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new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708

어제밤 워싱턴에서 날라온 속보를 보며 사실 언제냐가 문제였지 그 내용에 크게 놀라지 않았다. 

다만 생각보다 빨리왔다는 느낌 

이런말이 있더라 홍준표를 살려주는건 문재인이고 둘이는 사실 서로 친하다고. 

그리고 그분께서 보여주신 사랑으로 한때 주식에서도 큰돈이 왔다갔다 하기도 하였다. 


이판의 진정한 승자는 대북관련주에 타이밍 맞춰서 잘 들어갔다 빠진 사람들 아닐까 

대통령의 짝사랑이 고맙기는 하다. 



eumenes

2018.05.25 18:13:15

님은 보면 항상 정치관련 글만 쓰시는 것 같아요
굳이 그런 글은 여기 안 쓰셔도 쓸 곳이 많을 건데..

물론 여초사이트 게시판 주 이용자가 문빠가 아닌 곳을 찾기가 어렵긴 하겠지만

Quentum

2018.05.25 19:26:49

정치나 연애나 밀땅도 하고 실망도 했다가 가끔 좋기도 하는 꽤 비슷하지 않나요? 

ㅋㅋㅋ

eumenes

2018.05.25 22:47:44

글쎄요 ㅋ
비슷한 점도 있겠죠
근데 사람들이 님의 글에 댓글을 안쓰는 것 같아서
이왕이면 댓글 많이 달릴 만한 곳에 쓰시면 더 보람있지 않을까요

Quentum

2018.05.26 01:03:22

댓글을 바라고 쓰는글이라면 여기에 상당수 많은 글들이 쉽지 않을텐데요? 

그리고 댓글로만 글쓰는 것에 가치를 두다니 남 눈치를 많이 보시는 분이신가요? ^^; 

eumenes

2018.05.26 02:12:08

댓글을 작성함으로써 서로 소통할 수 있는데
그런게 없으면 일기장에 쓰는 글이랑 뭐가 다를까요
그걸 남 눈치를 보는 것이라 할 순없죠

Quentum

2018.05.26 08:34:19

일기장에 쓰든 댓글로 소통하든 글쓰기를 하는 방향과 결정은 오로지 글쓴이가 하는것이죠.

댓글이 안달린다고 안쓴다 뭔가 좀 약한 논리 같습니다.  

KissTheSky

2018.08.14 23:47:12


새누리 측, 비밀리에 '매크로 계정' 2,800여 개 사용 입력 2018.08.14. 
한편 새누리당 측에서는 대선 캠프 외곽조직이 아예 트위터 여론 조작 목적으로 매크로 프로그램까지 사용한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문제의 매크로 프로그램은 수천 개의 계정을 동원해 새누리 캠프에 유리한 글을 무차별 확산시키는데 이용됐습니다.
https://news.v.daum.net/v/20180814125131729

전우용 “한국당, 국기문란 범죄를 적폐로 둔갑시키지 마라!”
정문영 기자승인 2018.08.01 18:51
<역사학자 전우용 교수>
그는 이날 “적폐는 청산할 수 있을 때 청산해야 하고, 국기문란 범죄는 청산 대상이 아니라 엄중처벌 대상”이라며 “국기문란 범죄를 처벌하는 데 피로감을 느끼는 사람이 있다면, 우리나라 사람이 아니거나 사람 자체가 아니다”라고 날을 세웠다.
http://www.goodmorningcc.com/news/articleView.html?idxno=94676

[단독] 삼성, ‘경찰 정보 라인 관리’ 정황…경찰 대거 채용까지
삼성의 노조와해 공작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이 오늘(10일) 노무 관리를 총괄해 온 강 모 부사장을 소환했습니다.
삼성이 노조와해 공작을 위해서 경찰 출신들을 대거 채용하고, 또 경찰 정보라인들을 지속적으로 관리해 온 정황이 드러났습니다. 
http://news.kbs.co.kr/news/view.do?ncd=4022792&ref=D

