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345
오랫만이예요.

절 아시는 분은 없겠지만...
문득 글이 남기고 싶어졌어요.

이곳은 제 삶의 중요한 순간순간의 흔적이 남아있는 유일한 곳이라 올때마다 옛날 생각이 나요.

정확히 말하면 옛날 생각이 나서 들어온거...

잊어야 하는 기억이 아무리 지나도 잊혀지지 않네요.
기술이 얼마나 발달하면 영화처럼 선택적으로 기억을 지울 수 있을까요?


뜬뜬우왕

2018.05.01 08:41:26

좋은 기억만 ctrlc ctrlv 하고 있어요. ㅎ
또다른 좋은기억으로 덮어버리고 싶은데.
지울수는 없을테니.ㅜㅜ

생각중인강아지

2018.05.02 20:40:48

장소에 대한 기억이 남들보다 선명한 편이라
지우고 싶은 기억이 있는 장소에는 다른 사람과 더 자주 갔어요.
그러다보면 여러 기억이 뒤섞여 정말로 희미해 지더라구요.
그런데 지금 제가 지우고 싶어 하는 기억은 머리 속에만 있는 기억(?)이라 어떤걸로도 덮을 수가 없네요.. ㅠㅠ

권토중래

2018.05.01 09:51:46

쓰린 기억도 있어야 조심하게 되지 않을까요..이불킥 하고 싶은 과거란 확실히 달가운 존재는 아니지만요.

생각중인강아지

2018.05.02 20:42:32

과거로부터 교훈을 얻어야 하는데 그냥 과거에만 멈춰있네요 ^^;

lazymin

2018.05.01 12:49:02

희노애락이 괜히 있는게 아니겠지요? 내가 좋은 기억만 갖고 있다면, 다른 한쪽은 나쁜 기억만 갖고 있을겁니다. 

생각중인강아지

2018.05.02 20:43:51

너무 슬픈 얘기네요...

훈장

2018.05.02 11:28:00

영화 속 남자 주인공은 기억을 지우지 않으려고 애쓰지요.

기억이란 존재의 증명입니다.

내가 나 일수 있게 해주는 것...그 기억이 뭐든...

생각중인강아지

2018.05.03 02:07:07

지금도 똑같은 실수를 되풀이하고있어서 못 잊는건가봐요.
사람 참 안변하네요...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491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2321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3457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1432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6229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4454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5631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7404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3192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9567 10
54750 30대 후반 소개팅후 애프터.. [5] 엉아v 2018-05-11 1829  
54749 어버이날 선물 [1] attitude 2018-05-10 344  
54748 마흔한살 남자, 서른여덟살 여자 [5] 아하하하하하하 2018-05-09 1529  
54747 결혼할 사이면, 인사 드리러 가야할까요.. [7] 하얀장미 2018-05-09 876  
54746 알바 짤렸어요... [3] noctune 2018-05-09 709  
54745 다 그런 건가요? [4] freshgirl 2018-05-09 756  
54744 선..소개팅 [5] 토요일오후 2018-05-08 1076  
54743 어버이날, 남친 부모님 [4] 하얀장미 2018-05-08 489  
54742 바빠서 더 재밌습니다. [6] Waterfull 2018-05-08 663  
54741 부동산 아줌마가 얘기해준 야무진 예비부부 이야기 [3] 미미르 2018-05-08 1024 1
54740 매일 생각나는 전여자친구 [3] 나도모르겠다 2018-05-07 997  
54739 이별 후 답습. [3] 示示 2018-05-07 656  
54738 여자친구의 컴퓨터에서 발견한 전 남친의 사진 [20] 김말랑 2018-05-06 1381  
54737 [소모임] 직장인 재테크 스터디 모임 진행 [11] 다시사랑한다고.. 2018-05-06 603  
54736 인스타그램 언팔로우 [11] 미래2 2018-05-06 1394  
54735 모든 사람이 의심스러울때,,, [3] Trawooma 2018-05-05 706  
54734 어린이날♧ [6] 뜬뜬우왕 2018-05-05 378  
54733 설레서 창피함 [6] dudu12 2018-05-04 1078  
54732 소개팅 후 계속 만남이 지속될 때 [8] 쵸코캣 2018-05-03 1367  
54731 스몰톡 [1] StFelix 2018-05-03 406  
54730 소개팅남과 6번째 만남~ [11] nj 2018-05-03 1467  
54729 친구부탁 잘 들어주시는가요? [3] ㈜거북빵 2018-05-03 409  
54728 나를 사랑하지 않는 것 같은 남자친구 [11] freshgirl 2018-05-01 1769  
54727 20대 초반여자 30대 중반 남자 띠동갑 [4] ALTOIDS 2018-05-01 964  
» 이터널선샤인 [8] 생각중인강아지 2018-04-30 714  
54725 부끄러움을 알아가는 나이 [12] 뾰로롱- 2018-04-30 1108  
54724 썸은 아닌데...서로 호감가지고 알아가는중인관계 이건 뭐라고 정의 ... [2] 아임엔젤 2018-04-30 828  
54723 믿음의 어려움 [2] daa 2018-04-29 557  
54722 바람인가요 [12] 하루하루하루 2018-04-28 1190  
54721 마지막 로그인 [2] 너때문에 2018-04-28 508  
54720 산은 산이요, 물은 물이로다. [5] 권토중래 2018-04-27 502  
54719 연애하고싶어요 [3] 여름계획짜기 2018-04-27 1007  
54718 잘들 지내고 계신가요? :) [3] StFelix 2018-04-26 545  
54717 사촌오빠 와이프 이별 사건 2 [14] 스트링피자 2018-04-26 1269  
54716 누구를 원망한들 뭐에 쓰리요 [2] 두상미녀 2018-04-26 3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