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746

어제 처음 말 섞어본 교회 동생이(7살 차이..) 갑자기 톡이 왔는데

 

자기야~

 

이렇게 보내네요

 

순간 뭐지.. 얘..? 한번 잘해줬다고 남친으로 생각하는 정신병 있나 아님 실수를 가장한 진심인가

(내가 미쳤지)

 

뭐 별 생각 다 들던데

 

뭐 걔가 잘못갔다고 하긴 했습니다만

 

어후.. 심쿵했네요

 

당황하기도 하고

 

자기야 소리 들어본게 오랜만이기도 하고

 

어후.. 찬물로 세수하고 카페나 가서 냉수먹고 정신차려야겠습니다




궁디팡팡

2017.12.14 18:27:07

잘못보낸게 아닌것 같은데...ㅎㅎㅎ

뜬뜬우왕

2017.12.14 18:33:07

잘못간거 아닌거같아요.저두 첫눈에 반해서 처음 말해본 남자한테 자기라고 부르고 싶었던적 있거든요.

투레주르

2017.12.14 18:50:37

네..? 

그럼 전 여기서 어케 해야 하나요... ㅠㅠ

이런적이 처음이라...

듀냐

2017.12.14 20:29:42

엥.. 당연히 잘못 보낸 거 아닌가여? 만에 하나 진짜 미친놈이라 일부러 저렇게 보낸거라고 해도 모른 척 하는 게 나을 것 같아요. "그때 그거 실수 맞니? 아니지 않아? 진심이지?"라고 물어보는 것도 웃기잖아요

고요

2017.12.15 09:51:26

그 동생한테 시덥잖은 일로 계속 연락오면 잘못 보낸게 아니고, 그러고 끝이면 잘못 보낸걸거에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신작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454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4] 캣우먼 2019-03-18 975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2291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4725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7] 캣우먼 2017-01-23 48233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6085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0931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957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30175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896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7629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4103 10
54066 프리랜서가 힘드네요 [13] 웅녀 2017-12-17 943  
54065 여자 손가락 반지 질문 [3] 투레주르 2017-12-17 1065  
54064 춥습니다. [8] 섭씨 2017-12-15 760 1
54063 2018년에 해야할 일/하고 싶은 일 리스트 [4] Waterfull 2017-12-15 1101  
54062 승진이 너무 힘드네요 [1] 유명한산 2017-12-15 509  
54061 10년 안에 10억 벌기 [4] 바람이불어오는곳 2017-12-15 932  
» 살다 살다 별 일이 다 일어나는군요 [5] 투레주르 2017-12-14 1336  
54059 2017년의 정리 [6] Waterfull 2017-12-14 918 1
54058 헤어지자고 할땐 잡지 않는게 정말 최선일까요 [5] 여르미다 2017-12-14 1703  
54057 내 자존감을 낮추는 사람 [6] 미미르 2017-12-14 1787  
54056 스타벅스 프리퀀시 이루리라 2017-12-14 291  
54055 이직시 연봉협상 팁이 있을까요? [6] 생각중인강아지 2017-12-14 986  
54054 [4] 요가행복 2017-12-14 922  
54053 인생에 딱 2명 [2] 몽이누나 2017-12-13 1000  
54052 섹스팅에 관해 [5] 아무렴2017 2017-12-12 1654  
54051 [퍼온 글] 생리컵은 더러운가요? [4] Waterfull 2017-12-12 731  
54050 아침에 일어나기 쉬우려면 [10] deb 2017-12-12 1080  
54049 30대 남자 크리스마스 선물 [2] 코쿠리코 2017-12-12 1244  
54048 소개팅 어플 실제 사용 후기 (다양한 앱) 로이와 2017-12-11 985  
54047 이사하려고 하는데 당산역 부근 괜찮을까요? [6] 웅녀 2017-12-10 734  
54046 이상한 아이 [18] 너때문에 2017-12-09 1486  
54045 저 같은 경우가 또 있나 궁금합니다! (연애얘기 아니에요!) [4] 백만마리고양이 2017-12-08 681  
54044 보통 언제 퇴사하세요? [2] 사이다처럼 2017-12-07 884  
54043 아무것도 하지 않지만 아무것도 하기 싫다 [4] TEDDY 2017-12-07 824  
54042 알바비 6만7천원.. [4] 뜬뜬우왕 2017-12-07 772  
54041 난 요즘 애정결핍인가 보다 [4] 바람이불어오는곳 2017-12-07 859  
54040 마인드컨트롤......휴우 [6] 몽이누나 2017-12-07 671  
54039 시댁 스트레스 겪는분계신가요 [17] lucky_jamie 2017-12-07 1761  
54038 대한민국에서의 노동의 가치 [3] 그래그렇구나 2017-12-06 587  
54037 와, 이 공간 참 많이 바뀐거 같아요. [3] topofit 2017-12-06 1086  
54036 야합이라는 단어의 시작 [4] 나리꽃 2017-12-06 588  
54035 잡담 [2] attitude 2017-12-06 420  
54034 아저씨는 싫어 [12] 디자이어 2017-12-06 1246  
54033 목도리 배달 갑니다! [4] 유리동물원 2017-12-06 620  
54032 i am a white hand [1] 뜬뜬우왕 2017-12-06 5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