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949

소개팅 후

조회 1105 추천 0 2020.06.06 19:39:16
소개팅에서 마음맞는 사람 만나기가 이렇게 힘든가요?
30대 중반되서 하는 소개팅은 정말 20대때와는 달리 정말 어렵네요.
오늘 소개팅했는데 외모도 대화내용도 내스타일이 아닌 사람이어서 차 마시고 일어나자고 해서 왔네요.
상대방도 연락없는거 보니 느낌이 별로였던 것 같고,
첨엔 가볍게 마음 먹고 나갔는데 결과가 별로니까 기분이 좀 우울해요.. 무거운 맘으로 돌아왔네요.
인연이라는게 있을까요...?


일상의아름다움

2020.06.07 12:08:22

나랑 맞는 사람 만나기 쉽지 않은듯해요... 그래도 계속 시도하다보면 인연을 만나지 않을까요. 


badguy

2020.06.11 03:34:58

1. 네, 소개팅에서 마음맞는 사람 만나기 어렵습니다. 주변 사람의 주관적 생각으로 이어주는 만남에서 나와 잘 맞는 그리고 내가 호감있는 만큼 상대도 호감이 있기란 매우 어려운 확률이지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어플에 비하면 나름 검증된(?) 어느정도 안심할수 있는 (?) 사람이 나온다는 장점이 있지 않을까 합니다. 수많은 주변인을 괴롭혀서 수많은 소개팅을 거쳐야 될까말까예요.

2. 첨에 가볍게 마음먹고 가신게 아닌데요. 가볍게 마음먹고 가셨다면 결과에 연연하지 않으셔야죠. 퇴근길에 가벼운 마음으로 복권을 하나 샀다면 꽝이 나왔어도 우울해하지 않잖아요. 

3. 인연은 분명히 있어요. 하지만, 회사 집 회사 집만해서는 그 인연을 만날수 없겠죠. 적어도 인연을 만날 확률을 높일 수 있게 라이프 스타일에 약간 변화를 주셔야 하지 않을까요? 스터디 모임이건 운동 모임이건 취미 활동이건 등등이요.

4. 다만, 30대 중반에 남자를 찾으신다면, 그 확률이 더 낮고 어렵다는걸 인정하고 시작하셔야 합니다. 여자는 혼자서도 잘 살지만 남자는 별로 그렇지 않아요. 따라서 30대 중후반 까지 솔로로 있는 여자분들은 커리어 또는 맘에 딱히 드는 남자가 없어서 등등의 이유로 자의로 솔로를 택하신 경우가 많아요. 하지만 남자가 30대 중후반까지 솔로라면 그것은 자의가 아닌경우가 거의 대부분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그러므로, 확률적으로 매우 어려운 경우를 찾고 있다는걸 유념하세요. 차라리 연하 또는 돌싱 중에 더 멀쩡한 사람이 많을 지도 모르겠네요. 

badguy

2020.06.14 22:43:26

제가 위에 쓴 글보다 김미경 님께서 훨씬 좋은 말씀을 남겨두셨네요. 한번 참고해 보세요.

https://www.youtube.com/watch?v=zv6E8blYwu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가수 요조씨와의 공저 에세이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가 출간되... file [3] 캣우먼 2019-11-01 13459  
공지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13899 1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5] 캣우먼 2019-03-18 1626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78163 2
55914 사장과 직원의 차이 칼맞은고등어 2020-07-11 917  
55913 결혼 준비하고 있습니다 [1] 덤인 2020-07-08 1224  
55912 서울 아디오스! [5] 십일월달력 2020-07-07 902  
55911 나의 무식함에 대하여 1편 :) [2] 또다른나 2020-07-06 1022  
55910 누군가 그랬다.사랑? [2] 만만새 2020-07-03 911  
55909 제가 쪼잔할걸까요(내용 펑) [7] Nylon 2020-07-03 1014  
55908 우와.... 백만년 만에 들어와봐요. HoneyRose 2020-06-30 944  
55907 연애고민 조언 부탁드려요! [3] 프로고민러 2020-06-30 1020  
55906 만나본적 없는분과의 마이너스로 시작된 관계.. [5] 콩이언니 2020-06-25 1240  
55905 서울러 분들 도와주세요..^,^ [8] 십일월달력 2020-06-24 1145  
55904 이별하고 새 연인을 만들기까지 [1] 오렌지향립밤 2020-06-19 1217  
55903 호감 있는 짝녀에게 [2] 타마 2020-06-18 1148  
55902 발신자정보 알 수 없음 [2] 툴립 2020-06-16 983  
55901 뮤직 오디오북을 만들었어요, 구경해주세요. :) etoiles 2020-06-15 790  
55900 취미 추천 좀 해주세요~ [3] 헐헐 2020-06-13 935  
55899 직장동료와의 경향 차이 [1] Diceplay 2020-06-13 1046  
55898 남자친구와 정말 끝일까요? [2] 민들레너어 2020-06-10 1289  
55897 궁금한게 없는 이야기 만만새 2020-06-07 883  
55896 30대 후반남자는 넘 어렵네요ㅜㅜ [4] heesu 2020-06-06 1939  
» 소개팅 후 [3] lovexoxo 2020-06-06 1105  
55894 왈왈 [2] 십일월달력 2020-06-04 781  
55893 연애상담.. 연애란 왜 이렇게 어려울까요.. [6] 오렌지향립밤 2020-06-03 1196  
55892 전남친과 만남 [3] lovexoxo 2020-05-31 1152  
55891 울지마 단지 연습인거야 [3] 만만새 2020-05-30 955  
55890 더 나은 나로 나아가기 위하여 [2] 달콤한고구마 2020-05-30 875  
55889 모순 만만새 2020-05-29 702  
55888 어머 아버님 [1] 뾰로롱- 2020-05-29 831  
55887 20대 중반 모태솔로 [3] lily1234 2020-05-29 1151  
55886 다이아몬드는 영원히 칼맞은고등어 2020-05-27 817  
55885 손냄새 [2] 십일월달력 2020-05-26 895  
55884 거기 누구 없소? (feat. 코로나 in USA) [5] 일상의아름다움 2020-05-25 874  
55883 무기력 시기 다시 찾아오다 [3] 뾰로롱- 2020-05-24 852  
55882 마음이 힘들진 않은데 복잡하고 어지러울 때 [5] 난비밀이좋아 2020-05-21 955  
55881 서로 다른 종교로 인하여 절교 [1] 총각남 2020-05-17 895  
55880 주민센터(동사무소)에서 [1] 총각남 2020-05-17 9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