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new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662

연애 너무 어렵네요.

조회 932 추천 0 2018.10.16 15:06:16

연애는 참 어려운거 같습니다..


그사람의 꾸준한 대쉬로 마음을 열고 함께한지 반년쯤에

예전같지 않은 관심과 연락에 서운함을 토로했더니, 생각할 시간을 갖자고 하더군요

일주일정도 생각을 해보고 만나 얘기를 했는데 제가 안예뻐보였다는 말을 하네요.

그러면서 다시 잘해보자고 하는데..

저런 말까지 들으면서 이 연애를 계속해야하나 생각이 들면서도,,

다시 옛날로 돌아갈 수 있다는 기대감과 서로 노력하면 좋아지겠지 하는 생각으로 다시 잘해보기로 했습니다.

뭐 함께한 시간이 짧으니 아쉬움도 있었고..

근데 뭔가 마음이 충족이 안되고 저도 이제 제 감정을 드러내기가 힘드네요.

그렇다고  이 사람을 놓을수도 없고 너무 혼란스럽습니다.

연애 원래 이렇게 어려운건가요?

사랑받고 사랑하고 싶은데.. 그게 안되네요..





으아아아아!!

2018.10.16 16:38:12

다시 만나서 잘 지낸다고해도 남자분은 또 그러실거에요 그걸 감당하실수 있으시면 계속 만나시면 됩니다

HS

2018.10.17 10:40:23

그럴까요. 지금은 그사람이 노력하고있는게 보이는데.. 제가 마음에 확신이 없네요

십일월달력

2018.10.16 16:50:03

쉬운 연애를 경험하게 해주는, 본인에게 좋은 사람을 만나세요..

HS

2018.10.17 10:39:45

그러고 싶은데.. 나이가 드니 새로운사람 만나기가 왜이렇게 두려운지 .. 겁이 나네요.

쵸코캣

2018.10.16 20:56:31

안예뻐 보였다는 말이 어떤 맥락에서 나온건가요? 님이 어떤 정이 떨어질 만한 행동을 하거나 실수를 한게 있나요? 아니면 단순히 권태감이 들어서 외모가 예뻐보이지가 않았다는 건가요? 후자라면 이쯤에서 정리하고 헤어지는게 좋을 것 같고요, 전자라면 계속 같이 다시 노력해보는 것도 괜찮겠고요. 근데 느낌상... 남자가 마음이 뜬게 느껴지고요 다른 사람을 마음에 두거나 썸을 타고 있을 수도 있을 것 같아요. 이 관계에서 남자가 갑이고요, 그게 아마 쉽게 바뀌지 않을 것 같네요. 죄송하지만 오래가기 어려워 보여요.

HS

2018.10.17 10:43:43

권태기인것 같아요. 딱히 불만이 있다고 얘기한것도 없고... 저는 마음가는대로 다 표현하고 했는데 돌아오는게 그 말이니 처음에는 힘들더라구요. 근데 노력하는 모습 보이니 또 괜찮나 하면서도 제가 점점 무뎌져 가는데.. 이게 연애인가.. 제가 제대로된 연애를 하고있는건가 하는 생각이 들어서요

유리동물원

2018.10.16 23:56:41

맘고생 많으셨네요ㅠㅠ 지금 정 때문에 힘드셔도.. 헤어지는 게 나으실 것 같네요.. 안예뻐보였다니.. 아무리 그래도 반 년간 사귄 사람에게 그런 말을 한다는 건 실망스럽네요. 
 그 사람이 헤어지기 위해 한 말, 담아두지 마시고.. 마음 추스리시고.. 힘내세요. 
 우리는 어느정도 연애에 대해 환상이 있는 것 같아요.. 다른 연인들은 행복해 보이기만 하고 좋아보이고.. 그런데 연애는 아프고 힘들다는 걸, 서른이 넘은 지금 깨달았네요.. 꽃보다 가시가 많지만, 그 가시조차 함께 할 만한 사람이라면.. 감수하고 계속 가는 거겠죠? 
 마음 쉬는 시간 가지시고, 재충전 하시길 바랄게요!
제 눈엔 예쁘시기만 한데요^^ 

