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578
직장 에서 업무의욕이 안생기는데
오늘 캣우먼님의 책을 읽고서도 풀리지않아 여기에 적어봐요.ㅜㅜ

참고로 저희는 남초직장이라
예전에는 여직원은 소수. 남직원들 사기진작시켜주는 경리서무직만 뽑았던 문화가있는 회사예요.

상사가 저를견제하는듯.해요.
업무는 다 시키면서 타팀에 보내는 협조전에는 담당다이름에서 저를 빼요.
자꾸주요업무에서 배제시키고.
업무를 시키거나 제가 의견을 낼때마다 그건중요한거 아니라고 꼭 사족을달아요.

업무지시할 때 후배앞에서 나에게 말하는 상사의 말투가 거슬려요.

A,B,C 업무가 있는데

과장님 본인이.. B는 어렵고 내가 제일 잘아니까 B는 내가하고,
C는..(후배사원 지칭하면서) oo 씨가 맡아서 해주고, 조금어렵겠지만, 화이팅
A는 ..저보고 oo과장이 해줘요. 이건 별거 아니니, 쉽게 할수 있을듯. 별로 중요한 거도 아닌데..
참고로, 저는 C업무도 작년에 이미 했었거든요.
그렇다고 A가 쉽거나, 양이 적은거도 아닌데, 항상 이런 취급을 받아요.

늘이런식으로 말을 덧붙이셔요.
한 두번도 아니고, 매번 이래왔어요.

사실, 이거 외에는
너무나 책임감 있고, 본인이 스스로 모든 업무를 다 맡아서 하시는 분이고,
후배에게 떠넘기지 않는 분이라...너무 흠잡을 곳이 없는 분이예요. 사실..
그래서 지금껏 말할까 하다가 참은거고요.

근데, 저 말이 너무 듣기 불편해요.
후배 없을때는 상관없는데,
근데 이번에 신입사원이 들어오면서,, 제가 너무 난처해졌어요.
저도 이제 과장인데 ..

후배는 무슨 생각을 할런지 모르겠지만.
은연중에
저는 별로 안중요한 일을 하는구나. 라고 생각할 것 같아요 . 경리취급?
내가 여자고 둘은 남자라...더 소외감도 느껴지고요.
(건배도, 과장님은 3이 마셔도, 후배에게만 잔 들이대고, 둘만하려고하심.그러면 둘이 먼저하고, 제가 겨우 들이대서 3이서 하게되요.
참고로, 여자들도 다 건배함. 여자에게만 건배안하는 그런 회사 문화 없음.)

이 상황에서 과장님하고만 둘이있을때,
넌지시, 저, 후배랑 있을때는 업무지시할때 그렇게 말하지 말아주세요..
이렇게 말해보려고 하는데,,어떨까요?

1. 오바다
2. 말해보는거 나쁘지 않다. (한다면, 맨정신으로?술한잔 하면서?)
3. 다른방법 추천


Waterfull

2017.10.23 15:44:11

그 분은 아마도 님에게는 은연중에 무의식적으로 그렇게 대하지만

자기 와이프나, 연인, 여동생, 어머니에게는

대놓고

하대하고

이등시민처럼 대하고

뭘해도 가치 없는 것처럼

대하고 있을 거예요.

 

말해도 아마 의식하지 못하고 있을 거니까

말해봤자 그냐 조금 더 미묘하게 성차별/이지매 당하게 되는 결과만 낳을 거예요.

 

지금부터 그렇게 말하는 순간들을 녹음을 하고 자료를 수집하는게 나을 것 같아요.

지속적으로 그렇게 일어나고 있고

객관성이 떨어지는 발언을 하고 있고

지속적으로 공문에서 이름이 배재되고 있는 것의 증거를 잡으셔서

성차별적인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고 객관적은 근거를 가지고

담당 부서를 통해서 대면하는게 더 나을 것 같아요.

