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403

저는 남친이 너무좋은데 요새 계속 싸우고 틀어졌어요..어색해지고 무튼 근데남친은 딱히 잘못하지 않은상황인데도

제가 너이러니까 이러지!!하고 몰아가면서 화를내고 짜증을냅니다...

계속욱하고 저같아도 저질릴것같아요...아직많이 사랑하는데...저를싫어하게될까바 겁도납니다

어제도 친구와술먹고 집에가는데 집에도착하니 취기가확올라오더라구요

친구가 전화가 오고 그다음에 남친이 저나가왔는데 친구랑비교하면서 얘가 내남친같다

머 이렇게 비꼬듯이야기했습니다...


아침에톡을보니 나도남친인데..남친값못해서미안해다고 와있더라구요..

그게아닌데..계속꼬이네요 저도정말미안하다고 보내긴했는데 제마음은 그게아닌데...아...그런말하면안되는데

왜계속 이러는걸까요 저는 남친한테 뭘원하고그러는건지 저도저를잘모르겠고

그냥 화나게하고싶고..먼가 진심을 듣고싶은건가 답답하고..너무 제자신한테 제가지칩니다.

너무추해보이고 질려보이고 별생각이다드네요 어떻게해야될까요....



로이

2018.09.19 10:41:35

방법을 알고 계신데 어떻게 해야 하냐고 물으신다면... 대답해 드리는게 인지상정!! (냐옹인 없습니다)

표현의 방법을 달리 해보세요

어떤 글에도 제가 답글을 달았었는데

너 이러니까 이러지!! 하고 몰아가기 보다는

너 이러는거까지 되게 신경쓰인다 아무것도 아닌데.. 내가 너 많이 좋아하나봐

하고 말하면 남친이 되게 기분좋아하지 않을까요

전화로 말고 얼굴보고 얘기하면 효과는 배가 되겠지요

그리고 비꼬는 얘기는.. 본인이 절제하면서 절대 하면 안됩니다

입장바꿔 생각해보세요 얼마나 기분 나쁘겠습니까

가까운 사이일수록 예의는 더욱더 지킬건 지켜야합니다

진심을 듣고 싶은거는 시험에 들게 하지 않아도 들을 수 있잖아요

사랑한다면 이렇게까지 해도 이해하겠지.. 하지 마세요 사람에 실망하게 됩니다

사랑하니까 더 조심스럽게 상대를 대해야 한다고 생각해요

으아아아아!!

2018.09.19 10:44:26

네맞아요!!!제가 성격이 이런성격이아닌데...남친이 잘못을했는데 회피하니까 먼가 마음에 응어리가있나봐요 미안한데 자꾸미안한짓을 제가하니까...나이도어리지도않은데 왜이러는지..막상잘말하려해도 욱하나봐요 님말대로 더표현을 부드럽게해봐야겠어요...ㅠㅠ

뜬뜬우왕

2018.09.19 10:54:15

원래 욱하는 성격인지 아님 화가 쌓여 그런건지,타고나길 욱하는 성격임 솔직히 고치기 어려운것 같애요. 그러나 또 화나는 이유가 다른데서 화가 쌓인게 남친한테 푸는건지,아님 남친과의 관계가 원활하지 못해 화를 내는걸수도 있구요.그건 승산이 있다고 봐요. 평소에 화낼때 잘 모르겠다하시는데 이유가 있을거예요. 그 이유를 찬찬히 살펴보시고 해결방법을 찾아보심 되지 않을까요.

으아아아아!!

2018.09.19 13:12:39

남친하고 쌓인게 안풀린것같아요 근데 잘못된방법으로 화를내니까 제가 너무답답합니다ㅠ 평소성격은 화를잘못내는 성격이에요ㅜㅜ

뜬뜬우왕

2018.09.19 17:00:51

자기 자신과의 문제부터 해결해야 함이, 스스로에게 낼 화를만만한 가까운 사람한테 내는거죠. 듣기에도 이사람이 내가 잘못한걸 콕 찝어 화를내면 수긍이 되는데 분에 못이겨 폭팔하듯 내면, 내가 뭘 잘못했지?싶거든요. 내공이 필요하고, 그 내공을 키우려면 스스로와 대화를 많이 하고,자기 자신이 어떤때 분노하는지 캣치를 하면 답답함이 줄어들지 않을까.생각이 듭니다.

