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768
명절에 가족들끼리 안모이다보니...
명절이 너무 조용하게 지나가고 있어요.

잠오면 자고 배고프면 밥먹고 헤어진 남친 고찰 잠시 했다가 티브이 보다가...

나이 먹을수록 좁아지는 인간관계에 대해 허전해하다가...

나이 먹는다는 게 이런건가...
주변에서도 나이 먹고 혼자이신 분들은 다들 여행가고 그러신다고...

오늘 눈떠서 본 영화 당신 거기 있어 줄래요?
인생을 길게 생각하게 되는 영화였어요...
정말 중요한 건 무엇일까...

그리고 보게 된 사랑의 온도...
남녀는 참 달라요
전 연애가 생각났어요...
온도 차이가 생기면서 균열이 나타났는데
보통 남자가 먼저 뜨거워지고
여자는 서서히 따뜻해지는데
남자는 그사이 식고...

사랑의 온도를 맞춘다는 건 뭘까요아


뾰로롱-

2017.10.06 07:08:02

드라마 재밋게 보고 있어요~ 


그리구 연애에서의 사랑의 온도! 

저도 공감해요~ 

여자인 저는 경계심이란게 있어서 그런지 천천히 내 남자친구구나 싶으면서, 

한달에서 한달반정도 점점 천천히 뜨거워 지는 기간을 가졌는데, 

남자친구들은 한달동안 한창 뜨거웠다 한달반 뒤에는 자기자리로 돌아가려 하는것이 보여서~ 


지난 (가장최근)연애땐 저도 아몰라 하면서 그냥 처음부터 냅다 같이 뜨겁게 올려봤거든요~ 

신기한게 제가 먼저 식는 경험을 한 첫 경험 같아요~ 

뭐 식는다는게 중요하다기 보단, 같이 뜨거우니 더 재밋긴 하더라구요~ 


전 경계심이 였던것 같아요~ 

천천히 오르게 막고 있는게? 

제가 다칠까봐, 상처받을까봐?


이젠 뭐 애지간한거로 상처 오래안간다는걸 깨닫고 걍 막질러야지 생각해요 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8560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0283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78364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3051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1240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2377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4472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0176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6581 10
54313 FTA 결국 개정 협상 들어가네요. [6] Quentum 2017-10-06 745  
54312 설레임반, 두려움반 [2] 연연의세월 2017-10-05 764  
54311 남자들 대화 패턴 유형 보통 이런가요? [15] 컬리넌 2017-10-05 1813  
54310 [히치하이킹] 10월 독서모임 공지 <쇼코의 미소> [1] 겨울오카피 2017-10-05 553  
54309 누굴 만나야 할까요ㅜ어렵네요ㅜ [2] 쿤이 2017-10-03 1160  
» 사랑의 온도 보시나요? [1] 와사비 2017-10-03 857  
54307 나만 안되는 연애 [1] Jinu 2017-10-03 821  
54306 내가 널 완성시켜 준다고 네가 말했을 때 [2] 유은 2017-10-03 748  
54305 선생님께 이제는 마음을 전하고 싶습니다.도와주세요. [1] 고고고고공 2017-10-02 755  
54304 나의 불행은 [11] deb 2017-10-01 1257  
54303 직장동료가 절 좋아하는거 같은데 고백을 어떻게 할까요 [2] score 2017-10-01 1034  
54302 명절을 다들 어떻게 견디시나요. [2] 일상이멈출때 2017-10-01 762  
54301 똥차한테 걸릴뻔 했네요. [6] 로빈이 2017-10-01 1635  
54300 오늘 영화 보실래요? 4000m걷기 2017-10-01 694  
54299 심심하신 분? [2] 다솜 2017-10-01 769  
54298 행복해 지고 싶어요. 간절히.. [3] 뮤아 2017-09-30 965  
54297 요즘 제가 미친것 같습니다 [5] 여자 2017-09-30 1288  
54296 연휴가 길어서 심심하네요.. [6] 여의도직장인 2017-09-29 902  
54295 사내에서의 썸? [1] 오월 2017-09-29 792  
54294 추석연휴 전 스몰톡 [9] 몽이누나 2017-09-29 790  
54293 강남역(신논현역) 격주 독서모임에서 신입회원을 찾습니다.(모집완료) [7] 타츠ya 2017-09-29 823  
54292 직장동료의 장례식장 참석 꼭 해야하나요? [9] 장미그루 2017-09-28 1070  
54291 연애 조언 부탁드려요 [14] 데이지 플라워 2017-09-28 1688  
54290 월동준비 뜬뜬우왕 2017-09-28 442  
54289 ㅇ 아름다운 죽은 것들 에로고양이 2017-09-28 477  
54288 해외 출장 중 유랑에서 동행을 구한 남친 [23] 비비안리 2017-09-27 1715  
54287 하트시그널 [3] 모험도감 2017-09-27 1019  
54286 여자를 남자같이 대하는 남자-그리고 연애관 [2] Thorn 2017-09-27 907  
54285 타인으로부터의 무시 [4] 사이다처럼 2017-09-26 823  
54284 어려운여자 [4] 겨울겨울 2017-09-25 1388  
54283 심심해요 ㅜ 시덥잖은 문답하기 할래요? [32] 뾰로롱- 2017-09-25 1077  
54282 스테로이드 [8] 모험도감 2017-09-25 922  
54281 책 구하기 도움 [1] bellfire 2017-09-24 773  
54280 '이기적이다' 라는 것의 경계 [5] 효명 2017-09-24 776  
54279 왜 지키지도 않을 말을 하는 건가요? [7] 슈팅스타 2017-09-24 9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