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418

시원하게 차였습니다

조회 1438 추천 0 2015.04.06 15:11:21

하...


얼마전까지 잘되간다고 설레발쳤었는데...


그 아이에게 일주일만에, 정확히는 세번째 데이트에서 고백을 하게 되었어요.


말도 잘 통하고 외적/내적으로 너무 매력적인 아이였기에,

오랜만에 제 연애세포가 활발히 자가증식할 수 있었죠.


저도 연애경험이 없진 않기에, 그리고 눈치가 한심한 수준은 아니라

이 설렘이 좋은 결과를 가져올거라 확신했었는데


결국은 망했네요...


제 고백에 그 아이는 아직 전남친을 잊지 못했다는 말만 계속하더라구요.

저보다 먼저 제게 고백할 생각도 했었다고 했지만, 

세번째 데이트에서 절 만나기 전 우연히 전남친을 거리에서 마주쳤다는 말과 함께 

아직은 새로운 시작이 이른것 같다고 하더군요.


하지만 새로운 시작에 대한 더 큰 확신을 심어주지 못한 제 잘못이겠죠.


같이 시간을 보내는 것만으로도 행복했었는데

더이상 우리의 관계가 예전으로 돌아갈 수 없음에 슬프네요.


이까짓거 더블치즈버거 하나 먹고 숙면하면 나아질 일이겠지만

고백 후 차여본게 처음이라 이 아픔이 낯설기도 하고

지금은 좀 힘드네요.


그래서 내일 머리하러 가려구요.


하하 힘드네요.




Stop and Go

2015.04.06 15:32:34

힘내요~ 자신에게 집중하면서 시간을 보내다보면 괜찮아질꺼에요.

좋은사람 만나세요~ ㅎㅎ

Toxic

2015.04.06 16:40:15

감사합니당 ㅎㅎ

어서 새로운 인연이 생겼으면 좋겠네요..

감성빈티지

2015.04.06 16:28:10

진짜 고백실패하면 이도저도 아닌관계가..ㅜ 힘내세요

Toxic

2015.04.06 16:40:36

친구로라도 지내고 싶은데...

안되겠죠 ㅠㅠ

발리쨍꼬

2016.01.11 00:05:00

저랑 똑같네요

큐빅상혁

2017.01.12 17:42:05

죄송한데요 마음에 없는데 둘러댄거에요, 저도 그랬거든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806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2760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4044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2056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6859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5069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6230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7983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3791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0177 10
48208 여자친구에 대한 단상 [7] dragonhyun 2015-04-08 1888 1
48207 <이기적인 특강 18탄 : 숙면의 과학>미입금자 명단 [13] 캣우먼 2015-04-08 2420  
48206 스몰톡! (? 처음 해봐요!) [2] 인휴 2015-04-08 692  
48205 대학원 진학에 대한 고민 [7] 문파이 2015-04-08 1212  
48204 헉! 경선님 "태도에 관하여" 이벤트 당첨됐어요!! [6] jane612 2015-04-08 733  
48203 양자택일 질문2. 여러분의 생각이 궁금해요. [7] 순수의시대 2015-04-08 1161  
48202 나만 특별하게 여기는 눈 [3] 그웬 2015-04-08 1006  
48201 맘에 안드는 사람 저절로 멀어지게 만드는 마법같은 글 모음. [9] 순수의시대 2015-04-08 2503  
48200 이별후 자존감 ㅠ [16] Dkssud 2015-04-08 2455  
48199 최진석 교수 인문학강의 [2] jane612 2015-04-08 1389  
48198 더 이해가 가는 사람? [19] 손이시려워 2015-04-07 1329  
48197 연애하면서 자상한 남자는....??? [3] 샤랄랄라~ 2015-04-07 1825  
48196 여자들은 말이죠. 왜 화가났을때나 혹은 어떤 문제의 이유에 대해 ... [10] 행복하세요. 2015-04-07 1821  
48195 귀신같은 스팸 Honeysuckle 2015-04-07 693  
48194 금요일 오후 알차게 보내는법 있나요? [9] 둘둘 2015-04-07 1153  
48193 저도 지하철에서 겪은 제 실화......또x이 만난 사건 [11] 일산앤디 2015-04-07 1635  
48192 지하철에서 겪은 제 실화 이야기3. [19] 순수의시대 2015-04-07 1776  
48191 남친 혹은 여친과 '자기'란 호칭 쓰시나요?? [15] in 2015-04-07 3169  
48190 아름다운 소설책 추천 부탁드려요. [10] Saint(쌩)강 2015-04-07 1380  
48189 나쁜사람 논리 깨뜨리기 놀이. [15] `Valar morghulis` 2015-04-07 1658  
48188 신입사원 때문에 받는 스트레스. . . [22] 지닝 2015-04-07 1822  
48187 매번 짧은연애만 하네요ㅠㅠ휴 [12] 다른남자말고너 2015-04-07 2248  
48186 친구관계도 밀당이 필요한가요? [7] 슬픈주말 2015-04-07 1502  
48185 쪽지시스템에 오류가 조금 있는 거 같네요 카누 2015-04-07 705  
48184 여자키 168 VS 158 [13] 다른남자말고너 2015-04-07 3105  
48183 저와 맞지 않는 사람인걸까요 [2] 바셀린 2015-04-07 1165  
48182 전 여자친구(아니면 전 남자친구)와 연락하시는분 있으시나요? [5] 인휴 2015-04-07 1545  
48181 나 혼자 산다 [2] whitenight 2015-04-06 862  
48180 이사람도 절 좋아하는지 헷갈립니다. [15] 달씨 2015-04-06 2604  
48179 그를 기다리면서 [2] 에이치 2015-04-06 693  
48178 격려와 위로가 필요한 글 [6] 섭씨 2015-04-06 1012  
48177 과외 학생이 저를 좋아한다는데.. [9] Blank999 2015-04-06 1794  
48176 내 삶의 구원자(?) SNS [4] Adelaide 2015-04-06 1635  
» 시원하게 차였습니다 [6] Toxic 2015-04-06 1438  
48174 여자는 옷입는거에따른 이미지변화가큰가요??? [7] 다른남자말고너 2015-04-06 24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