ㄷㅊㅋ

2018.09.19 12:02:36

어렸을 때 부모님 관계가 어땠어요?

아님 님에게 부모님이 말하는 투 생각해보세요.

보고 자란 건 내가 의식하기도 전에 마구 튀어나와요.

만약 부모님이 님의 언어습관과 비슷했다면

오랜 수련이 필요할듯요... 아마 평생 자기성찰하고 안 그러려고 노력해야 하거든요

으아아아아!!

2018.09.19 13:17:41

엄마성격을 닮은것같긴해요 엄마가 평소에는화를잘안내시는데 한번화나시면 불같으시거든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sort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774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2715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3985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2002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6800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5011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6174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7930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3740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0112 10
55403 연애하면서 배운 팁 하나, 여자가 딴남자랑 연락하면 헤어져야 한다... [1] 페퍼민트차 2017-11-12 1576  
55402 회사생활로 고민이 있습니다 [10] 130tahiti 2017-10-25 1496  
55401 오늘 소개팅하는데 초콜릿 하나정도 줘도 괜찮을까요? [2] bluemint 2017-11-11 1099  
55400 상대가 관심이 있을까요 [3] 도레미123 2017-12-03 1180  
55399 의견 좀 여쭐게요.. [16] freshgirl 2018-07-15 782  
55398 [12/16 히치하이킹 독서모임] 12월 모임 <나를 보내지마> 5년 2017-12-04 423  
55397 이혼일기 [4] CS마인드부족 2017-12-19 1032  
55396 자기검열에 대해 [9] 몽이누나 2017-12-19 878  
55395 저 같은 경우가 또 있나 궁금합니다! (연애얘기 아니에요!) [4] 백만마리고양이 2017-12-08 650  
55394 매사 진지한 성격. 어떻게 고칠지! [31] 소담 2011-02-16 10250  
55393 인생에 딱 2명 [2] 몽이누나 2017-12-13 961  
55392 소개팅 어플 실제 사용 후기 (다양한 앱) 로이와 2017-12-11 802  
55391 이상한 아이 [18] 너때문에 2017-12-09 1438  
55390 몸이 우그러들었어요 ㅠ [10] plastic 2011-02-16 5480  
55389 여러분 안녕하세요? [7] 젤리더줘 2011-02-16 4866  
55388 문재인을 왜 비판하겠어요? 너무 수가 빤히 보이니 말이죠. [1] Quentum 2018-02-22 297  
55387 남자친구와의 결혼이 고민되네요 [5] 달님과별님 2018-01-22 1361  
55386 여자가 선톡하며 기프티콘 보내온다면..? [3] 럽럽럽 2017-12-02 1323  
55385 도시어부 마닷.이 [1] 뜬뜬우왕 2017-11-24 717  
55384 혐오피라미드 file [30] 또다른나 2017-11-24 1353  
55383 이미 지나쳐버린 가을 [3] attitude 2017-11-24 616  
55382 설렘 짝사랑 썸 등등 사랑에 해당하는 감정이 하나도 없는 요즘 이제는굳바이 2017-11-24 559  
55381 깽판인생(제곁엔 아무도 없어요) [27] 뜬뜬우왕 2018-01-16 1395  
55380 기력 딸릴 때 도움되는 방법 추천해 주세요 ! [5] vely17 2018-01-23 822  
55379 유희열 너무 싫다 [7] 안목 2018-01-18 1648  
55378 심층 결혼시장 설문조사 [25] `Valar morghulis` 2018-01-21 1274  
55377 부모님 노후대비 때문에 여친과 헤어졌습니다 [19] happy20 2018-06-14 1257  
55376 저 내일 시험봅니다. [4] 고구마는깡 2018-01-19 507  
55375 청혼 [5] herbday 2017-12-27 899  
55374 의도치 않게 러패게시판 분위기를 흐린것 같아 죄송합니다. [7] 또다른나 2017-11-27 854  
55373 난 요즘 애정결핍인가 보다 [4] 바람이불어오는곳 2017-12-07 819  
55372 마인드컨트롤......휴우 [6] 몽이누나 2017-12-07 635  
55371 나는 어떤 남자에게 반하는가 [10] 다설 2011-02-16 5984  
55370 보통 언제 퇴사하세요? [2] 사이다처럼 2017-12-07 858  
55369 am i 조울증? [10] 뾰로롱- 2018-06-12 5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