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549

퇴근 전까지....30분 가량 남았습니다.

 

무엇이든 물어보시면

성심 성의껏 답할께요.

 

그러나 지금 기분이 좀 업 되어 있기 때문에

돌아이같은 대답을 해도 이해하세요.

 

제가 올해 47세가 되거든요.

이 나이 되면 업되는 것도

흔치 않은 일이라

이 순간을 즐기고 싶네요.

 

자!!!! 요이땅!!!



은빛물결

2017.01.12 17:05:07

30대때 하면 좋을만한게 뭐가 있다고 생각하세요?
현재 30대 초반 싱글 여성입니다 :)

쌩강

2017.01.12 17:07:54

뭐든 닥치는 대로 경험해보는게 좋은 것 같아요.

40이 넘으니까 신체적인 한계가 오거든요.

저는 30대에 돈을 벌기 시작하면서 그 돈으로 많은 것을 할 수 있었는데

좀 더 해볼껄 하는 것은 여행인것 같아요.

인도나 티벳이나 북유럽쪽이나 남미 이런 곳들을 왜 안 가봤을까?

가끔 생각하면서 후회 해요.^^

쌩강

2017.01.12 17:19:50

하고 싶은 것은 생각날때 바로 바로 하는게 좋을 것 같아요.

기다려서라던지

참는다. 이런 것들에 대해서 너무나 많은 의미를 부여하지 말고

이 순간 원하는 것을 안다고 느끼는 순간이 바로 "참true"인 순간이라...(이게 많이 희미해지죠)

그 순간 바로 그것을 해보는 용기!!! 이런 것도 발휘해 보면 좋을 것 같아요.^^

은빛물결

2017.01.12 17:44:49

8월에 북유럽 여행 계획중이었는데..
이 자금으로 뭔가 더 생산적인걸 배워야하나, 약간 갈등했었는데요
답변해 주신거 읽으니깐 지원군을 얻은것 같고 신나네요! 여행 가야죠!!!!! 헤헤
남은시간에 적어주셨다고 하기엔 너무 성의있으신 답변 소중히 여길게요 넘넘 감사합니다

추운 퇴근길일텐데 그럼 조심히 들어가세요:)

챠밍

2017.01.12 17:06:50

전 퇴근 1시간 남았네요 ㅎㅎ 

영양가 없는 질문이긴한데...

매일 다른 옷 입고 출근하시나요?

어제랑 같은 옷 입고 출근했다가 어제 외박했냐는 질문을 받았어요. ^^;

그래서 겨울엔 같은옷 이틀씩 입기도 한다 라고 대답했는데... 

보통 여성분들은 같은 옷 입으면 그렇게 생각하나 싶어서요 ㅎㅎ

쌩강

2017.01.12 17:13:11

추천
1

겨울에는 거의 비슷한 옷을 입게 되곤 하는데

저는 겨울에 입는 니트가 조금 다양해서

그래도 주 5일 근무하는 날마다 다르게 연출할 수는 있는 것 같아요.

그러나 문제는 다음주에도 똑같은 레파토리로 입곤 합니다. 하하하하

 

모험도감

2017.01.12 17:06:57

친구가 꿈 얘기 좀 물어봐 달라고 부탁했는데. 내용을 다음주쯤에 준다고 해요. 다음주에 물어봐도 되는지 물어봅니당ㅎㅎ

쌩강

2017.01.12 17:13:20

OK!!!

꿈얘기는 dream-owl@naver.com

욜로 보내주구요.

그리고 보낼때 누군지 모르니까...

꼭 러패 닉네임 쓰고 보내주세욤

모험도감

2017.01.12 17:53:14

넵 이멜주소 저장!

일산앤디

2017.01.12 17:24:24

http://catwoman.pe.kr/xe/3803698

이 링크

11111.jpg


이 글에 대한 대답



111111.jpg
111111.jpg



이런식으로밖에 못들었는데 이유가 궁금합니다


아직 아슬아슬하게 30분 안지난거같은데

답변 가능하실지...

첨부

쌩강

2017.01.12 17:31:11

추천
1

저 링크는 스킨쉽이 누구에게 손해냐? 이 질문이라서.....

그 대답을 열심히 쓰고 보니 다시 댓글을 올려서...

일단 이 대답을 먼저 읽어보시고...

요 발췌문에 대한 내용은 집에 가서 대답할께욤

 

 

예전 그리스 신화에서 제우스랑 헤라랑 둘이서 이 문제를 가지고 싸움을 해요.

섹스를 하면 누가 더 좋은가?

여자가 더 만족감이 큰가? 남자가 만족감이 더 큰가?

스킨쉽이 누구에게 더 손해인가 보다 더 뼈가 되고 살이 되는 부분인것 같아서

제가 맘대로 답변할께요.

 

둘이서 계속 말다툼을 하다가 끝이 안나니까 예언가인 테이레시아스를 불러서 물어봐요.