HS

2018.10.17 10:45:14

감사합니다. ㅠㅠ

domoto

2018.10.23 01:17:43

상대방이 물을 안주면 님도 물주기를 멈추세요. 부족해야 애탑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update [2] 캣우먼 2019-03-18 36  
공지 <캣우먼>네이버 오디오클립을 재개합니다. 캣우먼 2019-03-05 170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899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677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4050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7] 캣우먼 2017-01-23 47388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5363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0201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278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9467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262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6939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3414 10
55032 미술관 옆 동물원을, 뜬뜬우왕 2018-10-20 229  
55031 내가 누군가를 찌질하게 만들 때. [2] 여자 2018-10-19 550  
55030 전남친한테 연락해볼까요 [6] Chiclovely 2018-10-19 743  
55029 PC방 장사잘되려면ㅎㅎ [2] 로즈마미 2018-10-19 284  
55028 여자분들 정장에 어떤 신발 신으세요? [5] Takethis 2018-10-19 591  
55027 애프터 취소 [10] 무산소운동 2018-10-19 801  
55026 에어프라이어기... [11] 뾰로롱- 2018-10-19 637  
55025 남자친구가 저한테 이쁘다는 말을 안해요.. [15] 나대화가필요해 2018-10-18 1286  
55024 뭔가 찬바람이 불면서, 뜬뜬우왕 2018-10-18 185  
55023 간절함 간절함 [2] 로즈마미 2018-10-18 313  
55022 나는 모르지만 상대방은 아는? [2] 뜬뜬우왕 2018-10-18 325  
55021 싸우고 4일째 아무 연락이 없는 남자친구 [4] 흥미남 2018-10-18 1103  
55020 오늘 카톡으로 찌라시를 보면서 느낀것 [2] 지롱롱 2018-10-18 620  
55019 걸러야 되는 사람 1 [3] 벨로스터 2018-10-17 716  
55018 대만 산모의 위엄 [1] 로즈마미 2018-10-17 382  
55017 나도 잘 몰랐던 나 [6] 뾰로롱- 2018-10-17 449  
55016 아무리 고민해봐도 어떻게하는게 좋은것일지 모르겠어요 [9] mimian 2018-10-17 856  
55015 너에게 [2] 유리동물원 2018-10-17 262 1
55014 왜 자꾸 문재인 대통령은 홍준표를 살려주는 것입니까? Quentum 2018-10-17 123  
55013 주절주절.. 날씨가 많이 추워졌네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2018-10-16 111  
55012 강도가 무서웠어요... [1] 로즈마미 2018-10-16 253  
» 연애 너무 어렵네요. [9] HS 2018-10-16 932  
55010 특이한 꿈, [1] 뜬뜬우왕 2018-10-16 152  
55009 ㅇㄹ 살랑나비 2018-10-16 129  
55008 근황 [2] joshua 2018-10-16 300  
55007 하.. 회사생활 고민이 많습니다.. [6]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2018-10-15 587  
55006 15년 지기 친구가 애인이되어서 시간을 갖자는데.. [1] 흥미남 2018-10-15 415  
55005 직장 내 소외감.. 이어지는 글입니다.. [12] 라영 2018-10-15 678  
55004 누굴보고 웃어야 할지ㅎㅎㅎ [1] 로즈마미 2018-10-15 176  
55003 10월15일 북한산 단풍시작! 뜬뜬우왕 2018-10-15 103  
55002 헉소리상담소 오랜만에 다시 들으니 잼나요.. ^^ [2]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2018-10-14 274  
55001 방송대 청소년교육학과 다니시는분 계세요? [1] 뜬뜬우왕 2018-10-14 274  
55000 진짜 좋은 친구 [2] dudu12 2018-10-13 455  
54999 베스트 댓글이 사라진 이유는 뭘까요? [3] Quentum 2018-10-13 320  
54998 귀차니즘이 너무 심해져요 [5] 하얀장미 2018-10-13 444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