-12-15 844  
54588 승진이 너무 힘드네요 [1] 유명한산 2017-12-15 403  
54587 10년 안에 10억 벌기 [4] 바람이불어오는곳 2017-12-15 745  
54586 살다 살다 별 일이 다 일어나는군요 [5] 투레주르 2017-12-14 1154  
54585 2017년의 정리 [6] Waterfull 2017-12-14 776 1
54584 헤어지자고 할땐 잡지 않는게 정말 최선일까요 [5] 여르미다 2017-12-14 899  
54583 내 자존감을 낮추는 사람 [6] 미미르 2017-12-14 933  
54582 스타벅스 프리퀀시 이루리라 2017-12-14 204  
54581 이직시 연봉협상 팁이 있을까요? [6] 생각중인강아지 2017-12-14 417  
54580 남친은 결혼생각이 있을까요 [4] 요가행복 2017-12-14 825  
54579 외모가 뭐길래 [8] 노타이틀 2017-12-13 1091  
54578 인생에 딱 2명 [2] 몽이누나 2017-12-13 776  
54577 섹스팅에 관해 [5] 아무렴2017 2017-12-12 1214  
54576 여행 좋아하시는 분들이 살기 좋은 세상인듯 [1] 에스밀로저스 2017-12-12 502  
54575 [퍼온 글] 생리컵은 더러운가요? [4] Waterfull 2017-12-12 522  
54574 믿음이 정말 중요한 것 같아요 [11] 룰루랄랄라 2017-12-12 905  
54573 아침에 일어나기 쉬우려면 [10] deb 2017-12-12 814  
54572 30대 남자 크리스마스 선물 [2] 코쿠리코 2017-12-12 550  
» 소개팅 어플 실제 사용 후기 (다양한 앱) 로이와 2017-12-11 4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