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591
올해 35살이 되었습니다.
마지막 연애가 끝난지 벌써 2년이 되었네요.
다시 가슴이 뛰는 사람을 만나 예쁘게 연애를 ‘너무’ 하고 싶어요.
그런데 한편으로는 이러다 ‘정말’ 혼자 늙어갈 수도 있겠구나 라는 걱정도 드는 요즘입니다.
혼자서 생각으로 그치면 될 소소하고 뭐 그런 내용을 답답해서 몇자 적어보았습니다. 히히.


뜬뜬우왕

2018.02.12 09:40:20

히히.예쁜 연애 하시길 바래요.^^

아틀란티스

2018.02.12 17:33:35

으아 고마워요 뭔가 힘이 되네요 뜬뜬님 댓글 한줄이! :-)

신사

2018.02.12 21:13:46

저도 연애하고 싶네요 ㅎㅎ


좋은분 만나실거에요~!

아틀란티스

2018.02.14 18:02:26

봄을 기다리는 모두에게 얼른 따뜻한 핑크빛 봄이 오길 ㅠㅠ 감사해요!

뾰로롱-

2018.02.13 09:29:23

할수있어요! 

우리의 연애세포는 죽지 않았잖아요- 

살아있는 세포들은 제역할을 해야할 순간이 오면 반드시 해낼거예요!! 

아틀란티스

2018.02.14 18:01:42

얼른 제역할을 할 순간을 만났으면! :D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sort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739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540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3827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7166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5152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0001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077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9278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068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6730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3227 10
55590 What a coincidence - 인연과 우연. [18] 롤링스톤즈 2012-10-08 10336 26
55589 연애 중 괴로우신 분들을 위한 베리베리 스몰팁. [15] 3호선 2012-05-21 10400 24
55588 은근히 눈이 높은 사람들 [25] 앙드레몽 2012-04-02 10825 22
55587 앞 페이지의 영어 공부 어떻게 하냐는 글을 읽고... [17] DonnDonn 2012-03-19 10184 20
55586 20대 후반~30대 초반의 싱글 여성분께 드린 쪽지 [60] plastic 2014-05-20 10991 19
55585 결혼 - '그럼에도 불구하고' [32] 갈매나무 2012-12-13 10050 17
55584 연애 잘 하는 남자(엄청 깁니다 : 스압주의) [92] saki 2012-04-02 13277 17
55583 안타깝고,무섭네요. 해밀 2014-05-13 4353 14
55582 잠수부와 나비 (부제: 연락없는 남친의 속마음 및 대처법) [2] 기버 2012-06-04 12774 14
55581 화장품과 피부관리에 대한 썰. 수정완료. [44] askdeer 2012-01-03 12268 14
55580 학교 도서관 정문 앞에 대자보를 붙이고 오니 [62] 원더걸 2013-12-17 7357 13
55579 삶이 만만치 않다고 느껴질 때 읽어봄직한 글... [6] 바둑이 2012-06-14 8539 12
55578 <캣우먼>글 임의로 삭제했습니다. [21] 캣우먼 2012-06-12 8586 12
55577 공창제가 대안이 될 수 없는 이유 [13] 눈사람 2012-01-17 19073 12
55576 과외 학생에게 고백받은 후기입니다. [120] 부대찌개 2014-04-30 12739 11
55575 봉봉2님께 [16] 애플소스 2014-03-04 5646 11
55574 용기냈어요. [11] 누누 2013-10-23 6251 11
55573 여러가지 생각을 하게 만드는 글(펌) [4] 제비꽃 2012-12-21 7427 11
55572 지금 와서 하는 생각이지만 [10] 담요 2012-08-22 7125 11
55571 '혼자'를 누리는 일 [14] 러브어페어 2014-04-29 8774 10
55570 아직 인연이 안 나타나서 그래요 [18] 앙드레몽 2012-10-08 11318 10
55569 [펌] 나이 들어 늦게 깨닫게 되는 우리 삶의 진실 [6] plastic 2012-06-15 6872 10
55568 (수정) 가르치려고 들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50] sunflower 2012-05-27 6315 10
55567 loveable한, 말랑말랑 가벼운 상태 만들기 (퍼온글) [12] 녹차쉬폰 2011-05-05 31923 10
55566 마이바흐 [23] 모험도감 2017-03-02 1220 10
55565 "20년 지나도 뜨거운 사랑 있다." [38] Adelaide 2015-02-05 6157 9
55564 '생각으로' 라는 닉네임이 되게 익숙했는데 역시나는 역시나네요 [37] 다아시 2017-03-02 1357 9
55563 콘돔 이야기가 하고 싶어서요. [12] 헤르다 2014-05-19 6319 9
55562 어이가 없네요. [29] 석류알 2013-12-18 6520 9
55561 알고 있으면 유용한 사이트~ [14] 너는 완성이었어 2012-10-25 7815 9
55560 이런 연애 [27] 갈매나무 2012-06-15 7564 9
55559 <캣우먼>편지 고맙습니다. [17] 캣우먼 2012-05-15 5780 9
55558 허쥴선생 노동력 절감형 부엌 [12] 쥴. 2012-05-16 4962 9
55557 젊은 보수 [116] 너는 완성이었어 2012-12-20 7019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