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775

마음이 두근거리는 예쁜 말

각자 생각하시는 것 좀 알려주세요

 

제가 최근 본 것 중 두근거리는 말은

 

"고마워 하지말고 기뻐해줘요..."

 

였습니다(짝사랑 중인 제 친구의 작품)

아옷! 두근두근!///>,<///

순정만화에 나올만한 대사 같아요

 

이런거 여러개 알아두면 적절한 타이밍에 써 먹을 수 있겠다

싶어서~ 저번에 경선님께서 유혹의 기술 할 때

예쁜 말 모음집 처럼 한번 자료 좀 모아 보고 싶네요

들으면 두근거리게 아니면 두근거리는 대사

있으세요? ^*^



엘모

2011.09.10 20:09:59

기억해야 하는 날짜를 자꾸 잊어서 가슴에 타투를 하고 싶다고 (거울에 비치면 숫자가 보이도록) 하기에 그 날짜가 다가올때쯤 챙기라고 제가 알려줬어요 그러면서 '내가 타투보다 낫지?' 라고 했더니 '내 가슴에 널 새기고 다니면 더 이쁘겠다' 라고ㅋㅋㅋㅋㅋㅋ 두근두근 :)

오버금지요청

2011.09.11 11:25:17

아 이럴수가 두근두근 //////

유은호

2011.09.10 20:30:21

예전에 만났던 사람이 해줬던 말인데, 지금 여자친구 만나고나선 예쁜 여자들을 봐도 예쁘다는 생각이 안든다고. 예전에 연애할땐 여친이 아무리 사랑스러워도 예쁜 여자는 그냥 예쁘단 생각은 들었었는데.. 라며 이걸 친구한테 얘기했더니 그 친구가 이랬다 하데요 니가 진짜 그 애를 많이많이 좋아해서 그런걸거라 했다네요 이 얘기를 해주면서 정말 그런 것 같다며 진지한 표정을 짓는데, 정말 얘가 나를 많이 좋아한다는게 느껴져서 엄청 설렜었어요 비록 지금은 남남이 되었지만 글쓰는 친구여서 그런지 참 예쁜 말 많이 해줬었던 기억이 나네요

오버금지요청

2011.09.11 11:25:51

이건 그냥 두근두근이 아니라 진정한 사랑스러움 인데요 너무 멋진 남자친구 이셨네영~;_;

현0827

2011.09.10 21:08:03

ㅋㅋ 딴소리지만.

경선님의 유혹의 기술 편. 그거 어딨는지 알려주실수있을까요.

무교동걸

2011.09.10 21:14:39

라디오천국 2010.3.2 / 3.9 방송을 확인하세요~

karsunke

2011.09.10 21:18:47

http://catwoman.pe.kr/xe/584702

보랗빛왕관

2011.09.11 00:17:14

올려주셔서 감사한데..저만 안들리는건가요? 정말 절실히 필요한 내용인데..ㅠㅠ

오버금지요청

2011.09.11 11:26:23

모두에게 절실히 필요...경선님이 언제 또 이런 금쪽같은 이벤트를 해주실까요....?;-;

해바라기유

2011.09.11 16:35:15

저도 안들리는데ㅠㅠㅠㅎㅎ무슨 내용인지 알 수 있을까용??ㅎ

zenana

2011.09.10 23:01:32

추천
1

(원래 데이트 약속 없던 날) 오늘 뭐해? / 너랑 만나 

owl

2011.09.11 14:18:46

저에게 최고 이쁜 말은 제 이름을 불러주는것. "00아."
제가 했던말 중에 반응 좋았던건 "..이러면 제가 좋잖아요" 큭... 아부끄

블루체리

2011.09.11 14:47:38

이러면 저 좋쟈나용은 약간의 변씨기질이 보인다능 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추천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4] 캣우먼 2019-03-18 645  
공지 <캣우먼>네이버 오디오클립을 재개합니다. 캣우먼 2019-03-05 374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1093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983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4363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7] 캣우먼 2017-01-23 47763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5697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0529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576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9807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528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7241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3740 10
55775 지금이 복수할 기회다!!! new 데구르르 2019-05-22 13  
55774 엄마에 대한. new 라영 2019-05-22 14  
55773 35세 초식남과 33세 여우 new 연탄길 2019-05-22 28  
55772 웨엥웨에에에에엥~ 데구르르 2019-05-16 49  
55771 F1 피트스탑 세계 기록 데구르르 2019-05-16 55  
55770 공산주의 유머 3 데구르르 2019-05-17 69  
55769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 file 세노비스 2019-05-21 69  
55768 츄창의 고백 데구르르 2019-05-17 71  
55767 우리 개는 절대 안물어요! 데구르르 2019-05-20 72  
55766 이야기의 강 zkcld 2019-05-20 75  
55765 블리즈컨 코스프레 용자들의 클래스! 데구르르 2019-05-15 75  
55764 시급 만오천원짜리 알바 급구! update [2] 데구르르 2019-05-21 77  
55763 평범한 군대 하루일과 데구르르 2019-05-12 81  
55762 외화 자막계 레전드 [1] 데구르르 2019-05-21 81  
55761 형 구해주러 온거야? 데구르르 2019-05-13 84  
55760 재활용수거차 세노비스 2019-05-10 86  
55759 노르웨이 drummy 2019-05-16 89  
55758 위험 데구르르 2019-05-11 89  
55757 현재의 맹목적인 북한과의 '평화' 메세지가 위험한 이유 Quentum 2019-02-22 94  
55756 [약혐주의] 워터베놈 데구르르 2019-05-10 94  
55755 이심전심의 말로는 자기부정?? 만만새 2019-03-15 95  
55754 헬조선에서 살아남기 꿀팁 성범죄 무고 대처법 데구르르 2019-05-14 99  
55753 CG효과 전,후 데구르르 2019-05-15 101  
55752 댕억울 데구르르 2019-05-09 101  
55751 직접 번역/출판하는 책 소식 (여성 코미디언 에세이) mintry 2019-05-07 103  
55750 현대의 친환경 수소차? 과연 정말로 친환경일까요? 데구르르 2019-04-09 104  
55749 스몰토크 pass2017 2019-05-17 107  
55748 봄새,스몰톡 만만새 2019-03-18 111  
55747 재조산하 에서 자한당 No2 Quentum 2019-01-31 113  
55746 할아버지가 좋은 소년 [감동] 데구르르 2019-05-02 113  
55745 찐따에도 급이 있다 데구르르 2019-05-14 114  
55744 10월15일 북한산 단풍시작! 뜬뜬우왕 2018-10-15 115  
55743 폭포수 만만새 2019-02-11 115  
55742 너는 누구냐? 데구르르 2019-05-10 117  
55741 키우던 닭으로 찜닭 했을 때 반응...jpg 데구르르 2019-05-18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