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822

메모

조회 239 추천 0 2019.11.11 17:20:24

 

창밖

주방 가스렌지 바로 위에 밖이 보이는 창

눈이 온다

쌓여 있다

여기 창틀에 먼지가 너무 많아.

너 자꾸 잔소리할래?

 

달걀 어디에 있어?

냉장고 위 선반에.

공기가 차다

시린 발

한 쪽 발을 들어 다른 발 종아리를 긁는다

창 바로 아래 가스렌

눈이 내리는 창

오늘은 어딜 가지

내일엔 나 내려가는데

 

아보카도는?

그건 냉장고.

문을 연다

아몬드 우유란 것도 있네

블루베리 포장을 치우니 보이는 아보카도

덩-컹

도마 위에 올려 칼로 일곱 번 긋는다

밥도 데우는 중

 

가스렌지 앞

반쯤 허리 숙여 창밖을 보니

달걀 프라이 위로 눈이 내리는 듯하다

사방으로 튀는 기름을 냅킨으로 닦는다

눈 내리는 길은 정말 좋겠다

종묘에 가보고 싶은데.

종묘는 어때?

걷기 쉽지 않을걸.

 

거실 테이블

아보카도 간장밥 두 그릇

사진을 찍었다

한참 뒤에 기억날 테니까

창이 보이지 않는 거실

블루투스 스피커에서 피아노 곡이 흘러나온다

밥이 따뜻해

입안에 밥이 가득하지만 입을 맞춘다

좋은 냄새

부드러워

 

적당히 어두운 조명

계속 들리는 피아노곡

가리워진 창으로 밖이 보이지 않는다

눈이 계속 오고 있을까

춤을 추고 싶은데

 

 



만만새

2019.11.12 17:44:04

익숙함은 좋아요.익숙하지만 말 안하는거두요.ㅜ

몽이누나

2019.11.14 10:36:03


심!쿵!
이런글을 보고 '아름답다'라고 하는거죠?

눈이 덮여 온통 새하얀 날이, 그걸 바라보는 따땃한 실내가 그리워져요.

이 글을 보고 자리에 앉아있을수 없어(?) 따뜻한 둥글레차 한잔 타서 햇볕 쬐고 왔어요

날은 추워도 볕은 따땃~ 속도 뜨끈~하네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가수 요조씨와의 공저 에세이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가 출간되... file [3] 캣우먼 2019-11-01 598  
공지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2369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5] 캣우먼 2019-03-18 3313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4657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8495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7] 캣우먼 2017-01-23 52529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90254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5122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13119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34296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6018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61340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8213 10
55822 스타벅스 프리퀀시 이루리라 2019-12-12 41  
55821 어렵네요 [2] Nylon 2019-12-11 174  
55820 남자분께 질문이요. 사랑받는다는 느낌? [7] 검정치마 2019-12-09 337  
55819 2020의 키워드 몽이누나 2019-12-09 104  
55818 소개팅 사진 공유하고 대화하다 연락 끊긴거 아닌거죠?? [1] 릴리유 2019-12-05 247  
55817 결혼후 어머님 용돈 [4] 총각남 2019-12-03 418  
55816 안녕히 계세요 만만새 2019-12-03 180  
55815 마음들 [2] 십일월달력 2019-12-02 210  
55814 make some :-) [3] 몽이누나 2019-11-29 337  
55813 강아지가 무지개다리를 건넌 친구에게 [5] 고요 2019-11-29 194  
55812 평화의 정의는 무엇인가 윈드러너 2019-11-29 61  
55811 다가가려던 여성분께 좋지 못한 모습을 보이고 사실상 차였네요. [3] 페퍼민트차 2019-11-29 407  
55810 나의 불안함과 엄마의 처방전 [1] 뾰로롱- 2019-11-29 190  
55809 카톡을 몰래 봤다고 헤어지자는데 새촘이 2019-11-28 194  
55808 은수저 쓰레기 바로접니다... 도와주세요 [4] 제이코드 2019-11-28 350  
55807 남자친구 친구들을 보러가는데요~ [2] gongsongign 2019-11-28 182  
55806 33살. 제 친구인 여자들 나이 들어가는 걸 보고 느낀 것이에요. [4] 페퍼민트차 2019-11-27 590  
55805 소개팅 애프터 신청 후 연락없는.. [1] Khj537473 2019-11-27 201  
55804 사내연애로 시작, 이혼으로 끝남 [14] roughee 2019-11-26 615  
55803 사람 보는 눈에 대해서. [8] 몽이누나 2019-11-25 453  
55802 제 이름은.... drummy 2019-11-23 168  
55801 다정함도 비용청구가 되면 좋겠어요. [3] 양자리 2019-11-21 422  
55800 이런 상황에서 연락해도될까요? [3] 니모2231 2019-11-19 452  
55799 있겠지 [2] 빙규 2019-11-18 278  
55798 그냥 친구 사이일까요? [4] soo 2019-11-15 567  
55797 원룸이면 안 되고 투룸이면 상관 없다.. [6] 도널드덕 2019-11-14 566  
55796 이런 말을 하는 이유는 뭘까요? [18] honestcake 2019-11-11 1040  
» 메모 [2] 십일월달력 2019-11-11 239  
55794 저를 좋아하던 사람에게 여자친구가 생겼다는 소식을 들었어요 [1] waterloo 2019-11-08 511  
55793 내게도 이런 일이 ㅠㅠㅠㅠㅠ 여친 생겼당~~~ [3] 내게도이런일이 2019-11-07 475  
55792 자유롭고 편안하게 [3] 만만새 2019-11-06 314  
55791 사랑은, 하나라고 배웠는데요. [4] 여자 2019-11-06 514  
55790 나에게 맞지 않는 옷이었어 [1] 아하하하하하하 2019-11-05 357  
55789 어젯밤에 별 난리를 다 쳤네요 [12] honestcake 2019-11-04 935  
55788 아리송하네요 ㅋ 아하하하하하하 2019-11-04 1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