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485

자살하거나 이희진처럼 골로가게 생겼군요


한 번 시작된 거짓말은 또 다른 거짓을 낳고


결과적으로 괴물을 낳는다는 말이 틀림 없군요



과정이야 어떻든 결과만 겉보기만 그럴싸해보이면 그것이 사기든 무엇이든 


빨아주고 우쭈쭈해주고 추대해주는 이런 거지근성을 가진곳이 대한민국입니다


그것이 주로 "돈"과 "기부"와 관련되어 있죠



대기업이 사회 공헌과 기부를 많이하니 착취해도 괜찮다 어쩔 수 없다


가수 션도 기부 많이하니 국적이나 군대 문제도 상관 없다


참 안타깝습니다



현대 사회의 평판과 신뢰는 한 개인이나 단체의 덕망이나 역량이 아니라


"돈"이라는 수단 하나면 되니까요


뭐, 억울하면 꼬우면 돈 벌고 성공해야겠지요




Quentum

2017.08.07 10:28:41

사회 심리학책을 읽어보니 이런 부류의 '사기꾼'이라 칭하는 사람들이 내면 속에 열등감이 자리잡고 있다라고 하네요. 

돈, 경제력, 사회 평판에 대한 극단적인 갈망이 자기 자신부터 속이게 되고 결국 남도 속이는 결과로 만든다고 하는데 사실 대부분의 인간들이 가지고 있는 성질이에요. 그게 심하냐 안하냐의 차이지


꽤 된이야기 인데 여기서도 어떤분이 지적 허세와 관련되서 허언을 날렸다가 크게 한번 망신 당한적이 있었죠. 그때 있지도 않았던 데이터를 잘못말했다가 크게 데이고 결국 개싸움으로 터졌던 건데 결국 알고 보니 그 사람이 직업과 학력이 평소 말해왔던 느낌과 완전히 달랐던 것도 있었고, 벼랑에 끝에 몰리니까 결국 자기 신상을 셀프로 공개했다는데 그게 더 악수가 되었죠. 


복서 메이웨더나 테슬라 CEO 엘런머스크가 대중들에게 다소 허황된 제스쳐와 멘트를 친다고 해도 사람들은 그런 사람들을 허언종자로 보지는 않죠. 비록 잠깐의 실패로 끝난다고 해도 그 사람들이 쏟아붓는 노력은 상상을 초월한다는 것을 아니깐요. 자기 노력에 대한 결과를 당당히 내 놓는 것과 모래성의 그럴듯한 모습으로 현혹 시키는 것에 대한 분별은 똑바로 해야 할 거 같네요. 그런 의식이 쌓이지 않으면 제 2의 이희진 같은 사람들은 언제든지 나올듯. 

jejusamdasoo

2017.08.07 19:49:33

저격하는 신준경이라는분
돈받고 주식 리딩해주는 분입니다.
뭐 실력이야 있지만
결코 순수한 의도는 아닌거 아셨으면 좋겠네요.

킴살앙

2017.08.08 16:24:41

현실자기랑 이상자기와의 차이가 심해지면 정신병이 생긴다고 하니까,

그런 의미에서 지금 그 갭이 드러난 게 그 사람에게는 더 좋을 수도 있을 것 같아요.


잘 모르지만, 오늘 기사 읽은 것으로 보면 아직 어린데 말이죠.


그 분이 새롭게 시작을 잘 했으면 좋겠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25966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63503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68488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86596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07688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99972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36898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62032 10
» 주식 사기꾼 박철상씨 [3] 킴벌리 2017-08-06 593  
54414 헤어질수도 없고 만날수도 없고 [10] 바나나푸딩 2017-08-06 940  
54413 바닥을 걷는 시간 (feat.라바) [1] 소바기 2017-08-06 234  
54412 왜 나를 욕하는가 [3] 다이어터 2017-08-06 487  
54411 아버지와의 대화가 너무 힘듭니다.. [8] 4spoon 2017-08-05 552  
54410 아버지랑 있으면 스트레스받아요 [2] 방수격실 2017-08-05 398  
54409 여름휴가 스몰 톡 [1] attitude 2017-08-05 301  
54408 너무 꼴사나운 나 [2] 아틀란티스 2017-08-05 466  
54407 호감있는 여성분이 근무지를 그만두었을 때요.. [8] 에브리띵 2017-08-05 739  
54406 Marry Me [7] 킴살앙 2017-08-04 838  
54405 이게흔한경험이 아니라면서요? 19금이에요 [2] 행복하고 싶다 2017-08-04 1290  
54404 친구들 자주 만나시나요? [4] 사육신공원 2017-08-04 647  
54403 다이어트 식품 글램디 해보신 분 계세요? [4] 별별바라기 2017-08-03 348  
54402 [히치하이킹] 8월 독서모임 공지 : <언어의 온도> 나리꽃 2017-08-03 199  
54401 저희 상황좀 봐주세요 [11] 응가 2017-08-03 981  
54400 음,좋은건 싫은건... [1] 소바기 2017-08-03 222  
54399 레스토랑들 런치, 디너 가격 차이는 어디에서 날까요? [4] letete 2017-08-03 512  
54398 금융에 대해서 무지한 직장인이에요.(청약대출에 대해서...) [4] nynybo 2017-08-02 534  
54397 공관병 해보신 분.. [2] 추어탕이좋아 2017-08-02 466  
54396 사랑해서 미워한다는 것 [3] attitude 2017-08-02 586  
54395 술좋아하는 여자친구와 친구들 (술문제 상담) [7] 떡꼬치 2017-08-01 705  
54394 간단한 인사 [3] attitude 2017-08-01 422  
54393 성형수술&취업 공부 [6] S* 2017-08-01 552  
54392 편한 신발 추천해주세요 [4] whale 2017-07-31 562  
54391 가방사달라는 사람 [10] 유우우 2017-07-31 863  
54390 주말 소회 [3] 5년 2017-07-31 421  
54389 제가 안잊으려고 하나봐요 [2] bestrongnow 2017-07-31 552  
54388 제가 더 좋아하고 있는걸까요? [4] 코스모스탕 2017-07-31 667  
54387 아는 오빠동생에서 어떻게 발전하나요 [12] 겨울일기 2017-07-31 789  
54386 불의를 대하는 태도 [1] 룰루랄랄라 2017-07-30 217  
54385 서울 맛집 추천 좀 해주세용 [3] 헐헐 2017-07-30 343  
54384 직업적으로 성공하고 싶어요 [8] 엘리자베스* 2017-07-30 952  
54383 큰개를 키워보고 싶네요. [7] Go,Stop 2017-07-30 380  
54382 부모님이 서로 자기 안 닮았다고 싸운 분 계세요? [4] pass2017 2017-07-30 357  
54381 내가 나에게 [3] 은연 2017-07-29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