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759

안녕하세요-

이 곳, 주인장입니다. 

7 만에 단편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습니다. 저마다의 자리에서 저마다의 고통을 품고 살아가는 강인하고도 사랑스러운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았어요. 소설은 자신이 주인인 인생을 살아가기 위해 고독한 싸움을 벌이는 등장인물들을 통해 삶이란 '그럼에도 불구하고 앞으로 나아가야 한다는 것'임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고통스러울지언정 스스로를 존중하는 인생을 살아가는 ([곁에 남아 있는 사람][나의 이력]), 지극한 사랑이 보여주는 애틋한 대안([치앙마이], [사월의 서점]), 조금씩 앞으로 나아가며 찾는 삶의 의미([Keep Calm and Carry On]), 누가 뭐라 해도 내가 사랑하는 것을 지켜가고자 하는 마음 ([안경]) - 복잡한 마음을 가진 더없이 인간적인 등장인물들은 손쉬운 해결책으로 도피하지 않고 자신의 인생에 일어난 크고 작은 사건에 온몸으로 부딪히며 때로 좌절하고 때로 무너져 내립니다. 그리고 저마다의 싸움을 거치며 계절을 통과하고 나면, 그들은 어느새 다시 스스로 몸을 일으켜 앞으로 걸어나가고 있습니다. 소설의 등장인물들은 동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의 모습이기도 합니다. 

[곁에 남아 있는 사람] 목차 

1. 곁에 남아 있는 사람

2. 안경

3. 치앙마이

4. 우리가 잠든 사이 

5. 나의 이력서

6. Keep Calm and Carry On

7. 사월의 서점 




달려라 달려

2018.09.04 23:34:36

소개만 봐도 보고 싶네요. 꼭 사서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삐북이

2018.09.07 15:45:24

"비밀글 입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추천
공지 신작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639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5] 캣우먼 2019-03-18 1107  
»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2409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4880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7] 캣우먼 2017-01-23 48402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6272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1118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9124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30325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2059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7822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4249 10
55759 우리나라 진보도 기득권 수꼴이었음 윈드러너 2019-08-21 40  
55758 헛된 평화의 결말 2 윈드러너 2019-08-17 73  
55757 회심의 일격 drummy 2019-08-18 97  
55756 그러고 보니 오늘 2차 연평해전 17주기네요. 윈드러너 2019-06-29 104  
55755 서울광장에서 퀴어 축제 하는데 보니까 이석기를 석방하자고 포스터 ... 윈드러너 2019-06-02 105  
55754 현재의 맹목적인 북한과의 '평화' 메세지가 위험한 이유 Quentum 2019-02-22 114  
55753 5.18 기념식장에서 전두환씨가 그래도 경제 발전에 공이 있으니 그점... 윈드러너 2019-06-07 115  
55752 꿈에서도 리액션 만만새 2019-08-03 118  
55751 이심전심의 말로는 자기부정?? 만만새 2019-03-15 119  
55750 10월15일 북한산 단풍시작! 뜬뜬우왕 2018-10-15 123  
55749 헛된 평화의 결말 윈드러너 2019-07-24 123  
55748 비와 당신들 만만새 2019-07-26 124  
55747 재조산하 에서 자한당 No2 Quentum 2019-01-31 126  
55746 상담센터가 도움이 될까요? [2] 유미유미 2019-08-20 129  
55745 재활용수거차 세노비스 2019-05-10 132  
55744 주절주절.. 날씨가 많이 추워졌네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2018-10-16 134  
55743 보물찾기(feat.방탄소년단) 만만새 2019-01-28 134  
55742 폭포수 만만새 2019-02-11 137  
55741 봄새,스몰톡 만만새 2019-03-18 137  
55740 연두하세연~ 만만새 2019-02-24 140  
55739 스벅 프리퀀시 교환하실분~~ㅋ 새롭게시작. 2019-06-07 140  
55738 북한의 '사죄' 부터 선행되어야 트럼프가 만나든 지금 대통령이 뭘... [1] 윈드러너 2019-07-04 140  
55737 밑에글 맛집 탐구의 글이 정말 뻘글인 이유 (불매운동 실패) [2] 윈드러너 2019-07-22 145  
55736 잃어버린 우산 만만새 2019-08-07 145  
55735 첫발을 내딛다 뾰로롱- 2019-05-30 145  
55734 내고향 만만새 2019-02-23 147  
55733 연애를 시작하고 눈물이 많아졌다 [2] 라떼달달 2019-08-20 147  
55732 스몰톡 만만새 2019-01-26 151  
55731 김기춘,윤창중을 뽑은 박근혜와 임종석, 문정인을 뽑은 문재인중 누가... Quentum 2018-03-02 152  
55730 바다의 노래 / 정연복 세노비스 2019-04-05 152 1
55729 ㅇㄹ 살랑나비 2018-10-16 153  
55728 솔직히 저는 지금도 박근혜 대통령이 무능했었다고 생각합니다. 윈드러너 2019-08-05 153  
55727 세흔사? 세흔사 2019-05-28 153  
55726 왜 자꾸 문재인 대통령은 홍준표를 살려주는 것입니까? Quentum 2018-10-17 154  
55725 담백과 이글 그 어딘가 만만새 2019-01-31 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