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4,336


성탄절에 친구들이랑 횟집에 갔어요~


양상추 샐러드가 너무 맛있어서, 돈 낼테니 조금 더 달라고 했습니다.


(그냥 양상추에 오리엔탈 소스 들어간 샐러드였어요)


근데 그냥 무료라면서, 주시더라고요. 근데 저는 세, 네번은 먹고 싶었어요.. ㅠㅠ


그러나 메뉴에도 없는 메뉴고, 애초에 가격이란 게 없으니까 더 리필하기 그렇더라고요


공짜로 3-4번씩 리필해서 먹을 순 없잖아요 그래도 되지만, 왠지 모르게 ㅎㅎㅎ


여하튼 기본반찬도 얼마다! 라고 정해놓으면, 돈 내고 맘 편하게 많이 먹었을텐데.. 이럴 때마다 매번 생각해요.


기본반찬도 얼마다! 라고 정해놓은 식당이 있긴한데, 흔하진 않잖아요.



그래서 항상 밑반찬이 많이 나오는 식당에 가면 끝없는 고민에 빠지네요..


맛있는 반찬 마음껏 돈내고 리필해서 먹고 싶은데, 기본반찬이라 메뉴에는 가격도 없고


다들 어차피 기본반찬은 돈 안받으려고 하실거고


저만 이런 고민하는거겠죠? ㅎㅎㅎ 어제 더 못먹은 양상추 샐러드가 생각나네요.



새롭게시작.

2016.12.26 11:15:29

ㅎㅎㅎ 맞아요  맛있는 반찬은 당당히 돈내고 더달라고 하고싶은데 그게 아니면 좀 많이 눈치보여서 못먹게되긴 하지만...  나이먹으니까 리필하는것도 그리 어렵지 않긴 하네요ㅎㅎ   전 양상추샐러드 같은건 모르겠지만 다른반찬들은 사실.. 맛을 떠나서 아직까지 반찬을 재사용하는 식당들이 많은듯해서 맛있어도 많이 리필을 해먹진 않는편이에요ㅋ   돈 낼테니 반찬 재사용이나 안했으면 좋겠어요;; 

유우키

2016.12.26 12:00:45

저도, 한국 귀국해서 처음 먹었던 음식이 닭도리탕인데

사람 이자국이 있는 감자가 몇 개 있더라구요.

그 이후로 닭도리탕에 트라우마가 생겼어요 ㅎㅎㅎ 음식 재활용은 절대 안했으면 좋겠는..

corona

2016.12.26 11:54:42

저는 무료 리필이 좋은사람인데요..ㅋㅋ 

저는 돈더 내면 싫으니...

원하시는분이 정 미안하시다면 간단한 메뉴를 시키면서, 너무 맛있다고 한번만 더 달라고 해보세요....

유우키

2016.12.26 12:01:05

네, 그래야겠어요 


기본반찬이 맛있는 식당가면 짙어지는 고민인가봐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

튜닉곰

2016.12.26 12:51:09

좋은 방법 같아요

쌩강

2016.12.26 12:37:34

기본찬 가격은 내가 지불한 가격에 포함된 가격이고

다들 대부분 한 두 번 정도는 리필할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어요.

만약 너무 많이 리필했다 싶으면

계산 할 때 아주머니한테 2-3천원 정도 더 드리면서

아주머니 커피 한 잔 사드세요. 너무나 잘 먹었어요.

라고 말하면 아주머니도 기분 좋아하실거예요.

저는 일반 식당에서도 서비스가 너무나 특출나게 좋은 경우는

팁을 오천원 미만으로 드리기도 하거든요.

택시 타도 너무나 서비스가 좋은 경우에는 천원이라도 더 드리구요.

그래야 한다고 전 생각해서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4] 캣우먼 2017-01-23 12384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50194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55209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73193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94283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186691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24172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48765 10
54156 마냥 좋다 [2] 나데돌 2017-04-12 457  
54155 편한 내집이 직장이 되는 pc로 재택,부업,투잡,아르바이트 하실분들을... 달콩향기 2017-04-12 57  
54154 근데 여자들은 왜 이렇게 몸정이 심해요??? [8] ethihad 2017-04-12 1202  
54153 이사 도와준다는 남자친구 [3] 유은 2017-04-12 512  
54152 평범한 남성분께 묻습니다. [8] 도레미퐈 2017-04-12 761  
54151 원나잇은 남자가 여자따먹는게맞죠. [11] ethihad 2017-04-11 959  
54150 어느 화창한 봄날의 스몰톡 [20] _yui 2017-04-11 498 1
54149 퇴사를 얘기했더니 재택근무를 제안받았습니다 [4] 율_ 2017-04-11 705  
54148 면접 [16] bubble 2017-04-11 610  
54147 나이 먹어서는 새로운 친구를 어디서 사귀시나요? [10] 와사비 2017-04-11 1086  
54146 처음 본 사람인데 만만히 볼수있나요? [2] 나데돌 2017-04-11 390  
54145 애보기의 불쾌함-댓글 남기고 싶어요! [2] 나데돌 2017-04-11 397  
54144 여성에게 있어서 애인의 성기 형태는 어떠한 의미가 있나요? [3] 베르모끄 2017-04-11 985  
54143 펑할께요.., [4] love.ee 2017-04-11 284  
54142 벚꽃과 달 [4] SweetKitty 2017-04-11 241  
54141 남친있는 여자랑 자는 남자들이 가장 부럽더군요 [3] ethihad 2017-04-10 900  
54140 공적인 자리에서 불쾌함 표하기 [9] 커버드콜 2017-04-10 482  
54139 애보기의 불쾌함 칼맞은고등어 2017-04-10 289  
54138 퇴사할때 자격수당이요 !! [1] 뀨우 2017-04-10 229  
54137 19)사후피임약의 효과 [20] sunrise 2017-04-10 1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