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777

안녕하세요-

이 곳, 주인장입니다. 

7 만에 단편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습니다. 저마다의 자리에서 저마다의 고통을 품고 살아가는 강인하고도 사랑스러운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았어요. 소설은 자신이 주인인 인생을 살아가기 위해 고독한 싸움을 벌이는 등장인물들을 통해 삶이란 '그럼에도 불구하고 앞으로 나아가야 한다는 것'임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고통스러울지언정 스스로를 존중하는 인생을 살아가는 ([곁에 남아 있는 사람][나의 이력]), 지극한 사랑이 보여주는 애틋한 대안([치앙마이], [사월의 서점]), 조금씩 앞으로 나아가며 찾는 삶의 의미([Keep Calm and Carry On]), 누가 뭐라 해도 내가 사랑하는 것을 지켜가고자 하는 마음 ([안경]) - 복잡한 마음을 가진 더없이 인간적인 등장인물들은 손쉬운 해결책으로 도피하지 않고 자신의 인생에 일어난 크고 작은 사건에 온몸으로 부딪히며 때로 좌절하고 때로 무너져 내립니다. 그리고 저마다의 싸움을 거치며 계절을 통과하고 나면, 그들은 어느새 다시 스스로 몸을 일으켜 앞으로 걸어나가고 있습니다. 소설의 등장인물들은 동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의 모습이기도 합니다. 

[곁에 남아 있는 사람] 목차 

1. 곁에 남아 있는 사람

2. 안경

3. 치앙마이

4. 우리가 잠든 사이 

5. 나의 이력서

6. Keep Calm and Carry On

7. 사월의 서점 




달려라 달려

2018.09.04 23:34:36

소개만 봐도 보고 싶네요. 꼭 사서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삐북이

2018.09.07 15:45:24

"비밀글 입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4] 캣우먼 2019-03-18 670  
공지 <캣우먼>네이버 오디오클립을 재개합니다. 캣우먼 2019-03-05 383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1101  
»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997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4378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7] 캣우먼 2017-01-23 47789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5715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0545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595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9821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545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7255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3761 10
55777 참피 근황 new 데구르르 2019-05-25 2  
55776 해줄 수 없는 일 new [1] 십일월달력 2019-05-24 99  
55775 건전한 야동 데구르르 2019-05-24 66  
55774 미용실 추천해주세요!!!! update [2] 넬로 2019-05-24 89  
55773 그래그래, 이야기나 들어보자. 그래서 간식을 안사왔다고? 데구르르 2019-05-23 65  
55772 무례한 남자에게 어떻게 반응해야 세련된 대처일지, update [8] 쏭유 2019-05-23 194  
55771 아이고 가려워라 데구르르 2019-05-23 73  
55770 생각 [1] resolc 2019-05-23 119  
55769 민주당은 5년의 권력 이후 큰 시련에 빠질것입니다. [4] 윈드러너 2019-05-22 127  
55768 이 관계 계속해도 될까요? update [3] 강냉이 2019-05-22 235  
55767 고잉 메리호구 겁나 착하네 데구르르 2019-05-22 46  
55766 그사람의 반짝거림에 대하여.. [1] 뾰로롱- 2019-05-22 169  
55765 몸만 원하는 것 같은 남자와 사귀기로 했어요 update [9] 속삭임 2019-05-22 420  
55764 자기를 부정한다는 것 [6] drummy 2019-05-22 192  
55763 엄마에 대한. [1] 라영 2019-05-22 130  
55762 35세 초식남과 33세 여우 연탄길 2019-05-22 185  
55761 지금이 복수할 기회다!!! 데구르르 2019-05-22 45  
55760 시급 만오천원짜리 알바 급구! [2] 데구르르 2019-05-21 154  
55759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 file [1] 세노비스 2019-05-21 116  
55758 마음식은 남친 어쩜좋을까요 [4] 뮤아 2019-05-21 341  
55757 외화 자막계 레전드 [1] 데구르르 2019-05-21 137  
55756 우리 개는 절대 안물어요! 데구르르 2019-05-20 81  
55755 이야기의 강 zkcld 2019-05-20 83  
55754 100명을 사겨봤다는게 말이 되나요? [5] midori00 2019-05-19 354  
55753 약국 망해서 가수 하시는 분. 데구르르 2019-05-19 185  
55752 키우던 닭으로 찜닭 했을 때 반응...jpg 데구르르 2019-05-18 136  
55751 갤럭시 노트 히스토리 근황 [1] 데구르르 2019-05-18 140  
55750 공산주의 유머 3 데구르르 2019-05-17 75  
55749 퇴사 잘한선택이겠죠..! [5] 브루밍 2019-05-17 361 1
55748 [마감]서재페(서울재즈페스티벌) 같이 공연 보실분? update [3] 락페매니아 2019-05-17 273  
55747 츄창의 고백 데구르르 2019-05-17 73  
55746 스몰토크 pass2017 2019-05-17 111  
55745 F1 피트스탑 세계 기록 데구르르 2019-05-16 58  
55744 망빙 [4] 몽이누나 2019-05-16 235  
55743 웨엥웨에에에에엥~ 데구르르 2019-05-16 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