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496

기분 좋은 말을 들었어요..남친으로부터..

결혼 준비하고 있는 저희이지만...제가 마음이 너무 커서 

"나랑 왜 결혼하려고 해~?"하고 물어봤어요 ㅎㅎ


계속 대답 안하고 대답 못해, 안해 하다가 

"너와의 앞날이 기대되서..."라는 말을 들었네요..


기분은 좋지만..저도 같은 마음이지만..

어떤 마음인지 너무 궁금해요..

기대가 크면 실망이 크기 마련인데.. 어떡하지 라는 생각도 들구요..ㅠㅠ 


양보하고 배려하며 살아야겠어요 

많이 사랑해주며, 사랑 하며... :)


따뜻한 봄날, 사랑하세요! 



뜬뜬우왕

2018.04.10 11:54:26

그동안 축약형 사연만 들었을땐.
모지?혹시 나쁜 남자?이랬는데;;;
결혼 준비중이셨군요!
봄날 예쁘게 사랑하시길~^^

몽이누나

2018.04.10 15:23:22

상대방의 말 한마디에 너무 큰 의미부여하지 않도록해요,

좋은 말이든, 안좋은 말이든.  :)

미상미상

2018.04.10 16:32:03

저도 뭔가 항상  자신없어보이시고 내가 남자친구를 너무 많이 좋아하고 남자친구는 그에 비해  담담한 마음인거 같고 열렬히 사랑하지 않는 거 같아서 불안하신거 같은데 계속 불안감을 갖고 있으면 지금처럼 기분 좋은? 확신이 들게 하는 말을 들으면 기분이 좋았다가 (확인받은거 같아서) 또 실망스러운 말을 듣거나 태도를 보면 불안해했다가의 연속일 것 같아요. 우선은 남자친구분이 그런 생각이 안들게 충분히 표현해줘야할 것 같은데 글쓰신 분도 불안해하지 마시고 담담하게 한번 지켜보세요. 자신감을 갖고 자기 확신이 있어야 흔들리지 않을꺼에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451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303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3577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6912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4901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9750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7846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9050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0825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6504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2986 10
» 상대방과의 앞날이 기대된다는건.... [3] 아하하하하하하 2018-04-10 637  
54480 남친집에서 두번째로 발견 된 전여친사진 [11] 지롱롱 2018-04-10 1218  
54479 첫출근 뭐가 필요할까요 [3] 오렌지향립밤 2018-04-09 477  
54478 오랜만의 연애.. [2] freshgirl 2018-04-09 695  
54477 남친이 저랑 있으면 졸리데요.. [2] 아하하하하하하 2018-04-08 952  
54476 후르츠 캔디 버스 - 박상수 [1] 5년 2018-04-08 236  
54475 남자분들... [1] 아하하하하하하 2018-04-07 666  
54474 합의 하에 헤어짐. [5] 로로마 2018-04-07 992  
54473 반복되는 연애 패턴.. 정말 힘들어요ㅠ [1] Maximum 2018-04-06 930  
54472 건물주와 집 주인 사이 [3] 칼맞은고등어 2018-04-06 618  
54471 이런남자가 정말 좋은남자인지? [4] 생각의결 2018-04-06 1743  
54470 퇴사고민 [10] alliswell 2018-04-05 975  
54469 어두운 방 (서울에서..) [2] 십일월달력 2018-04-05 493  
54468 가슴 설레고 싶다 [2] 골든리트리버 2018-04-04 617  
54467 "넌 다른 여자하고 다른줄 알았는데.." [4] 아하하하하하하 2018-04-04 1225  
54466 안 되면 뺨이 석대 잘 되면 최소한 상품권 석 장? 칼맞은고등어 2018-04-04 269  
54465 새시작...해야겠죠.. [6] 뜬뜬우왕 2018-04-04 778  
54464 이별에 대한 생각 [4] 쵸코캣 2018-04-04 706  
54463 동호회에서 친해지고픈 여성분이 있었는데.. [2] 리안z 2018-04-04 739  
54462 MBTI 테스트 해보셨나요? [11] 3월의 마른 모래 2018-04-03 906  
54461 이런 마음으로도 결혼이 가능할까요? [5] 아하하하하하하 2018-04-02 1351  
54460 이런 게 정상인가요? [5] freshgirl 2018-04-02 822  
54459 염순덕 상사 살인사건...... [1] Quentum 2018-04-02 361  
54458 30대 중반에 띠동갑 연하남 [1] 비오는날에는 2018-04-01 905  
54457 무한도전 [3] 3월의 마른 모래 2018-03-31 438  
54456 홍대 독서모임, '히치하이킹'에서 새로운 회원을 모집합니다. 반짝별 2018-03-31 355  
54455 좋아하는 여성분의 번호를 받았는데 어떻게 하는게 좋을까요? [8] 진심을담은마음 2018-03-30 711  
54454 약지손가락의 금반지 [3] 애뉘 2018-03-30 726  
54453 홀로 스벅. >,+ [8] 몽이누나 2018-03-29 993  
54452 당신과 나의 거리는 [16] Waterfull 2018-03-29 1125  
54451 영어 독해는 잘되는데 회화가 참 안돼요 [5] 다솜 2018-03-28 674  
54450 뜬금없이 쓰는 내용. 그냥 의견 위로 듣고 싶네요. [9] 제발 2018-03-28 703  
54449 결혼할 사람하고 연애만 했던 사람하곤 다른가요? [5] 아하하하하하하 2018-03-27 1530  
54448 알바 시작 [2] 모험도감 2018-03-27 442  
54447 봄편지 [5] 십일월달력 2018-03-27 4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