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819

안녕하세요-

이 곳, 주인장입니다. 

7 만에 단편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습니다. 저마다의 자리에서 저마다의 고통을 품고 살아가는 강인하고도 사랑스러운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았어요. 소설은 자신이 주인인 인생을 살아가기 위해 고독한 싸움을 벌이는 등장인물들을 통해 삶이란 '그럼에도 불구하고 앞으로 나아가야 한다는 것'임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고통스러울지언정 스스로를 존중하는 인생을 살아가는 ([곁에 남아 있는 사람][나의 이력]), 지극한 사랑이 보여주는 애틋한 대안([치앙마이], [사월의 서점]), 조금씩 앞으로 나아가며 찾는 삶의 의미([Keep Calm and Carry On]), 누가 뭐라 해도 내가 사랑하는 것을 지켜가고자 하는 마음 ([안경]) - 복잡한 마음을 가진 더없이 인간적인 등장인물들은 손쉬운 해결책으로 도피하지 않고 자신의 인생에 일어난 크고 작은 사건에 온몸으로 부딪히며 때로 좌절하고 때로 무너져 내립니다. 그리고 저마다의 싸움을 거치며 계절을 통과하고 나면, 그들은 어느새 다시 스스로 몸을 일으켜 앞으로 걸어나가고 있습니다. 소설의 등장인물들은 동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의 모습이기도 합니다. 

[곁에 남아 있는 사람] 목차 

1. 곁에 남아 있는 사람

2. 안경

3. 치앙마이

4. 우리가 잠든 사이 

5. 나의 이력서

6. Keep Calm and Carry On

7. 사월의 서점 




달려라 달려

2018.09.04 23:34:36

소개만 봐도 보고 싶네요. 꼭 사서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삐북이

2018.09.07 15:45:24

"비밀글 입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가수 요조씨와의 공저 에세이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가 출간되... file [1] 캣우먼 2019-11-01 281  
공지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2083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5] 캣우먼 2019-03-18 2925  
»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4290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7503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7] 캣우먼 2017-01-23 51133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8946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3798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11789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32971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4667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60000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6926 10
55818 이런 상황에서 연락해도될까요? update [1] 니모2231 2019-11-19 73  
55817 있겠지 [1] 빙규 2019-11-18 88  
55816 그냥 친구 사이일까요? [4] soo 2019-11-15 347  
55815 원룸이면 안 되고 투룸이면 상관 없다.. [4] 도널드덕 2019-11-14 263  
55814 이런 말을 하는 이유는 뭘까요? [18] honestcake 2019-11-11 670  
55813 메모 [2] 십일월달력 2019-11-11 169  
55812 저를 좋아하던 사람에게 여자친구가 생겼다는 소식을 들었어요 [1] waterloo 2019-11-08 357  
55811 내게도 이런 일이 ㅠㅠㅠㅠㅠ 여친 생겼당~~~ [3] 내게도이런일이 2019-11-07 350  
55810 자유롭고 편안하게 [3] 만만새 2019-11-06 256  
55809 사랑은, 하나라고 배웠는데요. [4] 여자 2019-11-06 413  
55808 나에게 맞지 않는 옷이었어 [1] 아하하하하하하 2019-11-05 279  
55807 어젯밤에 별 난리를 다 쳤네요 [10] honestcake 2019-11-04 668  
55806 아리송하네요 ㅋ 아하하하하하하 2019-11-04 133  
55805 나의 지난 연애 이야기 20081006 2019-11-01 297  
55804 역시 가을에는 전어네요. 팔미온 2019-11-01 124  
55803 직장인인 남자친구 학생인 나 Marina 2019-11-01 189  
55802 비자발적퇴사.. [2] 율율히 2019-11-01 335  
55801 사회과학 서적 독서 모임을 한다면 어떤 것들을 챙기면 좋을까요? 망고스틴 2019-10-29 201  
55800 난해한 심리 [4] 만만새 2019-10-28 341  
55799 미칠듯하게 심심했어요. [1] 몽이누나 2019-10-28 237  
55798 많이 좋아하고 치열하게 싸웠던 남자친구 [1] loveviolet 2019-10-25 422  
55797 구속된 조국 와이프를 보면서 지금의 MB가 생각나네요. 윈드러너 2019-10-25 174  
55796 너무 잘난 남친 [3] Yejjj 2019-10-25 613  
55795 요즘 난 ㅇㅇ하고 싶다! [1] 몽이누나 2019-10-24 282  
55794 일상의 소중함이란. 몽이누나 2019-10-24 174  
55793 SBR 독서모임 모집합니다 [2] shin-e 2019-10-23 363  
55792 두가지 경우 차이점이 뭘까요? [2] 20081006 2019-10-21 386  
55791 까르보나라 일주일치 만만새 2019-10-21 196  
55790 몇년간 연락없던 친구의 결혼소식 [5] heartland 2019-10-21 605  
55789 남자친구와의 다툼(취직문제) [3] 지니오유 2019-10-19 401  
55788 고민거리 야너두 2019-10-15 346  
55787 여러분들 지금 우리나라 지도층이 꿈꾸는 북한에 대한 헛된 망상을 ... [4] 윈드러너 2019-10-15 229  
55786 사귀자는 말을 안하네요.... [12] 20081006 2019-10-14 1019  
55785 새록새록 아재요 어째요? 너의 다양성 박살나버렸네요? [8] 윈드러너 2019-10-14 3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