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418

일단 혈기왕성할 나이이고, 평소 운동량이 어마어마하게 많은 국가대표 선수들 입니다.


올림픽 기간중엔 운동을 하지 않으니 평소 훈련기간 보다 에너지가 넘친다고들 하죠.


거기에 올림픽 기간중 긴장감으로 인해 평소보다 테스토르테론 분비량이 늘어난다고 하더라구요.


즉 성욕이 늘어난다는 말입니다. 섹스를 통한 안점감, 평안함이나 욕구불만을 해소할수 있죠.




다른 올림픽 때도 그렇고 사용량이 엄청 나다는데 대체 어떻게 섹스를 또 누구와 하는것인지...


이번엔 가장 많은 11만개를 배포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아래 내용은 기사 본문에서 발췌.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는 10만개의 콘돔이 준비됐으나 일주일 만에 추가 공급이 필요했다고 전해진다.또한 2016년 리우 올림픽에서는 당시 브라질에서 확산된 지카 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조치로 무려 45만 개의 무료 콘돔이 배포됐다.콘돔 수요가 이처럼 폭발적인 이유는 입촌자들이 기념품이나 수집품으로 챙겨가기 때문으로 파악된다.


라고 쓰여있지만 사용량도 엄청 많다고 하더라구요 .


중국올림픽 기간중에 하루에 3번의 섹스를 가졌다라는 말도 있고 말이죠.... ㄷㄷㄷ;;


저만 궁금합니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806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2759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4044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2054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6858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5068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6230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7980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3791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0176 10
54508 요즘 러패에 사람이 없긴 한거같아요~ [6] 뾰로롱- 2018-02-15 895  
» 올림픽 콘돔 배포량을 보니 문득 궁금해지네요. Go,Stop 2018-02-14 540  
54506 [마감]2018 설날 꾼 꿈- 투사 해드립니다. [32] Waterfull 2018-02-13 800  
54505 Trouble Maker... [8] 뾰로롱- 2018-02-12 826  
54504 소개팅 후기.. 위로받고싶네요 [8] 노력이답 2018-02-12 1747  
54503 올림픽 대재앙 file [13] Quentum 2018-02-11 1027  
54502 연애하고 싶어요. [6] 아틀란티스 2018-02-10 1077  
54501 금수저가 좋긴좋네 = [4] 또다른나 2018-02-09 1286  
54500 화려하게 생겼다는 말 [5] 폼폼이 2018-02-08 1113  
54499 누군가 [6] 뜬뜬우왕 2018-02-08 567  
54498 지금 컵라면 사서 먹고 들어올겁니다. [4] 고구마는깡 2018-02-08 561  
54497 혼자 끝낸 짝사랑, 그에게 자꾸만 연락하고 싶어요 [2] 쪽진머리 2018-02-07 898  
54496 자신감이 정말 밑바닦이네요. [3] 두상미녀 2018-02-07 872  
54495 연차 있으세요? [6] 바야흐로 2018-02-07 721  
54494 연애 트라우마 [1] 미미르 2018-02-07 605  
54493 또 위로받고 갑니다. [4] 건복네 2018-02-07 447  
54492 16살 노견을 마취 시켜야 할까요 ? [8] 푸푸린 2018-02-06 1198  
54491 Happy birthday to me _ Epik High (feat. 하동균) [4] 뾰로롱- 2018-02-06 296  
54490 우리나라는 지금 완전히 바뀌어 있어요. [16] Quentum 2018-02-05 1123  
54489 중얼거리는 사람 [3] 십일월달력 2018-02-05 674  
54488 일하는 동료에게 반드시 해야할 말. [3] 모과차 2018-02-05 1031  
54487 이거 제 맘대로 해석해도 될까요 아함 2018-02-05 324  
54486 소개 받기가 이렇게 어려운 일인가요, [2] freshgirl 2018-02-04 1250  
54485 싱숭생숭한 일요일. [3] 하늘꽃다지 2018-02-04 563  
54484 엄마와의 작은 갈등 [3] 크룽크룽 2018-02-04 487  
54483 편하게 적는 글이에요 [2] 그누군가 2018-02-04 359  
54482 조금 내가 달라진 것 같다 [2] 고구마는깡 2018-02-04 465  
54481 황당한데... 기분이 너무 나쁜일을 당했어요.. [10] 뾰로롱- 2018-02-04 1426  
54480 카톡 안읽고 답도 없는데.. [3] 으으, 2018-02-03 870  
54479 신경쓰이는 [3] 4000m걷기 2018-02-03 423  
54478 [아무말] 잘 할 수 있는 일을 찾는다는 것은 [3] 디자이어 2018-02-03 459  
54477 나는 빨리 질려 관두는데 이번에는 잘해볼테다가아니라.. 해야한다. [4] 고구마는깡 2018-02-03 461  
54476 개인적으로 힘들때 [18] levent 2018-02-02 1350  
54475 [히치하이킹]2월 독서모임 공지 -총,균,쇠 하루예요 2018-02-02 244  
54474 역류성 식도염.. 너란 녀석 ㅠㅜ [11] 몽이누나 2018-02-02 5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