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898
너무 답답한 나머지 고민 끝에 글을 남겨봅니다.

좋아하는 남자분이 있는데요 알고 지낸지는 거의 1년
다 되가요 첨부터 호감 있던건 아니었는데 몇번 모임으로
만나다보니 친해지고 개인적으로 연락하는 사이가 되었어요
주로 카톡을 하다가 이제 카톡보다 전화를 거의 매일하는데
선톡 선전화 상대방 쪽에서 많이 합니다

얼굴보고 대화하고 그러다보니 좋아져서
제가 먼저 좋다고 두어번 먼저 얘기했지만 별반응 없었다가
시간 지나고 제가 또 좋다거나 보고싶다 하니까
이런 들이댐?에 포기한건지 아님 마음이 움직인건지
남자도 내가 좋다하고 보고싶다고 응답해주네요

근데 거기까지일뿐 더이상 진도는 없어요
단둘이 만나고 싶지만 남자분 성격이 여러명이서
만나는걸 좋아하는거 같고 예전에 둘이 보자고
제가 얘기했는데 그때 날씨가 엄청 안 좋고 암튼
취소반 거절반으로 못봤어요
단둘이 본적은 없는거죠...

여럿이서는 본적있고 대부분 술자리에요
스킨십 오가기도 했고 포옹까지 했어요
제가 먼저 집으로 가야하면
택시 잡아주고 가는 도중 전화가 와서 통화도 하는데
술이 들어가서 그런가
평소에는 안하던 말도 하곤 합니다

다 좋은데 진전이 없다는거죠....
내가 표현하지 않으면 절대 표현 안하는 그 남자
그냥 어장인가요?
아님 이성으로는 안 보이는 애매한 그런건지
답답합니다


젤리빈중독

2020.03.24 08:39:04

네 어장 같습니다

감자고로케

2020.03.24 16:57:10

역시나 그렇군요. 에혀

알파오피스

2020.03.24 15:00:42

어장인거 같네요

감자고로케

2020.03.24 16:57:32

정리해야겠네요.

badguy

2020.03.25 12:24:52

안타깝지만, 여러명이서 만나는걸 좋아하는 남자도 좋아하는 여자와는 단둘이 따로 보고 싶어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가수 요조씨와의 공저 에세이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가 출간되... file [3] 캣우먼 2019-11-01 2324  
공지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3971 1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5] 캣우먼 2019-03-18 5560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64621 2
55863 기레기. 기자 혹은 언론인. 그리고 또 기레기 칼맞은고등어 2020-04-14 139  
55862 돌아선 구 썸남의 마음을 잡는법 [2] 오렌지향립밤 2020-04-14 433  
55861 카톡 안읽씹 정말 기분 나쁘네요.. [4] vanila 2020-04-12 719  
55860 안녕하세요~ 새로왔습니다:) [2] MORINGA 2020-04-12 271  
55859 성인의 나이트 [2] 십일월달력 2020-04-09 414  
55858 사람의 인연은 만들어가는 걸까? 자연스럽게 이루어지는 걸까? [6] 오렌지향립밤 2020-04-08 732  
55857 코로나와 어떻게 생각해 [2] 십일월달력 2020-04-07 344  
55856 호감이 좋지만 두려워요 [11] 새라 2020-04-07 649  
55855 결혼은 현실이란 말이 실감나네요 [9] 비도오고그래서 2020-04-05 1015  
55854 저를 이성으로 보는 걸까요? [12] 다솜 2020-04-03 784  
55853 연인 사이에 [1] 20081006 2020-03-31 522  
55852 결혼이란게 뭘까요 [5] 아하하하하하하 2020-03-26 1081  
55851 그냥 털어놓을 데가 앖어서 써봅니다 주저리 주저리 사자호랑이 2020-03-25 311  
55850 N번방 사건을 보는 조금은 다른 시각 [5] 1973 2020-03-24 777  
55849 코로나...장거리 연애 [4] songU 2020-03-24 616  
» 마음을 접는게 나을까요? [5] 감자고로케 2020-03-24 624  
55847 소개팅을 했습니다. [2] 공학수학 2020-03-20 722  
55846 요즘 나의 일상 [3] 닝겐 2020-03-19 419  
55845 오늘이 지나가면 디어선샤인 2020-03-18 169  
55844 남자가 진짜로 좋아하면, [8] 여자 2020-03-17 1286  
55843 에티오피아 예가체프 [3] 십일월달력 2020-03-16 389  
55842 단톡방 재개설 [1] flippersdelight 2020-03-16 349  
55841 미국에서 일하는 남자, 내조. [4] 달빛수정 2020-03-14 447  
55840 Good morning :) 뾰로롱- 2020-03-13 151  
55839 남자는 무슨 마음일까요 [3] 20081006 2020-03-12 651  
55838 싫은 사람 대처법 [7] 몽이누나 2020-03-11 600  
55837 여러분은 언제 이별을 생각하시나요? [4] 오렌지향립밤 2020-03-11 555  
55836 나 요즘 행복 [10] 닝겐 2020-03-10 580  
55835 1년반 백수 잘살고 있는 걸까요? [10] 낭낭낭낭 2020-03-09 685  
55834 지은아 여기좀 봐바~ 디어선샤인 2020-03-09 261  
55833 이러지 말자고 [11] 십일월달력 2020-03-09 506  
55832 남친 고민글 펑했습니다 마요마요 2020-03-08 210  
55831 틴더의 여인들 [2] 빙규 2020-02-29 650  
55830 어린시절 낯가림이 심하고 적응이 힘드셨던 분들 계실까요 [7] 서송이 2020-02-29 571  
55829 한달 운동 그리고 그후 + [4] 뾰로롱- 2020-02-28 758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