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685
안녕하세요 28 직딩입니다

최근 회사에서 우연히 본 여성에게 한눈에 반해버렸습니다. 막 화려한 미인은 아니지만 수수하고 웃는게 이쁜 분입니다. 둘이 대화 조금 나눠본게 전부인 사이구요.

근데 알고보니 이분이 저랑 입사 동기이고
친한 동기가 저랑도 친하더라구요. 이건 그 분도 알고있습니다

동기한테 물어보니 현재 남친은 없는데 낯은 가려서 부담스럽게 다가가면 안될 것 같더라구요. 

방금까지 좀 어색하게 회사 메신저로 몇마디 나누다가 "담에 기회되면 xx랑 같이 봐요~ 빨리 퇴근하시길 바랄게요" 라고 했더니 "네네~ 방금 퇴근했어요ㅎㅎ고생하세요!!"라고 답장이 왔네요

어색해서 메신저로 더 연락하긴 어려울거같고 회사 건물이 달라서자연스럽게 마주치긴 힘든상황입니다

에고.. 장황하고 두서없이 적었네요

여튼 이런상황서 낯가리는 여성분께 어떻게 다가가야 부담스러워 하지 않을까요?


만만새

2019.03.11 22:12:31

경계심을 풀어줘야겠죠?나 좋은사람이다 당신에게 호감갖고 있다.고. 방법은 저도 모릅니다.하하.건투를 빕니다

Durian

2019.03.12 09:17:29

댓글감사합니다 화이팅할게요~

젤리빈중독

2019.03.12 08:15:02

메신져로 일상 얘기부터 하다(업무, 날씨 등등) 둘 다 친한 동기껴서 밥 먹고 커피 마시는 자리 부터 해 보세요
낯가림+사내연애에 대한 부담감 때문에 섯부른 시도는 위험해보입니다
업무라도 비슷하다면 친해질 계기가 있을것도 같은데, 어렵네요
혹여나 둘 다 친하다는 동기가 괜히 설레발 치지 않는 것도 중요하구요
입사동기모임은 없나요? 보통 동기 모임에서 많이 친해지는데ㅋㅋ

Durian

2019.03.12 09:18:32

어색하지만 가끔 메신져로 말걸어야겠네요 동기의 역할이 참 중요한ㅜㅜ
입사동기가 수백명이라 안타깝게 정규모임은 없어요ㅜㅜ

Durian

2019.03.12 09:18:59

보시는분들 댓글 계속 남겨주심 큰 힘이 될 거 같습니다!
좋은 하루되세요

채원

2019.03.12 10:55:31

어차피 그 여자분이 글쓰신 분에게 호감이 있어야 방법이 어떻든 이어질 수 있는거라서요, 이쪽에서 할 수 있는 것은 부담스럽지 않게 호감을 표현하는 것뿐인데 메신저든 카톡이든 연락하고(너무 친해지기 전에 카톡이나 메신저로 잡담 길게하는 것은 별로인거 같아요)


일부러 얼굴 볼 수 있는 기회를 만들고, 어느 정도 얼굴을 익혔고 그 쪽에서 거부반응이 없다면 동기랑 셋이 점심식사도 같이 몇번 해보고 같이 있는 자리에서 상대방에 대해 관심을 보이고 질문을 하고 그럴 것 같아요. 부담스럽지 않고 기분 좋은 정도로요.

대신 너무 소심하게도 말고 너무 느글하게도 말고 적당히 당당하게 밝은 태도로요. 그러다가 셋이서라도 밖에서 약속 잡아서 보고, 관심을 표현하면 상대 반응이 있겠죠. 반응이 괜찮으면 만나고 싶다 뭐 이런 식의 담백한 고백으로 가면 될 것 같아요. 어차피 글쓰신 분에 대해 호감이 없으면 그 과정에서 부담스러워하거나 철벽을 칠꺼 같아요.

Durian

2019.03.19 23:06:41

늦었지만 너무 너무 감사드려요
성의있는답변 도움이 될것 같습니다!

