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592

폰 바꾸고 여러 생각이 들었어요.

이 미친인간이

회사 그만둔 이유도 그사람에 대한 망상때문이었거든요.

그사람은 왜 내인생에서 떠나질 않을까요.

과거에서 벗어나고 싶지만,

왜 과거에 발목잡혀,

혹독한 댓가를 치르고 있을까요.

지금도 못 벗어나고 있어요.ㅠㅠ

욕해두 분이 풀리진 않고 오히려 슬퍼지는건,

그때의 나에게도 욕하는것 같기 때문이예요.

그때 좋아했던 그사람에게도 미안해지기 때문이예요.

끝을 내야 할것 같아요.

어디서부터 손대야 할지 모르겠네요.



결국 내가 하고 싶은건,

그냥 편하게 살고싶다 이거다.

고생하기 싫은거다.

지금두 망상하면서 편하게 살구 있는데,

망상을 버리면 현실이니까.


러패에 머무는 것두 부끄럽다.

편한게 좋아서 웹상에서만 아는 사람들은

내 과거며 현재 잘 모르구

댓글 공감 해주시니까,

그 달콤함에 빠져 계속 글 올리는거다.





쵸코캣

2018.04.04 09:27:59

분하고 억울하면 얼마든지 욕하세요.

나중에 욕하는 것마저 지치고 허무해지는 날이 오겠죠.

슬플 땐 한없이 슬퍼하고 괜찮을 때는 또 잠시 기뻤다가...

그렇게 반복반복 하다보면 어느 순간 무뎌져 있을 겁니다.


이미 지나간 사람은 되돌아보지 말고

후회도 하지 말고 

찌꺼기같은 미련도 버리고

새로운 미래를 향해서 힘내서 걸어가 봐요.

뜬뜬우왕

2018.04.04 10:53:31

부끄럽네요.전 그외에도 문제가 많은데,ㅎ
모든걸 그사람으로 돌리는것 같아서요.ㅎ
소중한 댓글 감사합니다.^^

Waterfull

2018.04.04 10:35:14

시작 하면 되지.

그 마음으로 시작하는 거야.

뜬뜬우왕

2018.04.04 10:56:26

감사해요.ㅎ

모험도감

2018.04.04 16:47:48

보여주지 않는 어두운 면도 있으시겠지만

그래도

댓글들에서 보이는 위트 배려 센스 깊은 이해 다정함 등이 전해져서 

뜬뜬우왕님을 좋아하는 거니까..

좋은 면은 잘난 척 더 긍정하며

어두운 면은 살살 수용하며 달래며 가늘고 길게 살아 보아요......

뜬뜬우왕

2018.04.04 16:52:49

우오오오~감사해요.절 그렇게 과히 읽어주셔서ㅎㅎㅎ
모험도감님 저두 좋아해요.슈듑(-.-)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760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557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3846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updatefile [7] 캣우먼 2017-01-23 47187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5165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0024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096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9297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084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6742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3246 10
54437 "넌 다른 여자하고 다른줄 알았는데.." [4] 아하하하하하하 2018-04-04 1230  
54436 안 되면 뺨이 석대 잘 되면 최소한 상품권 석 장? 칼맞은고등어 2018-04-04 274  
» 새시작...해야겠죠.. [6] 뜬뜬우왕 2018-04-04 783  
54434 이별에 대한 생각 [4] 쵸코캣 2018-04-04 715  
54433 동호회에서 친해지고픈 여성분이 있었는데.. [2] 리안z 2018-04-04 745  
54432 MBTI 테스트 해보셨나요? [11] 3월의 마른 모래 2018-04-03 917  
54431 이런 마음으로도 결혼이 가능할까요? [5] 아하하하하하하 2018-04-02 1361  
54430 이런 게 정상인가요? [5] freshgirl 2018-04-02 827  
54429 염순덕 상사 살인사건...... [1] Quentum 2018-04-02 370  
54428 30대 중반에 띠동갑 연하남 [1] 비오는날에는 2018-04-01 931  
54427 무한도전 [3] 3월의 마른 모래 2018-03-31 441  
54426 홍대 독서모임, '히치하이킹'에서 새로운 회원을 모집합니다. 반짝별 2018-03-31 359  
54425 좋아하는 여성분의 번호를 받았는데 어떻게 하는게 좋을까요? [8] 진심을담은마음 2018-03-30 715  
54424 약지손가락의 금반지 [3] 애뉘 2018-03-30 735  
54423 홀로 스벅. >,+ [8] 몽이누나 2018-03-29 998  
54422 당신과 나의 거리는 [16] Waterfull 2018-03-29 1132  
54421 영어 독해는 잘되는데 회화가 참 안돼요 [5] 다솜 2018-03-28 681  
54420 뜬금없이 쓰는 내용. 그냥 의견 위로 듣고 싶네요. [9] 제발 2018-03-28 704  
54419 결혼할 사람하고 연애만 했던 사람하곤 다른가요? [5] 아하하하하하하 2018-03-27 1545  
54418 알바 시작 [2] 모험도감 2018-03-27 443  
54417 봄편지 [5] 십일월달력 2018-03-27 411  
54416 내 마음대로 되지 않는 것들 [6] 나무안기 2018-03-26 839  
54415 등잔 밑이 어둡다. [3] attitude 2018-03-26 615  
54414 잘못된 사랑은 암덩이처럼 커지는 것 같아요.(펑) [3] 백야 2018-03-25 746  
54413 아무것도 원하지 않기 [2] 3월의 마른 모래 2018-03-25 596  
54412 여자분들 읽고 조언부탁드립니다. (댓글은 여자분들께 부탁드려요) [8] tuttifrutti 2018-03-24 1138  
54411 마음고생이랑 스트레스는 다르죠.? [1] sangam91 2018-03-24 335  
54410 잘 지내고픈 사람이 있는데 [3] courteney 2018-03-24 702  
54409 아무말 [10] 몽이누나 2018-03-23 743  
54408 [文팬 또는 文빠 탐구] “우리 이니 하고 싶은 것…” 열정 넘어... [8] Quentum 2018-03-22 471  
54407 스몰톡 [8] attitude 2018-03-22 627  
54406 결혼 준비를 시작했어요 [4] 미미르 2018-03-21 1097  
54405 남자친구의 황당한 편견 [1] 유은 2018-03-21 834  
54404 친정 식구들에 대한 스트레스 [14] 농담 2018-03-21 937  
54403 혹시 불안을 계속 안고 살아가시는 분이 있다면... 어떤책방 2018-03-20 6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