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3,894

하소연이라, 바로 본문 날릴 거예요.


(펑)


갈등관리에 대한 명저나 링크가 있다면 추천해 주세요.


쌩강

2017.01.12 11:46:56

전화 하기 싫은 이유가

하소연 듣기 싫어서인가요?

남자가 나쁜놈이라서 말도 섞기 싫어서인가요?

모험도감

2017.01.12 11:50:04

후자요. 


쌩강

2017.01.12 11:54:24

추천
1

그렇군요.

전화하기 전에

그놈이 눈 앞에 있듯이 혼잣말로 욕을 잔뜩 하고 나서

전화를 하세요.

그러면 에너지가 일단 방출되고 나니까

전화하기가 훨씬 수훨할꺼예요.

모험도감

2017.01.12 11:53:11

근데 뭐 엄청엄청 이해하는 입장에서 여1과 남은 쌍방과실이에요. 여1은 일방적으로 부담 팍팍 주며 강제로 곁에 머물렀고 남은 나쁘게 대했다가 미안해져서 좀 잘해 주다가 하며 끊어내질 못한 것. 

쌩강

2017.01.12 11:55:58

피곤한 남녀네요.

둘이 환상의 커플이긴 한데

여3이 조금 정신만 차리면 둘이 연결되겠어요.

^^

모험도감

2017.01.12 11:58:33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새로운 해석의 국면이다. 생각만 해도 흐뭇하긴 한데 남의 성격이 보통 어둡게 꼬인 게 아니라 아무도 그런 꿈은 언감생심.......... 그래도 잠깐 그런 미래를 그리니 금세 아 그럼 여1이 너무 불행해져서 안 돼, 하고 몸서리쳐집니다. 아 진짜 남의 일에 내가 왜...............ㅠ

쌩강

2017.01.12 12:02:02

여1은 잘못이 많은 여자에요.

자신이 가진 무의식적인 순진함이 어떤 불행을 가져다주는지

지혜가 있는 사람은 겪어보기도 전에 깨닫게 되지만

이런 분들은 겪으면서 깨닫게 되는 경험을 많이 하게 되더라구요.

불행해지면 옆에 사람 많이 괴롭힐 스타일이긴 하겠네요.

모험도감

2017.01.12 12:09:51

나름 똑똑하고 천재성마저 있는 친구인데 세상이 온통 남을 중심으로 재편되어서 판단을 다 그르치고 있어요.

똑똑한 머리로 둘의 관계에 관여하는 주변 몇몇 사람들의 호의와 도움을 나쁘게 해석하고 예단하고 있기까지 하더라고요. 제가 봤을 땐 도와준 건데 자기들 편하거나 이익을 보려고 상황을 교묘하게 조작하거나 부풀렸다 이런 식으로. 그럴 가능성도 있지만 그들이 그럴 사람들이 아니지 않느냐 해도 잠깐 귀기울이다가 다시 도돌이표. 그녀의 여러 면모를 아끼고 좋아하는 친구라 정신 차리게 해 주고 싶은데 여의치 않네요. 

쌩강

2017.01.12 12:11:11

정신은 자신만이 차릴수 있는 거니까

모험도감

2017.01.12 12:15:18

그 동안은 어제의 다른 친구 한 명이 계속 싫은소리 하고 있었는데 진짜 무지개반사로 일관하고 1도 입력 안 되었었는데, 곁에 제가 힘을 실어 주니까 그나마 귀담아 듣고 반응한 거라고 하더라고요. 진심 피곤해져서 나 갈거라고 그러는데 다른 친구가 가지 말라고 붙잡아앉혀서 시달리다가 기 빨리고 내처 자고 났더니 전화통화의 퀘스트가. 


하소연에 반응해 주셔서 감사해요. 쌍욕 혼자 하고 전화할게요. 

쌩강

2017.01.12 12:17:07

홧팅!

모험도감

2017.01.12 12:21:3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젠장 손가락이 차요. 진심 스트레스반응. 아우 내 팔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ㅠㅠ)

모험도감

2017.01.12 13:47:35

결과 보고: 내 전화 안 받음. 아싸아 곧바로 문자로 용건 전함. 한참 뒤 답이 옴. 시간 안 된다고 함. (안 봐도 되는구나 다행이다, 근데 나 피하나 다행이다)

쌩강

2017.01.12 14:06:57

추천
1

ㅎㅎㅎㅎ 엄지 척!!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3] 캣우먼 2017-01-23 1645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38190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42280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60873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81729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73686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11205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35780 10
53894 제가 예민한가요..? new retii 2017-02-27 5  
53893 운명을 믿나요? new [4] 구름9 2017-02-27 42  
53892 요즘 사는 이야기 new [5] 쌩강 2017-02-27 103  
53891 남자 세미정장 출근복장 질문 new [2] 튜닉곰 2017-02-27 76  
53890 소개를 받았는데... 만나고 싶지 않아졌습니다. new [4] nakama 2017-02-27 193  
53889 카페에서 스몰톡 new [11] bubble 2017-02-27 122  
53888 점심시간때 혼밥..좋네요 new [9] 죠아죠아 2017-02-27 135 1
53887 월요일 스몰톡 new [12] StFelix 2017-02-27 225  
53886 ㅠㅠ 아침부터 멘붕.. 시외버스 잘못탔어요 new [4] 신월 2017-02-27 217  
53885 2월의 끝자락 update [1] 비타민씨 2017-02-27 141  
53884 처음 본 사람에게 성적 끌림(?) update [7] 베리또 2017-02-27 386  
53883 공부와 성적 그리고 자존감....어떻게 해야할까요?? [4] every moment of you 2017-02-26 301  
53882 연애 어떻게 시작하세요 ? update [1] 애쉬블루 2017-02-26 228  
53881 iPad맹 update [11] 쌩강 2017-02-26 336  
53880 진짜 사랑이 하고 싶어지는 요즘이네요.. 이젠 공개 구혼이라도 해야... [6] Spero Spera 2017-02-26 526  
53879 나도 좀...평범한 사람을 만나고 싶다 update [6] 수제비 2017-02-26 514  
53878 아침에 일어났을때가 제일 힘들지않아요? 그사람 생각 이제는굳바이 2017-02-26 155  
53877 근무조건좀 봐주세요 update [5] 힝우째 2017-02-26 457  
53876 밤만되면 전남친이 update [5] retii 2017-02-26 716  
53875 소나기같은 사랑 vs 가랑비같은 사랑 update [6] 고요 2017-02-26 3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