김용철 변호사, "삼성에는 인터넷 댓글만 다는 정규직이 150명"
입력 2008.02.29 21:44 | 수정 2008.02.29 21:48
김 변호사는 "삼성내부에는 댓글을 다는 팀이 있다"며 "많은 숫자로 활동을 하고 있는데 아르바이트가 아니고 정규직이며 인터넷 여론을 공작하는 팀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삼성에 관한 기사가 뜨면) 벌떼처럼 덤벼들었다"며 "내가 알기로는 150여명이었던거 같은데 지금은 모르겠다"라고 말했다.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08/02/29/2008022901336.html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3] 캣우먼 2019-03-18 400  
공지 <캣우먼>네이버 오디오클립을 재개합니다. 캣우먼 2019-03-05 284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1009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842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4227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7] 캣우먼 2017-01-23 47577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5523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0366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439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9653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405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7091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3593 10
55393 손혜원, 서영교 의원 보니 이번 정권도 비참하게 끝날듯 하네요. Quentum 2019-01-16 190  
55392 그냥.. 콩깍지톡 [9] 와루 2019-01-16 388  
55391 조급한 마음 버리기 [3] 만만새 2019-01-15 458  
55390 취미는 연애요. 특기는 이별이라 [13] 십일월달력 2019-01-15 810  
55389 고양이 키우고 싶다 [11] 몽이누나 2019-01-15 292  
55388 창밖에서 도시를 보니 미래 도시 같네요. [3] Quentum 2019-01-14 281  
55387 내 인생은 어디로 [11] Thym 2019-01-14 612  
55386 남자친구, 마사지샵 [7] 달님67 2019-01-14 774  
55385 심리상담은 장기로 받는게 좋은건가요? [20] 섶섬지기 2019-01-14 498  
55384 일하기 싫어 쓰는 스몰톡 [3] St.Felix 2019-01-14 326  
55383 고현정 조인성 잘어울리지 않나요? [3] 만만새 2019-01-13 530  
55382 [서울 홍대] '히치하이킹'에서 1월 독서모임에 초대합니다:) [1] 겨울오카피 2019-01-13 192  
55381 외국 카페에서 헌팅당했네요 [13] pass2017 2019-01-13 795  
55380 성장통 [6] 몽이누나 2019-01-13 339  
55379 이사배 [3] SweetKitty 2019-01-13 442  
55378 30대 중반 러패님들 부모님은 건강하신가요??? [2] 연탄길 2019-01-13 430  
55377 연락문제 [4] 아이마토 2019-01-12 469  
55376 우리나라 여권이 불편하신 그분들 [1] 로즈마미 2019-01-11 371  
55375 연초부터 잠수이별. [21] 꾸꾸꾸 2019-01-11 881  
55374 독백#1 [2] 만만새 2019-01-11 213  
55373 멀리하려는 친구가 보낸 카톡 file [10] 라영 2019-01-10 1010  
55372 퇴사 준비하고 있어요. [2] 섶섬지기 2019-01-10 487  
55371 스몰톡 [5] St.Felix 2019-01-10 327  
55370 꽁돈의 추억과 불법 [2] 새록새록 2019-01-10 270  
55369 펌 난 서울대보다 우리 학교가 더 좋다 [2] 로즈마미 2019-01-10 461  
55368 프레데릭말 뮤스크 라바줴 50ml 만만새 2019-01-10 145  
55367 친구구해여@@@@@@@@@@@@@@@@@@@@@@@@@@@@2 [2] 친구없어서외로워 2019-01-10 270  
55366 저도 이번걸로 마무리 짓겠습니다. [11] 傾心 2019-01-10 494  
55365 국격상승 좋은예 [3] 로즈마미 2019-01-09 322  
55364 한번 망해봐서 더 간절한. [5] 만만새 2019-01-08 612  
55363 직장생활에서 [2] dudu12 2019-01-08 426  
55362 게시판은 두 분 채팅창이 아니에요. [3] Takethis 2019-01-08 500 1
55361 몇년전까지 흔히 보던 이삿짐 운반 [3] 로즈마미 2019-01-08 292  
55360 傾心 을 보면 이경규의 명언이 떠오릅니다. [6] Quentum 2019-01-08 398  
55359 공연 [1] resolc 2019-01-08 1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