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605

(그냥 제목에 잔망좀 부려봤어욬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남자들이 어리고 예쁜 여자 좋아하듯이
여자도 남자가 잘생기고 어리면 좋잖아요..ㅎ
어리다는 건 생물학적으로 좀더 건강하다는 증거가 되고, 싱그럽고 찌들지 않은 그 느낌이 좋은것 같아요.


근데 반은 맞고 반은 틀린말인게,
만났을 때 느낌이 좋고 즐거우면 사실 나보다 몇살이 많든, 어리든 별로 개의치 않게 되거든요.


만나기전엔 나보다 너무 어려서 혹은 너무 나이가 많아서 꺼려질 순 있어도,(나이때문에 그만큼 기회가 줄어드는건 맞는것 같아요ㅠ)
다같이 사회생활 하는 마당에
나이 많다고 어른스럽고, 어리다고 애같은건 아니란거.. 우리는 이미 다 알고 있지 않습니까?ㅋㅋ


결국은 그 사람만의 "매력"이 가장 중요한 것 같다는 생각을 해봐요.


평생 혼자 살 생각은 없기에 결혼을 해야 하는데,
31살이란 제 나이가,
어떤 사람이 보기엔 아직 어리고 좋은 나이, 혹은 좀 꽉찬 나이(?)라고 보여질 수도 있을것 같아요.


그래도 나름 요즘의 만남에 성공율이 높아
물들어올때 노저으라는 말이 있듯이 ㅋㅋㅋㅋ 열심히 제 짝을 찾아 헤매고 있답니다.
남자 pool 을 좀 더 넓혀 다양한 사람들과 만나보려고요.
이 과정이
여러모로 피로하고 고생스럽지만 ㅠ 마지막 한방만 제대로 성공하면 되는것 아니겠습니깡..?


그리고 관계의 상대성이라는게 무서운게,
어떤 사람이랑 같이 있느냐에 따라 제 모습이 달라지는 것 같아요.
상대가 나를 보고 말해주는 인상들도 스펙트럼이 넒어서 ㅋㅋㅋ 내가 이렇게 다양한 모습으로 비춰질수 있구나 해요!
사실 그런 모습들이 제 안에 다 있는것 같고...
편하고 좋은 사람 만나면 그 중에 긍정적인 면들이 더 부각되는 것 같아요.


다만, 스스로 편견에 휩싸이지 말고,
내 나이에 스스로를 가두어 위축되고 조급해 하지 말고,

(근데 누가 어려보인다고 하면 그렇게 기분 좋아요......... 립서비스 일지라도... 티가 나더라도.... 이런게 여자의 마음.. ㅋㅋ)
자기 자신을 1순위로 두고, 내맘을 가장 먼저 살펴보고, 더 괜찮은 나를 만들기 위한 담금질은 계속 되어야 하는 것 같습니당.
안 그럼 중심을 잃고 금방 무너져 버릴것 같아요.
저 사실 이렇게 막 사람 만나는걸 즐기는(?) 성격이 아닌지라.... 유리멘탈이거든요 ㅠㅠ

 

 

 


좋은 사람 만나기가 이렇게 어렵습니다!
행복하게 결혼생활 하고 계신 모든 분들 존경합니다!!  

 



뜬뜬우왕

2017.12.01 15:10:46

며칠전 31살때 찍은 폴라로이드 사진을 발견했는데,
아~나 이땐 새치도 없었엉.나 긴머리도 괜찮았엉.막 이랬는데 ㅋㅋ 한 33살까진 괜찮은듯.사진 많이 찍어두세요. 아 찍고 계신가요?ㅎ인화를 많이 해놓으세요.적령기란건 없다고 보지만,그래도 한살이라도 젊을때 하는게 여러모로 좋지만 님은 그래도 아직은연하 안찾아도 되잖아요.ㅎㅎㅎ다들 그렇게 몸부림치다(?)가더라구요.몽이누나님 짝도 지구 어디선가 몸부림치고 있겠죠?

몽이누나

2017.12.01 15:28:39

저 슬슬 새치............ 생겨요 ...... 작년부터.......................................

완전 긴머리보단 미듐기장이 더 잘어울리는 것 같아요 .....................

(그치만 바득바득 기르고 있어요 어느덧 가슴기장)

벌써 연하가 좋아요.........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

엄청난 몸부림 중 마지막 기를 모아서 몸부림 중 ..................

 

저 사진은 20대 후반되면서부터 안찍기 시작했는뎁. 쩝쩝잉 지금이라두 많이 찍어둬야겠어요!

Waterfull

2017.12.01 15:20:31

제목이 진짜 잔망스럽습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스팸글인줄 알았어요.

 

근데 뭐 나이 불문하고 심지어 환갑 가까이 된 분들도

혼자 되신 분들은 다들 연애하고 싶어

남녀 불문 안달이더라구요.

 

지금 이 관계가 영원할 것 같아도 영원이 쉽지가 않더라구요.

