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901

맘에 드는 사람이 생겼는데

친해지고 나서 알고 보니 남친이 있네요


남친보다는 저한테 마음이 있는건 확실한데

남친과 관계청산이 힘들어 하네요

우유부단하고 남한테 모진 소리 못하는 스타일이네요

저랑은 계속 만날 예정이고 전 남친이랑 헤어지길 기다려야 하는 상황입니다


저보고 다른 여자를 사겨도 된다 자기가 헤어지고 나면 자기가 기다리겠다고 하는데 지금 눈에 콩깍지가 쒸어서 다른 여자는 그냥 사람으로 보이네요

그렇다고 무작정 기약없이 기다릴수만도 없고 이미 남친보다 저한테 마음에 기울었으니 제가 어떻게 손써볼수 있는 방법이 없을까요? 아니면 어떻게 헤어질지 코칭이라도 헤줄수 없을가요?


간만에 하는 연애인데 어렵네요

다른 사람 다 쉽게 사귀고 만나는거 같은데 저만 어려운거 같은



아이디

2019.05.15 00:22:41

아무리 우유부단하고 모진 소리 못하는 편이여도 그럴 리가요... 그냥 여자분은 그 정도 마음인 것 같은데 그래도 좋다면 그냥 그 상태로 만나세요.

맛집탐구

2019.05.15 07:10:32

그럴수도 있넸네요 ㅠㅠ 좀 더 지켜보면서 판단해야 할거 같네요

honne

2019.05.15 08:51:27

그사람은 이미 마음의 여유가 있는거죠. 현남친이랑 딱히 헤어질마음도 없고, 님에게 호감이 있다고 해서 그걸 지금 남친과 헤어질 구실로 사용 할 마음도 없지만 새로운 설렘이 주는 즐거움은 즐기고 싶은거고요.

젤리빈중독

2019.05.15 08:54:56

22222
얼마전 연애의 참견에 나왔던 사연이랑 똑같네요
제목이 셋이 하는 연애였던가..

맛집탐구

2019.05.15 11:24:56

전생에 무슨 죄를 지었길래 ㅠㅠ 연애도 못하고 가끔하는 연애도 이렇게 꼬이는지

라영

2019.05.15 14:04:51

아 죄송하지만,, 댓글 너무 웃겨요 ㅎㅎㅎㅎ

kkmmz

2019.05.15 11:17:50

저는 제목 보고 여자분인가 했는데...이런 경험이 저한테 없어 그런지 만나던 연인이 정리되지 않은  이성을 만나는 게 확신이 안설 것 같은데..물론 그런 마음들은 가질 수 있지만..  헤어짐을 유도하고 방법을 찾는다는게 참...그렇기도 하고~  설사 방법을 찾아서 이별 성공한다 한들 그걸 가지고 웃거나 기쁠 수 있을지...서로 마음이 진정 있다면 그 헤어지고자 하는 분에게 상처가 안되는 선에서 잘 해결하심 좋겟네요.

윌리엄

2019.06.07 23:52:30

그냥 쉽게 이야기하는 양다리에요 ㅠㅠ

기다리는게 답인데, 저라면 그러고 싶진않네요

나중에 헤어지고싶은 남친이 될것 같아서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가수 요조씨와의 공저 에세이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가 출간되... file [3] 캣우먼 2019-11-01 2403  
공지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4079 1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5] 캣우먼 2019-03-18 5666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64841 2
55550 이건 어떤 느낌일까요? 와아. [1] 아하하하하하하 2019-05-31 550  
55549 사랑의 완성은 [2] 아하하하하하하 2019-05-31 524  
55548 첫발을 내딛다 뾰로롱- 2019-05-30 231  
55547 우리나라의 뷔폐식 여성인권 [1] 윈드러너 2019-05-29 335  
55546 잠수남친 어쩔까요ㅠ [6] 뮤아 2019-05-29 1066  
55545 세흔사! 세흔사 2019-05-28 252  
55544 세흔사? 세흔사 2019-05-28 241  
55543 어쩌다가 여기까지 흘러옴 세흔사 2019-05-28 255  
55542 ㅇ 날 구속하고 독점하려 했던 여자들에게 고함 [1] 에로고양이 2019-05-28 596  
55541 스피드데이팅 (커피데이트) 라떼달달 2019-05-25 390  
55540 해줄 수 없는 일 [4] 십일월달력 2019-05-24 721  
55539 미용실 추천해주세요!!!! [3] 넬로 2019-05-24 514  
55538 생각 [2] resolc 2019-05-23 330  
55537 민주당은 5년의 권력 이후 큰 시련에 빠질것입니다. [4] 윈드러너 2019-05-22 408  
55536 이 관계 계속해도 될까요? [3] 강냉이 2019-05-22 907  
55535 그사람의 반짝거림에 대하여.. [4] 뾰로롱- 2019-05-22 751  
55534 몸만 원하는 것 같은 남자와 사귀기로 했어요 [10] 속삭임 2019-05-22 2110  
55533 엄마에 대한. [4] 라영 2019-05-22 442  
55532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 file [1] 세노비스 2019-05-21 342  
55531 100명을 사겨봤다는게 말이 되나요? [6] midori00 2019-05-19 766  
55530 퇴사 잘한선택이겠죠..! [7] 브루밍 2019-05-17 758 1
55529 [마감]서재페(서울재즈페스티벌) 같이 공연 보실분? [3] 락페매니아 2019-05-17 496  
55528 스몰토크 pass2017 2019-05-17 236  
55527 망빙 [4] 몽이누나 2019-05-16 440  
55526 내가 예민하다는 사실을 받아들여야 할 때. [7] 라영 2019-05-15 1015  
55525 점심의 생각 [8] 십일월달력 2019-05-15 582 1
» 남친이랑 헤어지고 싶을때 어떻게 해야 하나요? [8] 맛집탐구 2019-05-14 1443  
55523 신혼인데.. 벌써부터 결혼생활 정말 쉽지 않네요; 조언 좀 부탁드립... [19] 마미마미 2019-05-13 2097  
55522 워후 예쁜 여자들이 너무 많아 [1] 패러독스러브00 2019-05-13 669  
55521 이런 남자는 아닌거겠죠? [11] midori00 2019-05-12 1604  
55520 재활용수거차 세노비스 2019-05-10 223  
55519 내가 별로인 것 같은 오늘 [1] 수퍼소닉 2019-05-09 471  
55518 물먹는 하마와 방광염 그리고 19 [3] 또다른나 2019-05-09 861  
55517 랜선 연애 [4] 구름9 2019-05-08 8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