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172


취미가 같아서 어쩌다 알게 된 사람이 있는데 (둘 다 같은 성별) 좀 피곤해서요..

저는 원래 싫어도 내치거나 맺고 끊는걸 잘 못합니다 ㅠㅠ 어영부영 몇년째 알음알음 하는 사이네요

연락 안할땐 아예 안하는지라 잊고 지내다 가끔 연락와서 대화하면 기가 빨리고...

이분은 소통이 아예 안됩니다...다른사람 이야기 들어주는걸 아예 안..? 못하시는거 같고 

본인 이야기를 하면 A를 말하다가 B를 말하고 또 C를 말하고 이리저리 튀고

카톡은 장문 소설처럼 몇십개씩 보내는데 어쩌다 읽고 씹으면 씹었는데도 혼자 계속 보내요...

친구가 없나 싶었는데 친구는 있더라고요. 오히려 제가 더 친구가 없어요 ㅋㅋㅠㅠ

그리고 가끔 저는 그냥 한말인데 왜 그런말을 한건지 집요하게 물어보고, 좀 피곤...

이분이 직접적으로 말하진 않았지만, 인간관계에서 어떤 트라우마가 있어서 그러신거 같아요.

그래서 더 매몰차게 말을 못하고...저랑 엄청 친하다고 생각하는 것 같네요....

한동안은 똑같이 넌 말해라 난 안듣고 내 얘기만 한다. 식으로 했는데도 계속 연락이 오더라구요; 

이제와서 적당한 거리담을 두는건 힘들까요? ㅠㅠㅠㅠ







미상미상

2017.11.15 09:26:05

어차피 그 분은 자기 하고 싶은 얘기할려고 생각나면 연락하는거 같은데 크게 미안하게 생각할 필요없을 것 같고요 그렇다고 진지하게 대화 태도에 대해 얘기해서 개선할 의지가 있는 상대도 아니신거 같아요.


그냥 카톡왔을 때 아 내가 지금 뭘 하고 있어서 지금  카톡하기 힘들다거나 요새 좀 많이 바쁘다고 하시고 두세번에 한번은 답을 안하다가 나중에 짧은 단답형 답문을 한다거나 하는 식으로 연락이 잘 안되어서 본인이 하고 싶은 얘기를 하고 싶을 때 할 수 없는 상대가 되면 될 것 같아요.

뜬뜬우왕

2017.11.15 11:26:28

두가지 유형이 있어요. 들이미는데 눈치가 없는 사람 눈치있는 유형.

눈치가 없는 유형은  같이 들이밀면서 거절해야 합니다. 바쁘다고 힘든일 있다고.

눈치가 있는 유형은 우회적으로 이모티콘 우는 이모티콘 보낸다든지 해서 거절하구요.


나리꽃

2017.11.15 13:38:17

적당한 거리감보다는 (눈치가 없는 사람 같아요) 그냥 차단이 답인거 같아요. 

마제스티

2017.11.15 22:15:12

답의 텀을 가능한 느리게 가져가고 단답형으로 가면 해결될 듯하네요.

NIN

2017.11.18 08:04:30

어쩌다 읽고 씹으면 씹었는데도 혼자 계속 보내요...-> 처음부터 아예 읽지 마세요.

그리고 그런 카톡을 받는 사람이 님 혼자가 아닐 가능성도 있으니 가볍게 무시하면 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1702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2452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0476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5184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3447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4628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6442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2248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8555 10
54297 남자친구 왜 이럴까요? [10] Solidcon 2017-11-19 1455  
54296 여행 첫날을 마무리하며 [5] 미상미상 2017-11-18 901  
54295 제가 너무 많은 걸 바라나요? 남친한테? 궁금해서 여쭤봐요 (길어요... [24] 카나데처럼 2017-11-17 2027  
54294 아이에게 [8] attitude 2017-11-17 902  
54293 헛헛한 생일날 [6] Garden State 2017-11-17 923  
54292 캐롤앞에 무너지지 않으리니... [3] 뜬뜬우왕 2017-11-17 919  
54291 [스몰톡] 나는 시속 10km 라이더..였다. [4] 뾰로롱- 2017-11-16 864  
54290 직구한게 오늘 배송된대요!!! [6] 그저웃지요 2017-11-16 848  
54289 오디오 클립 attitude 2017-11-15 512  
54288 시장 Waterfull 2017-11-15 684  
54287 좋은 위로의 말이 뭐가 있을까요 [2] 라바초코 2017-11-15 892  
» 자연스럽게 거리감 두는법 없을까요... [5] 주홍 2017-11-14 1342  
54285 연애가 원래 힘든건가요.. [3] 으리 2017-11-14 1370  
54284 1일 1글 쓰고싶다. Waterfull 2017-11-14 453  
54283 면접과 소개팅 [4] 뜬뜬우왕 2017-11-14 1122  
54282 내 모습을 몰래찍은 남자 [8] lovesick 2017-11-13 1493  
54281 블로그 방문.... [3] 고운님 2017-11-13 892  
54280 고통에 취약함 [8] Waterfull 2017-11-13 1001  
54279 스몰톡 [7] runner 2017-11-13 861  
54278 마음 [7] Nylon 2017-11-12 1018  
54277 캡슐 머신 추천 부탁드려요 ! [2] vely17 2017-11-12 698  
54276 선배님들!! 회사 선택 도와주세용 [4] 치약 2017-11-12 896  
54275 남자친구한테 정 떨어져요 [14] 서울살이는 2017-11-12 1956  
54274 연애하면서 배운 팁 하나, 여자가 딴남자랑 연락하면 헤어져야 한다... [1] 페퍼민트차 2017-11-12 1509  
54273 오늘 소개팅하는데 초콜릿 하나정도 줘도 괜찮을까요? [2] bluemint 2017-11-11 1058  
54272 수다 17.11.10. [4] Waterfull 2017-11-10 864  
54271 외국인은 착하다 친절하다. 한국인은 따지고 든다? (친구왈) [1] 그저웃지요 2017-11-10 846  
54270 소개팅 후기 2? file [8] 또다른나 2017-11-10 1487  
54269 [러패지식인] 인테리어관련 일 하시는분께 여쭙습니다. [5] 그저웃지요 2017-11-09 842  
54268 결혼식 올리기 싫으면, 혼자 살아야 할까요 [12] 장미그루 2017-11-08 1562  
54267 남자인데 스몰톡 조잘조잘 해봅니다(써보니 롱톡..) [3] 투레주르 2017-11-08 937  
54266 지침 성애자 [2] 모험도감 2017-11-08 830  
54265 돈관리에 대한 고민 - 펑 [12] 둥이둥이둥이 2017-11-08 1040  
54264 보이스 피슁-발음 교정 해주고 싶은 욕망이 솟아오른다. [6] Waterfull 2017-11-08 868  
54263 다음 남자친구는 이랬으면 좋겠다. [20] 뾰로롱- 2017-11-08 190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