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541


맛밤

2017.01.12 00:07:52

맞선은 집안어른들이 주선하기 때문에 

상대 집안사정을 알고있다- 가 전제되어있긴 합니다. 

그래도 예민한 부분을 대놓고 말하는건 드물긴 하지만요. 주선하신분이 좀..별로네요.


글쓴분은 성향상 맞선이나 결정사보단 모임같은데서 자연스럽게 인연 만드시는게 좋아보입니다.



창아

2017.01.12 09:46:06

제가 선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고 나갔단 생각이 들어요
선 볼 때 조건을 꼬치꼬치 따지는 사람들이 속물로 보였는데... 소개팅과 선은 다른거였어요

이로울

2017.01.12 00:08:24

이래도 싫고 저래도 싫으면 노처녀 되는거죠

적당히 타협하시길 나중에 울지 말고

쌩강

2017.01.12 00:35:42

얘 뭐니?

베이직

2017.01.12 00:52:51

추천
2

이로울님 꼰대 짓 그만 좀 하셨으면 해요

알로

2017.01.12 00:55:49

추천
5
노처녀되는 게 뭐가 어때서요? 너나 잘하세요

쌩강

2017.01.12 00:57:26

내말이!


Apocrypha

2017.01.12 00:13:21

잘 하셨습니다.

순수의시대

2017.01.12 08:48:15

잘한 결정이예요. 암요. 신중해야죠. 본인이 원하는 그런 결혼상이 있을텐데, 적당히 타협하려고는 하지 마세요.

어느나라 속담인지는 까먹었지만, 결혼을 하면, 신랑 신부 둘만 침대에 눕는게 아니라, 양쪽 가족도 함께 다 눕는다고 하죠.

집안 분위기가 본인이 감내할 수 있는 환경인지도 봐야하는게 결혼입니다.

StFelix

2017.01.12 10:20:07

너무 잘했어요. 다른 여러가지 상황들도 있었지만 초반부에 생활패턴과 자라온 환경이 쓰신 것 보고 어 이건 힘드실건데 했는데. 잘하셨어요 아주 칭찬합니다! :) 상처받거나 그러진 마셔요! 속상해할 필요도 없는 문제니까요!

창아

2017.01.12 10:30:11

추천
1

댓글들 감사해요
잘했다는 말 듣고 싶었나봐요
결혼으로 직업도 사는 방법도 모두 바뀔 수 있다는 것을 처음 느끼네요

그리고 이로울님

님이 데이트 비용 칼같이 계산하는 것만큼
남들은 결혼 조건 계산할 수 있거든요 


슬피 울지 않고 담담히 받아들이며
다른 남자를 또 만나볼 생각이예요

알로님 말대로 너나 잘하세요

또또모카

2017.01.12 11:05:39

너무 별로에요. 요즘 어떤세상인데 시부모님에서 살면.. 이런 이야기가 나오는지.

설령 의견제시라던가 떠보는것 자체로도 고리타분하고 구려요.

슈팅스타

2017.01.12 11:19:15

아들 내외를 데리고 살고 싶다니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우리엄마는 그럼 ?

어이없는데 난. 맞선 원래 이런거예요?

두번 만나고 저런얘기가 나오다니.

햇살세금

2017.01.12 15:38:48

추천
1

공짜로 파출부 하나 들이고 싶은 집인가보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4868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35449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73324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78137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96173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17384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09557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45587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1641 10
54541 너무 시끄러운 여성혐오, 남성혐오에 대해서 저의 생각입니다. new [4] 페퍼민트차 2017-11-25 40  
54540 남자가 여자한테 사겨달라고 구걸해서 사귀게 되면 new [4] 페퍼민트차 2017-11-24 75  
54539 설렘 짝사랑 썸 등등 사랑에 해당하는 감정이 하나도 없는 요즘 new 이제는굳바이 2017-11-24 61  
54538 이해되지 않는 산후 우울증 그리고 살인 new [4] Quentum 2017-11-24 121  
54537 이미 지나쳐버린 가을 update [1] attitude 2017-11-24 112  
54536 [스몰톡] [2] 투레주르 2017-11-24 167  
54535 혐오피라미드 updatefile [13] 또다른나 2017-11-24 222  
54534 도시어부 마닷.이 [1] 뜬뜬우왕 2017-11-24 101  
54533 새미 홈리스 update [2] 노타이틀 2017-11-24 159  
54532 연상녀 [2] 미대생 2017-11-24 299  
54531 롱톡. 오늘 첫 눈 맞았어요. update [4] 백야 2017-11-23 215  
54530 사무실 가습 [2] zweig 2017-11-23 236  
54529 성남지역 독서모임 모집 update [2] 와사비 2017-11-23 174  
54528 회사에서 [4] 몽이누나 2017-11-23 264  
54527 회사생활의 어려움 [6] 또다른나 2017-11-23 360  
54526 이별 극복중이신 분들 [3] bestrongnow 2017-11-23 272  
54525 싸움이나 갈등의 기미만 보이면 힘껏 도망가는 사람 [1] 유은 2017-11-23 242  
54524 사랑하는 방식에 대해 [8] 추어탕이좋아 2017-11-22 508  
54523 너에게 [6] 유리동물원 2017-11-22 297  
54522 내가 너에게 호감이 가는것은.. [1] 김제덕상무 2017-11-22 357  
54521 30대 미혼 친구가 있었음 좋겠어요. [7] 홍빛 2017-11-22 623  
54520 싸우고 연락두절 [15] 바래 2017-11-22 402  
54519 직장인을 좋아하게 된 취준생 [10] lanytheband 2017-11-22 357  
54518 군계일학 [3] 권토중래 2017-11-22 233  
54517 이번 포항 지진시 아기들 지킨 산후조리원 직원들 cctv보고 든 짦... [1] Marina 2017-11-22 286  
54516 이번생은 처음이라 [3] 빛나는순간 2017-11-21 334  
54515 운전 초보인데요 [16] 으으, 2017-11-21 400  
54514 직장인분들 담주 목금토일 휴가가 있다면 뭘 하실껀가요?? [2] 여의도직장인 2017-11-21 283  
54513 아름다운 이별..? [5] qq 2017-11-21 492  
54512 좋아하는 사람이 있는데요 저를 친구 이상으로 생각하지 않는데.. 이... [10] Toy 2017-11-20 578  
54511 힘들어하는 여자친구 위로하는 방법.. [8] Durian 2017-11-20 459  
54510 에어아시아 항공권 싸게 풀렸네요 에스밀로저스 2017-11-20 373  
54509 술문제로 잦아지는 다툼.. 해결방안이 있을까요? [7] 떡꼬치 2017-11-20 542  
54508 관심남과의 연락 문제 [7] Marina 2017-11-20 624  
54507 3년 반의 연애가 끝났어요. [14] 스토리북 2017-11-19 10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