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032
안녕하세요 저는 28살 여자이고 연애를 쉰지 2-3년 된 로맨스라고는 까마득하게 가물가물한 여자입니다..
소개팅도 지난 여름을 마지막으로 어느새 저는 사랑이라는 것이 존재하는가 연애는 그저 다른 사람얘기인거같다고 생각하며 지내게 된거 같아요.

저는 금사빠도 아니고 끼도 정말 못부리는 성격이에요...그러던 중에 직장생활 3년을 마무리하고 찾아간 새벽 영어회화학원에 강사님한테 호감이가네요.. 사실 성격이 차분하고 말이 많은 성격도아니라서 첫달에 많이 친해지지는못했지만, 최대한 질문같은거 많이하고 덕분에 출석을 열심히 했습니다^^ 사실 강사님과 사적인대화도해본적이읍는지라 나이도 이름도 모르지만은 서로 영어이름알고 질문몇번한게 전부네요.

그래도 아침마다 너무 열정적으로 수업을하시구
반전체에 커피도돌리시고 ㅎㅎ한달동안 감사했는데
다음달에 사정이 생겨 학원을 다니지 못하게되었어요.
그런데 수업끝나구 질문하다가 다음달에 열심히 하라고 얘기하는거보니깐 당연히 다음달도 등록을 하는줄 아시는거 같더라구요..
카톡아이디를 반전체에 공개해서 알고는 있는데, 한달동안 감사했다고 다음달은 못다닐거같다고 기프티콘 먼저 날리면서 선톡을 해도될까요...?
오바인거같아 고민되네요 ㅠ 남자분들 댓글 부탁드립니다..


마제스티

2017.12.02 21:04:04

굳이 안될 이유는 없을듯한데요? 기프티콘과 함께 고백하실것도 아닌데요 뭘...

지금 그분께 맘이 있으시니 작은 행동에도 의미부여해서 내 마음 들킬까싶어 오바인것 같지만,

그분입장에선 그냥 좀 친절한 학생인가보다 할겁니다.


톡 물꼬 트고 그 담에 어찌할지는 글쓴분과 그분께 달렸고요~

럽럽럽

2017.12.02 23:07:13

정확하시네요!! 짝사랑하는 마냥 의미부여를 하고있네요.. 그분이 좀 누가봐도 훈훈한 외모이셔서 괜히 착각하지않을까 하는 생각도 들고 이렇게 제가 생각이 참~많습니다^^; 댓글감사하구 덜부담스러운 평일에 보내볼게요!

후크

2017.12.03 09:40:10

추천
2

남자입니다.


외모 훈훈한 강사라면 수강생들한테 카톡, 기프티콘 많이 받습니다.

신경 안쓰셔도 될 듯 합니다.


덧붙여서 

혹시 잘 되고 싶은게 고민이라면 좀 오버하시는걸 추천합니다. 

이성이랑 접점이 많은 직업이라 보통 방법으로는 관심받기 어렵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9943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1540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79670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4338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2598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3735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5638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1439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7697 10
54402 역차별? 혐오? 이거 한번 보시길 티제이 2017-12-03 289 2
» 여자가 선톡하며 기프티콘 보내온다면..? [3] 럽럽럽 2017-12-02 1115  
54400 새벽에 잠이 안와서 [6] 섭씨 2017-12-02 736 1
54399 ㄴH ㄴr이가 ○ㅓ때서...★ [9] 몽이누나 2017-12-01 1036  
54398 이거 착각일까요 진짜일까요 [6] 3월의 마른 모래 2017-11-30 1108  
54397 정신의 과잉활동 [3] 와사비 2017-11-30 753  
54396 결근 [8] 4000m걷기 2017-11-30 909  
54395 왠즈이 [5] Waterfull 2017-11-30 718  
54394 셀소 및 어플에 대한 경험담 [8] 미미르 2017-11-29 1509  
54393 한국사회가 이게 문제라고 하더라구요. [6] Quentum 2017-11-29 986  
54392 정리하고 저는 이제 혐오니 뭐니 하는 것 일체 언급안하겠습니다. [6] 페퍼민트차 2017-11-29 492  
54391 낙태죄 폐지 청원에 답하다 유투브 동영상 보면서 든 생각 아무렴2017 2017-11-28 347  
54390 혐오라 [9] 웅녀 2017-11-28 497  
54389 혐오에 대한 생각 [15] 미미르 2017-11-28 767  
54388 그냥 메갈하는 여자 중에서 멀쩡하게 생긴 여자 몇명만 찾아내면 [9] 페퍼민트차 2017-11-28 1070  
54387 투병중인 아이에게 해줄 수 있는 일 [6] 김윤 2017-11-27 564  
54386 혐오논란 속에 생각나는 구남친 [5] 뾰로롱- 2017-11-27 914  
54385 남성혐오 여성혐오 자주 언급되면 안되는 거지만 마지막으로 딱 하나... [20] 페퍼민트차 2017-11-27 707  
54384 소개팅 실패해서 우울해요.. [6] 진28 2017-11-27 1300  
54383 19) 초식남과의 연애 도와주세요 [7] janes1020 2017-11-27 2048  
54382 의도치 않게 러패게시판 분위기를 흐린것 같아 죄송합니다. [7] 또다른나 2017-11-27 811  
54381 다른건 모르겠으나 셀프소개팅 [2] 일산앤디 2017-11-26 1066 1
54380 남친이 생겼어요 [5] 미미르 2017-11-26 1184  
54379 인터넷 셀소 쉽지 않을듯 Quentum 2017-11-26 482  
54378 세상이 흉흉하니 용기내지 마세요. [5] Waterfull 2017-11-26 1286  
54377 너무 시끄러운 여성혐오, 남성혐오에 대해서 저의 생각입니다. [12] 페퍼민트차 2017-11-25 746  
54376 남자가 여자한테 사겨달라고 구걸해서 사귀게 되면 [8] 페퍼민트차 2017-11-24 1289  
54375 설렘 짝사랑 썸 등등 사랑에 해당하는 감정이 하나도 없는 요즘 이제는굳바이 2017-11-24 510  
54374 이해되지 않는 산후 우울증 그리고 살인 [4] Quentum 2017-11-24 922  
54373 이미 지나쳐버린 가을 [3] attitude 2017-11-24 588  
54372 [스몰톡] [2] 투레주르 2017-11-24 782  
54371 혐오피라미드 file [30] 또다른나 2017-11-24 1204  
54370 도시어부 마닷.이 [1] 뜬뜬우왕 2017-11-24 673  
54369 연상녀 [2] 미대생 2017-11-24 999  
54368 롱톡. 오늘 첫 눈 맞았어요. [5] 백야 2017-11-23 7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