벨로스터

2019.03.14 17:15:59

자꾸 뭘 하려고 하는게 오히려 독이 되는거 같아요. 그냥 무던하게. 꼭 기계적인 인사를 하지 않아도 되고요. 첫눈에 반하셔서 당장은 조급할수 있을텐데.. 뭐.. 그.. 결혼 예정인거 아닌거면 좀 늦게 가도 상관없지 않을까 싶어요

Durian

2019.03.19 23:07:32

후우 넵 항상 조급해서 탈인데 느긋하게 다가가보겠습니다 감사해요~~

토끼마우스

2019.03.20 13:59:38

낯가림 있는 사람은 너무 적극적인거 부담스러워 하는것같아요..동기분 껴서 자주 만나면서 얼굴 익히고 친해지면서 서서히 마음을 보여주시는게 좋을듯요...뭐..같은 동기니까 동기들 끼리 보자 하면서 이유를 만들어도 자연스러울것 같구요..자연스럽게 천천히 부담스럽지 않게 다가가세요 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2] 캣우먼 2019-03-18 132  
공지 <캣우먼>네이버 오디오클립을 재개합니다. 캣우먼 2019-03-05 188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921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712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4116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7] 캣우먼 2017-01-23 47439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5404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0249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331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9512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297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6981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3450 10
55649 제가 오늘부터, [2] 여자 2019-03-18 208  
55648 봄새,스몰톡 만만새 2019-03-18 79  
55647 선물 받았어요! [3] 여자 2019-03-17 317  
55646 부모님이 힘들때 돈을 보태 드려야 하나요? [6] 생각의결 2019-03-16 375  
55645 특이한 좋음, 만만새 2019-03-16 100  
55644 연락에 대한 집착이 심해져요. [5] 쿠키67 2019-03-15 418  
55643 극한직업 장윤정 매니저 [1] 로즈마미 2019-03-15 346  
55642 전쟁 후의 결과는 이렇습니다. 전범을 확실히 단죄하지 않으면 [4] Quentum 2019-03-15 141  
55641 이심전심의 말로는 자기부정?? 만만새 2019-03-15 71  
55640 추억어린 간식 로즈마미 2019-03-14 111  
55639 스몰톡(안경의 쓸모) 만만새 2019-03-14 130  
55638 오빠들이 친구한테 여자 2019-03-14 205  
55637 오래 해외에 살다온 사람을 소개 받았어요 [9] 쉘브르 2019-03-14 511  
55636 거울속의 거울 (2) [2] 십일월달력 2019-03-14 149  
55635 이런거 여쭤봐도 되는건지 모르겠지만 ㅜ [2] 코수모수 2019-03-14 276  
55634 정준영 사건에 대해 이런 반응은 뭘 뜻하는걸까요? [9] 바둑이와돌돌이 2019-03-13 590  
55633 갓 T전화.. [1] 로즈마미 2019-03-13 198  
55632 인생 혼자가 편하다싶어요 가면 갈수록 느낌.. [10] 스치는 2019-03-13 524  
55631 스물톡 - 반토막 나는 공감능력 [4] 벨로스터 2019-03-13 236  
55630 여친 있는 남자가 엄청 찍접거릴 때. [6] 여자 2019-03-12 487  
55629 이야기 [3] yoko 2019-03-12 240  
55628 각 잡는 요령! [1] 로즈마미 2019-03-12 127  
55627 고작 이런걸로 두근거리다닝, [3] 만만새 2019-03-12 263  
55626 전남친카톡 [4] 윤셩 2019-03-12 377  
» 낯을 많이 가린다는 여성에게 다가가는 방법 [10] Durian 2019-03-11 452  
55624 슈퍼스타 in 비밀의 화원 [2] 만만새 2019-03-11 129  
55623 부산 1건물 2편의점 반전 [2] 로즈마미 2019-03-11 180  
55622 근거없는 일희일비(feat.꿈이야기) [2] 만만새 2019-03-11 104  
55621 댕댕이 [1] 팔미온 2019-03-11 101  
55620 소방공무원 남편 어떻게생각하세요? [5] ㉬ㅏ프리카 2019-03-11 436  
55619 아픈 첫사랑의 추억 [1] 만만새 2019-03-10 175  
55618 꿈을 매일 꾸는것은? 그리고 게시판에 대하여. [9] 30's 2019-03-10 343  
55617 좀머씨 이야기나 모모같은 책 또 있을까요? [2] 만만새 2019-03-09 151  
55616 꿈에 꽃다발이랑 편지 받았어요... [2] 만만새 2019-03-09 1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