 

domoto

2017.12.19 02:28:13

그런 상황이 벌어질때 즉시, “어머 과장님 제가 하는 일이 되게 하찮은가봐요~ 저 저번에 C도 했는데, 왜 어려운거 해내니까 쉬운거 주세요~?? 저도 이제 신입 앞에서 선배티도 내고 싶은데^^” 요정도로 부드럽게 콕 찔러주시요. 장난 식으로 서운하다고. 아마 무의식중 무시한 거라 의식을 못할텐데 깨닫고 고치려는 사람이라면 저정도만 건드려줘도 됩니다. 저래도 안바뀌면 대놓고 항의해도 안바뀜 ㅠ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712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520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3809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7141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5136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9979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061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9258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049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6713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3207 10
54003 오랜만에 스몰톡3 [6] 순수의시대 2017-11-03 1091  
54002 헤어질까 말까 고민중인데 얘기 좀 들어봐주시겠어요? (약 19) [8] lail 2017-11-03 2211  
54001 오상진, 김소영 부부가 하는 책방 가본 후기 jpg file [2] bluemint 2017-11-01 2043  
54000 너무 우울하고 비참합니다.. [11] 한번만행복을 2017-11-01 2051  
53999 소개팅후기 [12] 또다른나 2017-11-01 1776  
53998 스타벅스 프리퀀시~ [5] 럭키걸20 2017-11-01 1336  
53997 연인과 주로 어떤 대화를 하세요?? [3] 구텐탁탁 2017-10-31 1477  
53996 캠퍼스커플 우리 부부 남편은 박사 나는 전업주부 갑자기 내가 초라... [1] 에드 2017-10-31 1272  
53995 내일을 위해 오늘을 포기할 때. [6] 몽이누나 2017-10-30 1085  
53994 여자를 대하는게 어렵습니다. (저도 여자) [6] 098098 2017-10-30 1386  
53993 마이 붐 [5] 모험도감 2017-10-29 991  
53992 [히치하이킹] 11월 독서모임 공지 <자유론> 제주바나나 2017-10-29 474  
53991 요즘은 하트를 손가락 두개로 만들잖아요 [5] 웅녀 2017-10-29 1004  
53990 저를 진심으로 사랑해주는 사람을 정말 만날 수 있을까요 [15] 여르미다 2017-10-28 2376 1
53989 이전 상사들과의 안좋은 경험이 미치는 영향 [3] isill 2017-10-28 1097  
53988 소개팅 전 설레발 = [12] 또다른나 2017-10-27 1559  
53987 자바스크립트,html??? [2] 뜬뜬우왕 2017-10-27 1191  
53986 나를 알아감과 동시에 세상과 멀어진다. [2] 뜬뜬우왕 2017-10-27 1126  
53985 외로울때 야근하니 좋은거 걑기도 하네요. [3] bluemint 2017-10-26 1011  
53984 예전썸남이 전여친을 다시 만나는거같아요 슬프네요ㅜㅜ 미나밍밍 2017-10-26 937  
53983 사귀지도 않았던 상대가 [1] Leon 2017-10-26 1022  
53982 회사생활로 고민이 있습니다 [10] 130tahiti 2017-10-25 1594  
53981 수입 냉장육 판매 사이트 추천 좀 해주세요 [2] ver.4.0.1 2017-10-25 662  
53980 빵만드는 사람. 직업 추천부탁드립니다. [4] 테오 2017-10-24 1080  
53979 말 바꾸는 사람 무슨 마음인가요 [6] 유은 2017-10-23 1118  
» 월요일의 그녀에게를 봤는데도 풀리지않는 고민.. [2] 죠아죠아 2017-10-23 992  
53977 낙태 수술 후 이별 [15] opycjm 2017-10-23 2904  
53976 연락의 빈도수와 마음 [4] 와사비 2017-10-22 1291  
53975 문경새재 jpg file [6] bluemint 2017-10-22 1041  
53974 치약 [5] attitude 2017-10-20 1163  
53973 사무실에서 맥주 한 캔... [4] 니미라이 2017-10-20 895  
53972 길어요) 제 남친은 무슨 생각일까요? 저에게 조언좀 [17] 여르미다 2017-10-19 2128  
53971 친구와의 대화 (썸남얘기) [8] 몽이누나 2017-10-19 1421  
53970 이런 회사 본 적 있으세요? [14] locklock 2017-10-19 1417  
53969 북두칠성_ file [4] 뜬뜬우왕 2017-10-19 8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