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248
결혼 얘기 오고가다가 서로 오해가 생겨 계속 갈등했어요. 한달 정도요.

결혼얘기 나오기 전엔 거의 싸운 적이 없었고 서로 정말 좋았거든요. 시댁에서 신혼 시작하자는 제안이 일방적으로 오면서 갈등했습니다.

지친 남자친구가 도저히 힘들어서 그만하고 싶다며 이별통보를 했구요.

너무 힘들다는 사람에게 매달릴 수 없어서 힘든거 이해한다. 아프지 않았으면 좋겠다고만 했어요.

단 한번도 매달리진 않았어요.

일주일만에 술취해서 전화가 왔어요. 너무 속상하다고 하다가 자기는 이제 자유니까 맘대로 한다고 하다가 잠들었길래 10분 정도 듣고 끊었어요.

다음날 연락이 왔는데 제정신이더라고요. 미안하다고 어제 실수한거 없냐고 무슨 얘길 했냐며 묻더라구요

괜찮아 그럴수도 있지 하다가 그냥 너 속상하다고 하더라 했어요.

부모님께 헤어졌다고 말씀드렸는데 아버님이 시댁 오라는 제안 때문에 이렇게 되서 미안하다 후회된다 하셨다더라고요.

제가 아니라고 너무 죄송하다고 전해드리라고 했어요. 우리 사이에 대화하는 법이 문제가 잇었던것 같다고 하니 그런것 같다며 또 속상하다고 하다가 이런 얘길 하고 정리하고 싶었다네요.

주고받을 물건이 있어 주말에 보기로 했는데, 전 잡고 싶어요. 이제 뭐가 문제인지도 알겠고, 어떻게 해야할지도 알겠고 남자친구도 많이 속상해하는것 같은데 어떻게 해야할까요...도와주세요


Waterfull

2018.05.14 09:59:14

인연이라면

하늘이 도와줄거예요.

온 우주가  님을 향해 움직일 것이고

세상의 모든 신의 이름을 하고 있는 깨달은 자들이

님의 등뒤에서

든든하게 지지목이 되어줄 거예요.

그러니 걱정 마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221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2054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3040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1085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5821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4044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5233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7025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2807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9164 10
54793 남자친구가 외롭게하네요 [9] 줄리아로봇 2018-05-28 1195  
54792 남자는 시각적 동물인가? [1] Nietzsche 2018-05-27 792  
54791 마음이 외로워요 [5] Nylon 2018-05-27 638  
54790 요즘은 클래식이 좋네요. [7] 권토중래 2018-05-27 462  
54789 인간관계에 너무 어려워요... [3] 인내고독 2018-05-26 717  
54788 분명 못생겼는데, [2] 뜬뜬우왕 2018-05-26 864  
54787 유아적 감정을 용기로 포장했던 날들에대한 소회 [5] 너의이름은 2018-05-25 585  
54786 짝사랑을 지켜보면서 [7] Quentum 2018-05-25 567  
54785 [광고] 마하마야 페스티발 file Waterfull 2018-05-25 203  
54784 남친의 단톡방을 보고 말았습니다.. [20] 글로리아 2018-05-24 1961  
54783 요즘에 셀프소개팅 보는 재미에 가끔 들어와요. [1] 귀찮아요 2018-05-24 498  
54782 강남역에 조용한데 맛있는 술집, 또는 밥+술집 아시나요? [2] deb 2018-05-24 373  
54781 코스트코 단상 [6] 뜬뜬우왕 2018-05-24 630  
54780 불편함 [8] Waterfull 2018-05-22 760  
54779 남자들은 정말 그냥 궁금해서 연락하나요? [3] 간장게장 2018-05-22 813  
54778 전남친 연락인데 궁금해서요. [10] 파랑초록 2018-05-22 969  
54777 불안함에 대해, 무엇부터 해야 할지 갑자기 아득합니다. [8] S* 2018-05-20 864  
54776 마음 다짐 [5] Waterfull 2018-05-20 566  
54775 마음을 정리해야만 하는 순간, [4] 여자 2018-05-20 845  
54774 이성적인 여자? [9] freshgirl 2018-05-19 1296  
54773 잊고 있었던 실수 [4] Bonfire 2018-05-19 496  
54772 연애문제 조언 부탁드려요 [10] 티키티키타타 2018-05-19 1085  
54771 퇴사얘기... [5] 캐리석 2018-05-19 688  
54770 목욕탕 하수구 뚫어야 하는데 막막하네요. [18] Waterfull 2018-05-18 730  
54769 생일축하해주신분들 감사합니다! 덕분에 외롭지 않은 생일이 되었어요... [16] 밀크티가좋아요 2018-05-18 498  
54768 셀럽과 관종 그 사이. 헬조선에서 연예인 엄마로 산다는 것 칼맞은고등어 2018-05-16 641  
54767 S에게 [6] 십일월달력 2018-05-16 753  
54766 3개월간 휴가를 얻는다면 뭐 하고 싶으세요? [9] 챠밍 2018-05-15 654  
54765 헤어짐을 결심하는 때 [15] Thym 2018-05-15 1446  
54764 [살롱 드 조제]홍대 독서 5월 모임 모집합니다. 나리꽃 2018-05-14 336  
54763 이런게 결혼전 우울증일까요 [3] 미미르 2018-05-14 1010  
54762 나이부담 때문에 여성분께 질문드려요. [6] 미유 2018-05-14 1068  
54761 왜 저랑은 영화를 안 볼까요 ㅠㅠ [1] 아하하하하하하 2018-05-14 619  
» 헤어진 남자친구 만나기로 했는데 무슨 말을 하죠? [1] dazzling 2018-05-14 743  
54759 박사모, 문빠 그리고 도스토예프스키 [2] Nietzsche 2018-05-13 2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