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343

안녕하세요-

이 곳, 주인장입니다. 

7 만에 단편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습니다. 저마다의 자리에서 저마다의 고통을 품고 살아가는 강인하고도 사랑스러운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았어요. 소설은 자신이 주인인 인생을 살아가기 위해 고독한 싸움을 벌이는 등장인물들을 통해 삶이란 '그럼에도 불구하고 앞으로 나아가야 한다는 것'임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고통스러울지언정 스스로를 존중하는 인생을 살아가는 ([곁에 남아 있는 사람][나의 이력]), 지극한 사랑이 보여주는 애틋한 대안([치앙마이], [사월의 서점]), 조금씩 앞으로 나아가며 찾는 삶의 의미([Keep Calm and Carry On]), 누가 뭐라 해도 내가 사랑하는 것을 지켜가고자 하는 마음 ([안경]) - 복잡한 마음을 가진 더없이 인간적인 등장인물들은 손쉬운 해결책으로 도피하지 않고 자신의 인생에 일어난 크고 작은 사건에 온몸으로 부딪히며 때로 좌절하고 때로 무너져 내립니다. 그리고 저마다의 싸움을 거치며 계절을 통과하고 나면, 그들은 어느새 다시 스스로 몸을 일으켜 앞으로 걸어나가고 있습니다. 소설의 등장인물들은 동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의 모습이기도 합니다. 

[곁에 남아 있는 사람] 목차 

1. 곁에 남아 있는 사람

2. 안경

3. 치앙마이

4. 우리가 잠든 사이 

5. 나의 이력서

6. Keep Calm and Carry On

7. 사월의 서점 




달려라 달려

2018.09.04 23:34:36

소개만 봐도 보고 싶네요. 꼭 사서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삐북이

2018.09.07 15:45:24

"비밀글 입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494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2322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3457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1432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6232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4455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5631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7406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3193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9567 10
55343 애프터 취소 new [1] 무산소운동 2018-10-19 22  
55342 에어프라이어기... new [2] 뾰로롱- 2018-10-19 48  
55341 너에게 좋았던 사람으로 기억되길, new [1] laurenj 2018-10-19 60  
55340 남자친구가 저한테 이쁘다는 말을 안해요.. update [4] 나대화가필요해 2018-10-18 233  
55339 뭔가 찬바람이 불면서, 뜬뜬우왕 2018-10-18 69  
55338 간절함 간절함 [2] 로즈마미 2018-10-18 129  
55337 인간관계를 배우다.. [2] 유리동물원 2018-10-18 189  
55336 나는 모르지만 상대방은 아는? [1] 뜬뜬우왕 2018-10-18 133  
55335 싸우고 4일째 아무 연락이 없는 남자친구 [3] 흥미남 2018-10-18 301  
55334 오늘 카톡으로 찌라시를 보면서 느낀것 [1] 지롱롱 2018-10-18 263  
55333 걸러야 되는 사람 1 [2] 벨로스터 2018-10-17 275  
55332 대만 산모의 위엄 [1] 로즈마미 2018-10-17 185  
55331 나도 잘 몰랐던 나 [6] 뾰로롱- 2018-10-17 254  
55330 아무리 고민해봐도 어떻게하는게 좋은것일지 모르겠어요 [8] mimian 2018-10-17 483  
55329 너에게 [1] 유리동물원 2018-10-17 164 1
55328 왜 자꾸 문재인 대통령은 홍준표를 살려주는 것입니까? Quentum 2018-10-17 66  
55327 주절주절.. 날씨가 많이 추워졌네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2018-10-16 67  
55326 강도가 무서웠어요... [1] 로즈마미 2018-10-16 147  
55325 연애 너무 어렵네요. [8] HS 2018-10-16 429  
55324 특이한 꿈, [1] 뜬뜬우왕 2018-10-16 85  
55323 ㅇㄹ 살랑나비 2018-10-16 86  
55322 근황 [2] joshua 2018-10-16 204  
55321 하.. 회사생활 고민이 많습니다.. [5]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2018-10-15 324  
55320 15년 지기 친구가 애인이되어서 시간을 갖자는데.. 흥미남 2018-10-15 234  
55319 직장 내 소외감.. 이어지는 글입니다.. [10] 라영 2018-10-15 357  
55318 누굴보고 웃어야 할지ㅎㅎㅎ [1] 로즈마미 2018-10-15 128  
55317 10월15일 북한산 단풍시작! 뜬뜬우왕 2018-10-15 63  
55316 스무 살 남친;; [3] 유리동물원 2018-10-15 326  
55315 헉소리상담소 오랜만에 다시 들으니 잼나요.. ^^ [2]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2018-10-14 182  
55314 방송대 청소년교육학과 다니시는분 계세요? [1] 뜬뜬우왕 2018-10-14 156  
55313 다른 성격 다른 환경의 친구가 조금 부럽습니다 [6] Cnp 2018-10-13 490  
55312 진짜 좋은 친구 [2] dudu12 2018-10-13 324  
55311 베스트 댓글이 사라진 이유는 뭘까요? [3] Quentum 2018-10-13 239  
55310 귀차니즘이 너무 심해져요 [5] 하얀장미 2018-10-13 336 2
55309 뭘 해서 돈을 벌어야 할까요 [10] 유은 2018-10-12 6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