몽이누나

2017.12.01 15:30:52

ㅋㅋㅋㅋㅋ싸이월드 시절을 생각하며 잔망잔망해보았어요ㅋㅋㅋㅋㅋ

사람은 죽을때까지 사랑받고 싶어하는 걸까요

(우리 부모님좀 사랑해드려야겠다 문득.ㅠㅠ)

영원한 사랑 이런거라기 보단, 베프같은 동반자가 있었으면 좋겠어요!

너나나나도찐개찐

2017.12.01 15:29:54

31살... 싱그럽고
인생에서 가장 이쁘고 우아하고 성숙한 시기인 32살도 채 안됐음을 감사하시길 ㅎㅎㅎ

몽이누나

2017.12.01 15:31:52

오. 1달남은 내년을 기대해봐도 되는걸까요?

우아하고 싶어서요 ㅋㅋ

노타이틀

2017.12.01 17:24:41

물이 넘실넘실 들어오시길! 화이팅~ ^^

웅녀

2017.12.01 18:37:18

여자 나이 서른이면  딱 좋죠. 정신적으로 스스로를 되돌아 볼 수 있고, 상대방에 대해서도 어느 정도 판단할 수 있을 정도로 성장하고 아직 육체적으로는 예쁠 나이구요. 좋은 분 만나셨으면 합니다

후크

2017.12.03 10:03:17

30 초반이 가장 매력적인 나이인것 인정합니다. 

저도 가장 예쁘다고 생각되던 여자친구는 대부분 30 초반이었던것 같아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6666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37027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75010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79807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97849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19063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1214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47069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3315 10
54570 운동가야하는데- [7] 4000m걷기 2017-12-04 591  
54569 소개팅 후 비정상적으로 힘드네용 [3] 차가운여름밤 2017-12-04 961  
54568 전쟁이 뭘까? [10] Waterfull 2017-12-04 430 1
54567 요즘 저는.. [9] 하늘꽃다지 2017-12-04 707  
54566 [12/16 히치하이킹 독서모임] 12월 모임 <나를 보내지마> 5년 2017-12-04 241  
54565 남자친구 다른여자와 연락 [5] dwef22 2017-12-04 834  
54564 상대가 관심이 있을까요 [3] 도레미123 2017-12-03 789  
54563 외모의 문제... [11] 쿤이 2017-12-03 1014  
54562 승무원 시험 보기전. [22] 유지나 2017-12-03 1105  
54561 역차별? 혐오? 이거 한번 보시길 티제이 2017-12-03 216 2
54560 여자가 선톡하며 기프티콘 보내온다면..? [3] 럽럽럽 2017-12-02 733  
54559 새벽에 잠이 안와서 [3] 섭씨 2017-12-02 634 1
54558 사랑하는 친구에게 [2] 노타이틀 2017-12-02 468 1
» ㄴH ㄴr이가 ○ㅓ때서...★ [9] 몽이누나 2017-12-01 841  
54556 이거 착각일까요 진짜일까요 [6] 3월의 마른 모래 2017-11-30 902  
54555 정신의 과잉활동 [3] 와사비 2017-11-30 621  
54554 결근 [8] 4000m걷기 2017-11-30 810  
54553 왠즈이 [5] Waterfull 2017-11-30 638  
54552 셀소 및 어플에 대한 경험담 [8] 미미르 2017-11-29 1018  
54551 한국사회가 이게 문제라고 하더라구요. [6] Quentum 2017-11-29 787  
54550 정리하고 저는 이제 혐오니 뭐니 하는 것 일체 언급안하겠습니다. [6] 페퍼민트차 2017-11-29 419  
54549 낙태죄 폐지 청원에 답하다 유투브 동영상 보면서 든 생각 아무렴2017 2017-11-28 233  
54548 혐오라 [9] 웅녀 2017-11-28 436  
54547 혐오에 대한 생각 [15] 미미르 2017-11-28 632  
54546 그냥 메갈하는 여자 중에서 멀쩡하게 생긴 여자 몇명만 찾아내면 [9] 페퍼민트차 2017-11-28 808  
54545 투병중인 아이에게 해줄 수 있는 일 [6] 김윤 2017-11-27 491  
54544 혐오논란 속에 생각나는 구남친 [5] 뾰로롱- 2017-11-27 754  
54543 남성혐오 여성혐오 자주 언급되면 안되는 거지만 마지막으로 딱 하나... [20] 페퍼민트차 2017-11-27 603  
54542 소개팅 실패해서 우울해요.. [6] 진28 2017-11-27 961  
54541 노동의 기쁨 [3] 노타이틀 2017-11-27 396  
54540 19) 초식남과의 연애 도와주세요 [8] janes1020 2017-11-27 1330  
54539 의도치 않게 러패게시판 분위기를 흐린것 같아 죄송합니다. [7] 또다른나 2017-11-27 719  
54538 다른건 모르겠으나 셀프소개팅 [2] 일산앤디 2017-11-26 848 1
54537 남친이 생겼어요 [5] 미미르 2017-11-26 949  
54536 인터넷 셀소 쉽지 않을듯 Quentum 2017-11-26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