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948

소개팅 후기

조회 1004 추천 0 2020.01.29 01:43:22

여자분은 서울 살고, 저는 지방에 거주하고, 이번 설에 여자분이 고향에 오셔서 소개팅 하게 했습니다.

여자분 나이 32, 저는 35


저녁 6시 정도에 카페에서 만나 4시간쯤 대화하다가 제가 집에 가자고 해서 일어 났어요

중간중간에 서로 대화가 끊기면 여자분이 대화 이어서 하려고 계속 질문하시고, 전 거의 대답만 한 것 같네요.


집에 여자분 데려다 주고

여자분이 내리자 마자


"앗 할말을 안 하고 내린거 같은데..." 라고 톡이 오길래


제가 에프터 약속을 안 잡았네요... 언제 시간되세요? 라고 했더니


데려다주셔서 감사합니다:) 가 할말이었는데 ㅋㅋㅋ 그걸 안 하고 내렸다고...


여자분이 사차원인건가요? 잘 되고 있는건가요



너는나의봄이다.

2020.02.02 14:39:53

여성분이 귀여우신 거 같은데..ㅎㅎ

양자리

2020.02.19 08:52:13

암살범입니다. 도망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가수 요조씨와의 공저 에세이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가 출간되... file [3] 캣우먼 2019-11-01 13047  
공지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13566 1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5] 캣우먼 2019-03-18 15885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77723 2
55808 이쁘다고 하지 않는 남자친구 [14] 오렌지향립밤 2020-02-20 1302  
55807 신논현 이모씨 [2] 십일월달력 2020-02-19 645  
55806 화를 내면 끝까지 말을 하는 사람 만나도 될까요? [2] frienemy 2020-02-17 657  
55805 주민센터 근무하면서 제일 화날 때 [6] 다솜 2020-02-17 800  
55804 애프터에서 진도도 나가고 분위기도 좋았는데 연락이 뜸하네요 [11] 욘디 2020-02-16 1242  
55803 셀프소개팅 올려봅니다! [1] 링딩동 2020-02-15 798  
55802 뜨뜨미지근한 그녀.. 정답이 있을까요? [3] 덜컥 2020-02-12 854  
55801 회사를 퇴사하고 싶지만 인수자가 없을거같아 걱정됩니다.ㅠㅠ [7] 다크초코딥 2020-02-12 712  
55800 정처없는 내영혼 이라니.. 만만새 2020-02-11 617  
55799 집에 갑시다 [1] 몽이누나 2020-02-11 616  
55798 서른 둘인데 명품백 하나 지르지 못하는 간. [13] 다솜 2020-02-11 1199  
55797 정서적으로 잘 맞는다 [1] 아하하하하하하 2020-02-10 607  
55796 가을의 전설 Takethis 2020-02-08 679  
55795 '우아한 성정' 이란? [6] 달빛수정 2020-02-08 646  
55794 삶이 어떻게 나아져야 할지 잘 모르겠는 시기 만만새 2020-02-07 675  
55793 이별에 대한 상처를 줄이려면.. [2] 지원지원 2020-02-07 664  
55792 전남친을 못잊어 헤어진 여자..돌아올수 있을까요? [3] herrys1 2020-02-06 702  
55791 운동 등록했어요!! [10] 뾰로롱- 2020-02-04 711  
55790 너에게서 내가 배운것들 [1] 여자 2020-02-03 620  
» 소개팅 후기 [2] 아름다운날들3 2020-01-29 1004  
55788 서우르... [4] 십일월달력 2020-01-28 588  
55787 조카바보에서 시크이모로 바뀌어야 할 타이밍... 만만새 2020-01-28 574  
55786 출산 후 시어머님.. [9] 라이라이 2020-01-26 1008  
55785 일단 인생에 재미를 추구하는거부터가 조금 잘못된거 아닐까? 만만새 2020-01-24 616  
55784 스몰톡 [2] 닝겐 2020-01-24 562  
55783 남편이 저에게 애정이 안생기고 말도 안통한다네요 [7] sherlockhomles221b 2020-01-23 1423  
55782 강아지를 키우고 [1] genji 2020-01-23 532  
55781 오랜만에 글씁니다. 이제 30이네요. [4] 파라독스 2020-01-21 801  
55780 헤어진지 한달째, 마음이 헛헛해요. 어쩌지요.. 닝겐 2020-01-21 703  
55779 시국이 시국인데요 ㅠㅠㅠㅠ 아하하하하하하 2020-01-20 535  
55778 직장상사 [3] 사자호랑이 2020-01-15 716  
55777 편지로 고백하기? [4] 한톨 2020-01-14 640  
55776 선생님과 상담후.. [2] 만만새 2020-01-10 638  
55775 취집하고 싶은데 무리겠죠? [7] 우울 2020-01-07 1671  
55774 단단해지는 마음 [3] 닝겐 2020-01-06 7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