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new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3,559

어흥22

2017.01.11 00:30:11

이미 많은 분들이 애기한거 같은데요 안바뀝니다. 그리고 남사친이라는 사람들이  남사친 맞나요? 

그 남자들에게는 님이 남사친일 수도 있습니다

슈코

2017.01.11 02:08:46

추천
1

여자분이 님에게 푹 빠지면 잠시 변할수도 있을거에요.


미라쥬

2017.01.11 09:37:00

저도 얼마전까지 정말 외모만큼은 제 이상형인 사람을 좋아했었는데요..

주변에 남자친구가 너무 많아서 그런데 희한하게 여자친구는 한명도 없음..

가끔 둘이 만나면 자기가 활동하는 동네로 가는데 주변남자들은 정말 다 알고 있더라구요. 

자기 성향이라는데... 저는 감당 못할것 같아서 포기했습니다.

나이가 드니까 이상형을 포기하는것도 가능은 하더라구요..

몽이누나

2017.01.11 14:11:53

님이 남사친이라 믿고 있는 사람들은, 사실은 모두 스스로를 "남친"이라고 생각하겠죠?

뽀뽀도 하고 데이트도 하고 밥도 먹고 그러고 있겠죠?

님만 모르고 남들 다아는 사실 ... 그만 하시고 좋은 여자 만나세요 제발 !

시월달

2017.01.11 15:29:11

원래 내 눈에 반짝이는 건 남들 눈에도 반짝여요. 

예쁘고 머리 좋고 인기많은 여자와 만나려면 님이 포기해야 할 것들이 지금의 문제겠죠. 

모든 선택엔 장점과 단점이 동반돼요.

장점만 취하려고 하니까 괴로움이 생기는 거예요. 

단점 수용 못하겠으면 그 관계 자체를 없애야 합니다. 

헤어지든가 온갖 남자들 다 만나는 인기녀의 월요남친을 하든가 둘 중 하나를 선택하세요. 

이진학

2017.01.11 16:21:52

이상 호구의 넋두리 였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추천
공지 여행정보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36832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40911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59404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80270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72238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09790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34333 10
53399 한번 진심으로 궁금한 마음에 물어봅니다. (독박육아에 관해서) [45] 전주비빔밥 2017-01-12 973  
53398 처음 보는 맞선... 결말(내용 펑) [14] 창아 2017-01-11 915  
53397 [초대재공지] 독서 모임에 초대합니다.(그리스인 조르바)_히치하이킹 김팀장 2017-01-11 100  
53396 기부의 즐거움 [9] 유우키 2017-01-11 379  
53395 남자친구 연락 [2] dwef22 2017-01-11 563  
53394 [4] 페퍼민트차 2017-01-11 302  
53393 시댁스트레스 [8] lucky_jamie 2017-01-11 589  
53392 부모님 결혼기념일 선물 [6] ㉬ㅏ프리카 2017-01-11 295  
53391 전 여친의 결혼소식 [8] StFelix 2017-01-11 985  
53390 자유로운 댓글~~기다려요 [17] 가입시입력하신 2017-01-11 647  
53389 직장에서 있었던 부당한 일 [5] 토끼당근 2017-01-11 509  
53388 마이클럽 occido 아시는 분 있나요? 은근히 2017-01-11 177  
53387 결혼 전에 친척분들께 인사드리러 다녀야하는걸까요? 아. 넘. 싫은데... [26] 캣여사 2017-01-11 827  
53386 게으름, 이놈의 게으름!!! [14] vault 2017-01-11 591  
53385 새벽 어머님 연애문제로 답답한 속 풀어보려합니다. [6] purmir 2017-01-11 558  
53384 아르바이트.. [3] 낭낭낭낭 2017-01-11 284  
53383 나는 임경선, 그녀의 팬이다. file [1] 이제는 올라갈 때 2017-01-11 260  
» [6] 페퍼민트차 2017-01-11 404  
53381 친엄마만 주요양육자가 되어야 하나? 모성본능, 안아주기 [1] 쌩강 2017-01-10 263  
53380 죽기 전에 꼭 해야할 것에는 무엇이 있을까요? [7] 토끼당근 2017-01-10 5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