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904
1.독립을 하고싶다.해야한다.

독립을 한번 했었는데 제대로 망해서 잡혀들어왔는데,
이제 슬슬 다시 시도해보고싶단 아니 해야한단 생각이
빳빳하게 고개를 쳐듭니다.애초에 왜 목돈을 엄마한테
맡겨놨는지 심각한 의문이 드는 요새입니다.

2.난 하느님을 버릴때가 된거같다.

열살때 세례를 받고 지금까지 천주교 신자입니다.
중간에 반항으로 안나간적은 있지만 그냥 저냥 미사는
다닙니다. 1번과 연결이 되지만 하느님 말씀을 듣지
않았기 때문에 자취해서 망한것이고 또 나가는건
대역죄인이 되는게 지금 분위기입니다.
종교는 정말 스스로가 선택해야하는게 맞는것 같습니다.
어릴때부터 받아온 압박. 하느님이 세상보는 지혜를
주신다. 아닌것 같습니다.

3.시집간 여동생은 여동생일 뿐입니다.난 그녀와 다릅니다.엄마는 넌 그애랑 다르다고 걱정하는데 걱정은 하지
않으셔도 될것 같습니다.그냥 다르니까요.


야야호

2019.01.08 17:50:43

찬미예수님-

하느님은 냉담자를 기다리십니다

만만새

2019.01.09 13:56:52

가디순이...

튜닉곰

2019.01.10 09:52:57

망한 기억에, 트라우마에 겁난다고 소소한 현실행복에 만족하고 멈춰있으면 평생 머무르게 되는 것 같아요.

더 나은 내일을 욕심내봅시다

만만새

2019.01.10 09:54:22

여윽시 튜닉곰님의 일침은 항상 정확허세요.ㅋㅋ맘속에 새기겠습니다.^^

만만새

2019.01.11 18:40:58

ps.나간다니까 누구랑 살려구 나간다냐구.ㅋㅋ만남 나가야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가수 요조씨와의 공저 에세이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가 출간되... file [3] 캣우먼 2019-11-01 2473  
공지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4138 1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5] 캣우먼 2019-03-18 5709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64938 2
55204 외국 카페에서 헌팅당했네요 [13] pass2017 2019-01-13 982  
55203 성장통 [6] 몽이누나 2019-01-13 417  
55202 이사배 [3] SweetKitty 2019-01-13 529  
55201 30대 중반 러패님들 부모님은 건강하신가요??? [2] 연탄길 2019-01-13 548  
55200 연락문제 [4] 아이마토 2019-01-12 571  
55199 우리나라 여권이 불편하신 그분들 [1] 로즈마미 2019-01-11 457  
55198 연초부터 잠수이별. [21] 꾸꾸꾸 2019-01-11 1175  
55197 독백#1 [2] 만만새 2019-01-11 300  
55196 멀리하려는 친구가 보낸 카톡 file [10] 라영 2019-01-10 1337  
55195 퇴사 준비하고 있어요. [2] 섶섬지기 2019-01-10 594  
55194 스몰톡 [5] St.Felix 2019-01-10 419  
55193 꽁돈의 추억과 불법 [2] 새록새록 2019-01-10 374  
55192 펌 난 서울대보다 우리 학교가 더 좋다 [2] 로즈마미 2019-01-10 568  
55191 프레데릭말 뮤스크 라바줴 50ml 만만새 2019-01-10 274  
55190 친구구해여@@@@@@@@@@@@@@@@@@@@@@@@@@@@2 [2] 친구없어서외로워 2019-01-10 341  
55189 저도 이번걸로 마무리 짓겠습니다. [11] 傾心 2019-01-10 634  
55188 국격상승 좋은예 [3] 로즈마미 2019-01-09 405  
» 한번 망해봐서 더 간절한. [5] 만만새 2019-01-08 732  
55186 직장생활에서 [2] dudu12 2019-01-08 533  
55185 게시판은 두 분 채팅창이 아니에요. [3] Takethis 2019-01-08 642 1
55184 몇년전까지 흔히 보던 이삿짐 운반 [3] 로즈마미 2019-01-08 372  
55183 傾心 을 보면 이경규의 명언이 떠오릅니다. [6] Quentum 2019-01-08 572  
55182 공연 [1] resolc 2019-01-08 268  
55181 독해왕 Quentum 님이 자문자답은 잘 몰라도... [5] 傾心 2019-01-08 387 1
55180 정의의 사도 傾心님 쪽팔리시죠? [5] Quentum 2019-01-07 324  
55179 아..문법왕 Quentum님이 결국 자문자답을 몰라서 도망가셨답니다 [3] 傾心 2019-01-07 347 1
55178 팩트폭격 하는 박나래 [1] 로즈마미 2019-01-07 556  
55177 김광진의 편지가사. 가능한가요? [6] qq 2019-01-07 597  
55176 정의의 사도 傾心님 ㅋㅋㅋ 제가 문법왕이 아니라 님이 공부를 더 ... [1] Quentum 2019-01-07 265 2
55175 여자친구 헤어지고 한달 지났네요. [1] 맛있는귤감별사 2019-01-07 829  
55174 학자금 먼저 상환하는게 나을까요? [4] 소중 2019-01-06 450  
55173 특이한 취미 발견 [2] 만만새 2019-01-06 555  
55172 면도를 하지 않는 그녀 [8] 모과차 2019-01-06 1245  
55171 친구란, 나의 슬픔을 등에지고 가는자. [3] 몽이누나 2019-01-05 754  
55170 네이버 블로그 검색 중에 러페에 올린 제 글을 봤어요 [7] ohmysummer 2019-01-05 7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