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920

왈왈

조회 330 추천 0 2020.06.04 13:04:47



얼마 전 보복운전을 당했고

합의금으로 400만 원을 받았어요.


어제 친구 두 명과 함께 (머리당)12만 원짜리 오마카세를 경험했지요.

찐새우에 우니를 올린 초밥 같은 거.

식초간이 진짜 알맞다는 지리탕.

처음 먹는 온갖 것들을 먹었어요.


계산하고 나오는 길엔

8천 원짜리 돌고래집 된장찌개가 차라리 맛있겠다며

키득거렸지요.

비싼 음식을 먹고도 좋은 걸 잘 몰라요.


사실 이미 많은 걸 놓치고 살고 있는 걸지도 모르죠.

진짜 좋은 건데 좋은 건지 모르고

진짜 안 좋은 건데 안 좋은 건지 모르는.

아니면 정 반대인가.

안 좋은 건데 좋다고 생각하고 싶은 건지


이처럼 36만 원을 계산했으니..

이야! 내 입에 만족이 안되니까 사실 나에겐 좋은 게 아닌데..

비싸게 이미 지불했으니 좋다고 생각해 버리고 싶은 ㅋㅋㅋ


합의금의 일부는 후원했습니다.

저 사실 야학(지역아동센터)에서 10년을 선생 노릇 했었거든요

지금쯤이면 고2 정도가 됐을법한

처음 만났을 때 초딩이던 여학생에게 제 후원금을 써달라 했어요.

수녀님께서 참 착하다 해주시는데 사실 그렇지도 않아요.

저는 그냥 착한 척을 하고 싶은 아무 사람입니다.


비탈길을 그렇게 내려오는데 어제는 바람이 좀 불더라고요.

손에 든 가디건을 다시 입고 녹색의 나무를 쳐다봤지요.

마음이 바람에 일렁거렸습니다.


너 참 잘했다.

그냥 스스로에게 말해버렸어요.

고작 그 돈을 보탰지만

저는 그 아이가 잘 커줬으면 좋겠어요



Allende

2020.06.04 14:11:28

고작이라뇨. 단돈 3만원도 기부 안하는 사람이 더 많을 텐데요, 아무것도 안 하면서 착한 척 하는 사람들 천지입니다. 돈을 떠나서 그런 마음도 너무 귀하죠. 보복운전이라니 너무 안타깝지만 모쪼록 심신이 무탈하시기를 바라겠습니다

만만새

2020.06.04 14:57:37

하아..일이 좀 있으셨군요...제가 수녀님과 학생입장이면 참 고마울것 같고,그 보복(?)운전사 입장이면 참 잘못걸렸네..이런마음일것 같애요..고생하셨어요..저도 사는게 바빠(?)성당 갈때마다 2차헌금 더 많이 낸거밖에 없는데..말이에요..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추천
공지 가수 요조씨와의 공저 에세이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가 출간되... file [3] 캣우먼 2019-11-01 4315  
공지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5853 1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5] 캣우먼 2019-03-18 752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67287 2
55920 서울 아디오스! [1] 십일월달력 2020-07-07 129  
55919 누군가 그랬다.사랑? 만만새 2020-07-03 159  
55918 결혼 준비하고 있습니다 덤인 2020-07-08 165  
55917 나의 무식함에 대하여 1편 :) [2] 또다른나 2020-07-06 186  
55916 뮤직 오디오북을 만들었어요, 구경해주세요. :) etoiles 2020-06-15 211  
55915 우와.... 백만년 만에 들어와봐요. HoneyRose 2020-06-30 232  
55914 모순 만만새 2020-05-29 250  
55913 데일리 캐치업 15분전 .. 초록색니트 2020-04-14 252  
55912 Good morning :) 뾰로롱- 2020-03-13 258  
55911 안녕하세요~ 오늘처음가입하게됬습니다 dial01 2020-04-20 258  
55910 새까매 새까매 뜬뜬우왕 2018-08-25 264  
55909 연두하세연~ 만만새 2019-02-24 265  
55908 민머리로 헤딩하기 뜬뜬우왕 2018-10-28 265  
55907 새봄(0) 만만새 2019-02-22 265  
55906 징크스 [1] dudu12 2019-01-28 267  
55905 내고향 만만새 2019-02-23 267  
55904 메시 형! 네이마르 나갔으니까 제가 대신 [1] 로즈마미 2018-10-29 268  
55903 강경화 "김정은, 비핵화 약속했다…대화 위한 보상 없다"(종합) [1] Quentum 2018-03-19 269  
55902 화요일 스몰톡 뜬뜬우왕 2018-11-27 270  
55901 빈틈부재중 만만새 2019-02-16 270  
55900 모순된 페미니즘? dudu12 2019-02-25 270  
55899 록큰롤 음악 추천해주세욤^^ [3] 뜬뜬우왕 2018-08-14 271  
55898 담백과 이글 그 어딘가 만만새 2019-01-31 271  
55897 용암에 빠진 여학생 로즈마미 2019-01-16 272  
55896 GO 십일월달력 2020-04-22 273  
55895 스몰톡_1일1글 뜬뜬우왕 2018-09-12 274  
55894 시장경제에 대한 이해 Quentum 2018-08-20 275  
55893 친구구해여@@@@@@@@@@@@@@@@@@@@@@@@@@@@@@@@@ 친구없어서외로워 2018-12-17 275  
55892 새해 인사 [3] dudu12 2019-01-03 275  
55891 현정권 >= 자한당 [3] Quentum 2018-08-05 275  
55890 ㅇㄹ 살랑나비 2018-10-16 275  
55889 포카리스웨트 만만새 2019-01-30 276  
55888 별자리처럼~ 만만새 2019-02-01 276  
55887 재활용수거차 세노비스 2019-05-10 276  
55886 내안에서 뛰노는 너 뜬뜬우왕 2018-11-13 2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