이 사람이 재밌는게 남자로 원래 살았다가 여자로 살아본 사람이기 때문에

불러서 물어보니까

이 남자가 말하길

 

섹스의 즐거움이 10개라면 이 중 여자가 느끼는 즐거움음 9개이고

남자가 느끼는 즐거움은 한 개라서

누구에게 더 즐거움을 주는가?의 대답은 여자라고 하는 거예요.

 

이 대답을 듣고 헤라가 자기가 이겼으니까 테이레시아스에게 상을 줄 줄 알았지만

헤라는 자기만 알고 싶었던 여자에게 있어서의 섹스의 비밀을 언급한 이 예언가의

눈을 멀게 만들어요. 그래서 장님 예언가가 됩니다.

 

그래서 대답은 누구에게 득이냐?
여자에게 득이다. 이게 되겠습니다.

일산앤디

2017.01.12 17:45:02

아니 그래서 제가 언제 러페를

일베화 시켰는데요?

조윤선도 아니고 묻는말에 답변 부탁드립니다

쌩강

2017.01.12 18:30:45

http://catwoman.pe.kr/xe/3803698

일단 네가 올린 파일이 엑박으로 나와서

저 주소로 들어가보니


스킨쉽이 남녀 중 누구에게 손해냐? 라는 질문이 있었고

그것에 대해 답을 하다가 등록을 누르고 보니까

앤디 네가 그 댓글을 지우고 다시 댓글을 단 것을 봤지.


근데 보니까 네가 지운 글이라서 저 글 주소가

다른 글이 된 것이라

먼저 열심히 쓴 댓글을 없애기도 그렇고

또 내가 답변 안 할라고 도망다닌 것도 아니란 것을 증명하기 위해

일단 써 놓은 댓글은 올렸고....


------------------------------

지금 집에 와서 고양이들 밥 주자 마자 이 댓글 달고 있으니까

앤디는 내가 피했다.는 생각은 이제 그만하길 바래.

쌩강

2017.01.12 18:33:56

그리고 그 질문에 대해서는.....


일단 저 글을 쓸 당시 내가 일베에 대해서 잘 몰랐던 것 같아.

그래서 네가 러패를 일베화 시켰단 말은 너무 과한 말이었고

네가 러패의 분위기를 어떤 한 방향으로 치우치게 하는 경향이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그것이 일베의 분위기는 아니란 것 내가 정정할께.


저 말은 내가 일베를 잘 몰랐기 때문에 쓴 말이고

그 말로 인해 일산앤디가 속이 상했다면

진심으로 사과한다.


이제는 일베가 무엇인지 좀 알것 같고 그래서 일산앤디는 일베화 시킨 것이 아니다.

라고 정정하겠어.


그러나 앤디가 역시 어떤 개성이 있기 때문에 자기만의 분위기의

질문과 글을 쓴다는 것은 뭐 다른 사람들도 다 그러하기 때문에

그런 분위기를 좀 더 잘 파악해서 다음에는 최적화된 단어를 사용하도록

해볼께.


미안.

nakama

2017.01.12 17:26:55

요~~~~~~~  이긴 사람 내편~^

쌩강

2017.01.12 17:33:15

그럼 이만 퇴근~~~!!!

큐빅상혁

2017.01.12 17:32:53

여자세요? 남자세요?

쌩강

2017.01.12 17:33:24

여자입니다.

코발트블루

2017.01.12 17:43:10

외로움을 느끼시나요? 어떻게 지나보내세요? 제 친군 40대도 50대도 계속 사랑이 찾아와서 고민이라는데 ㅋ 진짜 그런가요? 전 이제 30대 중반이에요 ㅎㅎ 어 마감이다 ㅎㅎ 답변 안해주셔도 괜찮아요.

쌩강

2017.01.12 18:36:24

외로움은 default야. 라고 말하고 싶네요.

외로움을 가끔 느끼긴 하지만

뭐 다른 것들도 많이 느끼긴 하고 외로워서 속이 꺼져갈 것 같은 느낌따위는

없는 것 같아요. 다른 지적 호기심으로 그 시간을 메꿔가고 있긴 하거든요.

40대에도 사랑이 찾아오냐?

엄말히 말하면 사람을 사랑해 본 적이 20대에도 30대에도 없었고

그냥 사랑을 빙자한 다른 감정이 많았던 것 같아요.

사랑이 원래 복잡한 감정이긴 하지만...

이제 누군가를 사랑하게 되면 진짜 사랑할 순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은 하구요.

또 ...사람에 대해 매료되는 순간들은 사랑이 아니더라도 항상 많기 떄문에

고민은 아니고 정말 재밌고 흥미로와요.

쌩강

2017.01.12 18:37:38

--------------------------------------------------------------------------------------------------------------------------------------

진짜 마감할께요.

감사해요!!!!


이로울

2017.01.12 18:38:10

행복하세요!!

쌩강

2017.01.12 18:42:37

노처녀지만

세금 많이 내고

행복합니다.^^

님도 인생을 변하게 만들 사랑을 만나시길.

