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3,532

어흥22

2017.01.11 00:30:11

이미 많은 분들이 애기한거 같은데요 안바뀝니다. 그리고 남사친이라는 사람들이  남사친 맞나요? 

그 남자들에게는 님이 남사친일 수도 있습니다

슈코

2017.01.11 02:08:46

추천
1

여자분이 님에게 푹 빠지면 잠시 변할수도 있을거에요.


미라쥬

2017.01.11 09:37:00

저도 얼마전까지 정말 외모만큼은 제 이상형인 사람을 좋아했었는데요..

주변에 남자친구가 너무 많아서 그런데 희한하게 여자친구는 한명도 없음..

가끔 둘이 만나면 자기가 활동하는 동네로 가는데 주변남자들은 정말 다 알고 있더라구요. 

자기 성향이라는데... 저는 감당 못할것 같아서 포기했습니다.

나이가 드니까 이상형을 포기하는것도 가능은 하더라구요..

몽이누나

2017.01.11 14:11:53

님이 남사친이라 믿고 있는 사람들은, 사실은 모두 스스로를 "남친"이라고 생각하겠죠?

뽀뽀도 하고 데이트도 하고 밥도 먹고 그러고 있겠죠?

님만 모르고 남들 다아는 사실 ... 그만 하시고 좋은 여자 만나세요 제발 !

시월달

2017.01.11 15:29:11

원래 내 눈에 반짝이는 건 남들 눈에도 반짝여요. 

예쁘고 머리 좋고 인기많은 여자와 만나려면 님이 포기해야 할 것들이 지금의 문제겠죠. 

모든 선택엔 장점과 단점이 동반돼요.

장점만 취하려고 하니까 괴로움이 생기는 거예요. 

단점 수용 못하겠으면 그 관계 자체를 없애야 합니다. 

헤어지든가 온갖 남자들 다 만나는 인기녀의 월요남친을 하든가 둘 중 하나를 선택하세요. 

이진학

2017.01.11 16:21:52

이상 호구의 넋두리 였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sort
공지 여행정보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36724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40814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59321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80188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72155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09718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34232 10
53532 What a coincidence - 인연과 우연. [19] 롤링스톤즈 2012-10-08 9406 26
53531 연애 중 괴로우신 분들을 위한 베리베리 스몰팁. [15] 3호선 2012-05-21 9420 24
53530 은근히 눈이 높은 사람들 [26] 앙드레몽 2012-04-02 9680 22
53529 앞 페이지의 영어 공부 어떻게 하냐는 글을 읽고... [17] DonnDonn 2012-03-19 9245 20
53528 20대 후반~30대 초반의 싱글 여성분께 드린 쪽지 [60] plastic 2014-05-20 9822 19
53527 결혼 - '그럼에도 불구하고' [32] 갈매나무 2012-12-13 9174 17
53526 연애 잘 하는 남자(엄청 깁니다 : 스압주의) [92] saki 2012-04-02 12150 17
53525 안타깝고,무섭네요. 해밀 2014-05-13 3726 14
53524 잠수부와 나비 (부제: 연락없는 남친의 속마음 및 대처법) [2] 기버 2012-06-04 10750 14
53523 화장품과 피부관리에 대한 썰. 수정완료. [44] askdeer 2012-01-03 11065 14
53522 학교 도서관 정문 앞에 대자보를 붙이고 오니 [62] 원더걸 2013-12-17 6632 13
53521 삶이 만만치 않다고 느껴질 때 읽어봄직한 글... [6] 바둑이 2012-06-14 7702 12
53520 <캣우먼>글 임의로 삭제했습니다. [21] 캣우먼 2012-06-12 7828 12
53519 공창제가 대안이 될 수 없는 이유 [13] 눈사람 2012-01-17 15676 12
53518 과외 학생에게 고백받은 후기입니다. [120] 부대찌개 2014-04-30 11327 11
53517 봉봉2님께 [16] 애플소스 2014-03-04 4913 11
53516 용기냈어요. [11] 누누 2013-10-23 5541 11
53515 여러가지 생각을 하게 만드는 글(펌) [4] 제비꽃 2012-12-21 6730 11
53514 지금 와서 하는 생각이지만 [10] 담요 2012-08-22 6459 11
53513 '혼자'를 누리는 일 [14] 러브어페어 2014-04-29 7262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