일산앤디

2017.01.12 18:46:57

일단 답변은 잘들었습니다.

근데 뭐라하지...

이 글 모든분들 댓글쓴것중에서 내 리플에만

반말이 있는것은 그냥 내가 예민한거고

기분탓이지?

나이 많은건 알겠는데 넷상이고 

우리 안친하니 서로 존댓말하는게 어떨까?

아님 친구 할라면 하고

쌩강

2017.01.12 18:47:52

친구 좋아. 너도 반말해.^^

nakama

2017.01.12 19:28:19

드라마보면 싸우다 정분들자나요~~^^

쌩강

2017.01.12 22:51:26

정분은 현실 세상에서 나는 걸로 하지요.^^

여긴 virtual world!!

마이바흐

2017.01.12 23:37:12

한마디로 경솔한거지 의심이 가면 확인을 요구하던지 뭣도 모르면서 단정지으려고 하는게 꼭 꼰대 같단말이지 ㅋㅋㅋ

꼰대를 싫어하면서 그런 행동을 답습하는 이유는 뭘까요?

쌩강

2017.01.12 23:42:18

마감!

간디우왕

2017.01.13 09:25:43

아이 늦음

쌩강

2017.01.13 11:01:47

아까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48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28998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66618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71543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89675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10715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03027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39831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65066 10
54549 긴 연애가 끝난 후 update [5] 히어로파워 2017-09-19 312  
54548 연락없는 소개남 .. update [4] snrnsksus 2017-09-19 401  
54547 경차와 소형차 중에 뭐가 나을까요 update [12] 으으, 2017-09-19 304  
54546 시가 좋은 모임 요셉 2017-09-18 1049  
54545 헤어져야겠죠? [16] JKK 2017-09-18 994  
54544 여러분들은 얼마나 저축하고 계신가요? [2] 순수의시대 2017-09-18 932  
54543 둘째 아들을 바라는 시부모님 update [4] 에드 2017-09-18 813  
54542 청춘, [9] 여자 2017-09-17 1229  
54541 부부간에 커뮤니케이션에 대하여.. [4] Jibal2 2017-09-17 1244  
54540 남자가 여자에게 기대하는 사랑 [4] qq 2017-09-17 1327  
54539 인간관계 조언 부탁드립니다 [5] janeeyre 2017-09-17 432  
54538 새로운 남자를 만났는데 전남친이 자꾸 떠오를땐... [8] Jane90 2017-09-17 532  
54537 한번 붙잡고 차였습니다. [4] 천소윤 2017-09-16 496  
54536 면접에서 너무 많이 떨어져서.. 면접관에게 이유가 뭔지 물어봤어요 update [6] 다온 2017-09-15 766  
54535 출산, 육아, 자녀 키우기...후회할 수도 있겠죠? [3] ver.4.0.1 2017-09-15 432  
54534 이런 페미니즘 메시지 어떻게 생각하나요? [6] 보라비 2017-09-14 502 2
54533 오늘.. 이별을 고하러 갑니다.. [8] 떡꼬치 2017-09-14 703  
54532 남자분들 여자가 번호따는거 어떻게 생각하세요? [9] 로빈이 2017-09-13 604  
54531 남자친구와 문제 [5] 초코렛우유 2017-09-13 547  
54530 4명의 친구관계 [4] 멘탈 2017-09-13 442  
54529 이런관계도 보통의연애가 될수있었을까요?(긴글주의) [7] vnvnvn 2017-09-13 767  
54528 스몰톡 [1] attitude 2017-09-12 229  
54527 불편하고 힘들어도 그대로 사랑할 수 있을까요? [4] 유은 2017-09-11 595  
54526 임신에 가장 유리한 날은 배란당일이 아니다. 순수의시대 2017-09-11 530  
54525 저는 철벽이긴 철벽인데 금사빠기질이 있는건지... [1] pass2017 2017-09-11 396  
54524 연애상담ㅜㅜ [6] chopin 2017-09-10 825  
54523 토해내놓을곳이 없어요 [4] 진실로 2017-09-10 666  
54522 밑에 돈얘기보고 희안해서 적습니다 [3] 미미르 2017-09-10 548 1
54521 원래남초나여초사이트는 자기성별편을 들어주나요? [5] 민지 2017-09-09 294  
54520 남자친구가 동거를 했었다는 얘기를 듣게 되었는데요 [1] 오해영을닮고싶은여자 2017-09-09 648  
54519 사귈 때 힘든 얘기 다 하면 지친다 하는데 [3] 유은 2017-09-08 742  
54518 이별후 저주하고 싶을만큼 마인드컨트롤이 안될때.. [9] Clarq 2017-09-08 872  
54517 토론모임을 만들었습니다. 질리는쥬스 2017-09-08 213  
54516 부모님의 결혼반대, 어떡할까요? [9] lovexoxo 2017-09-07 793  
54515 엄마아빠 서로 어떻게 만나셨어요? [3] 민지 2017-09-07 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