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825

남자는 홍콩 사람이고

온라인 상으로 언어교환하다가

제가 홍콩 갈 일이 있어 우연히 한 번 본 후

친해졌어요


걔가 저 보러 한국에 왔었고요.

스킨십이 어느정도는 진행됐어요

그래서 친구~연인 그 사이의 관계라고 생각했지요


근데 고백을 안하는 거에요

deep friendship 이렇게만 정의를 내리더라고요.


나를 그냥 하룻밤 상대로만 봤나.. 싶어서

기분이 너무 나쁘고 비참한 기분ㅠ 에 연락을 끊자고 수차례 얘기를 했어요


그 때마다 이 놈이 절 붙잡더라고요

자기 한국 가서 일하게 되면 (일할 계획이 있어요 )

그 때 가서 관계를 제대로 깊게 가져보자 이런 식으로요


하우 빡쳐....



뭐, 하루에 연락도 그냥저냥 몇 통 하다 끝이고

보고싶다는 말도 먼저 자주 하진 않고..

애정표현도 별로 없고 애가 너무 쿨~ 하길래


저도 그냥 남자사람친구로 남자고 했어요

그리고 나 다른 남자랑 데이트 하겠다고 ..ㅎㅎ 소개팅이 하나 있었거든요


그런데 그 소개팅을 보지 말라고 하는 거에요 -_-;;;



나 갖긴 아깝고 남 주긴 싫은 그런 상황인가요




silvermoon1

2019.02.03 21:55:10

글쓴이 인데.. 제가 정이 많고 잘 챙겨주는 성격이라, 그냥 우리 관계가 남자사람친구라면 얘한테 신경을 정말 딱 남자사람친구만큼만 쓰고 싶거든요. 현재는 매일 전화해주고 텍스팅 해주고 한국 관련 정보도 주고(?) 뭐 그런 상황입니다...

Takethis

2019.02.03 23:37:58

본인 상황이 어떻게 될지 몰라서 어쩔 수 없는 어장관리상태가 된게 아닐까요? 아직 확신이 안든걸지도 모르고.. 아무튼 짜증나시겠어요!

채원

2019.02.04 00:05:51

저라면 그냥 냅두고 다른 사람 만나보겠어요. 한국에 일하러와서 정말 나한테 진지하게 다가온다면 그때 나도 진지하게 생각해볼 일이고 이미 우리  무슨 사이냐 물은거나 마찬가지인데 본인이 회피하는거잖아요. 근데 확실한 대답이나 나에 대한 생각을 파고드는게 무슨 의미가 있겠어요. 그냥 남자친구후보? 썸남 정도로 남겨두시고 딱 자르고 싶지 않으시면요. 다른 사람도 만나보고 그 남자때문에 좋은 날들 고민하지 마세요. 연연해하고 감정적으로 매달리는 듯한 그런 느낌을 주는건 별로 좋지 않은거 같아요. 어차피 글쓰신 분이 중요하고 소중한 존재같으면 이렇게 맘쓰게도 안했을 것 같아요. 호감은 있는 정도다 하면 이쪽에서도 일단 매력적인 모드로 나가는게 나을듯해요

만만새

2019.02.04 04:00:10

심리 분석할 필요없이 소개팅한다 얘기할필요 없이 그냥 소개팅을 해야겠네요.

_yui

2019.02.04 04:08:08

이 홍콩친구분 글을 여러번 올리셨는데... 아직도 진전이 없었군요. 왜 그런 말 있죠, 남자는 진짜 좋아하는 여자한테 헷갈리게 안 한다고. 딱 거기까지인 거에요 글쓴이님은. 너무 마음 에너지 주지 마시고 다른 사람 만나요.

맛집탐구

2019.02.04 10:37:31

완전 싫은건 아닌데 사귀기는 그렇고


Waterfull

2019.02.04 11:58:58

추천
2

그냥 한국 오면 그 때 연락해라.

지금은 짜증난다.

그러고 끊어도

한국 오면 연락할겁니다.

영어로 이런 연락을  booty call이라 하죠.

한국 방문시 쉽게 섹스할 수 있는 대상 정도에요.

뻥튀기

2019.02.04 12:02:39

극도로 롱디를 싫어하는 사람 아닐까요? 그렇다고 그냥 놓아주기에는, 본인이 가까이에 갈 확률도 아직 있으니 놓지는 못하겠고 그런 것 같은데요. 가까이에 없는데 마음이 막 커지면 힘들걸 아니까 좋아하는 마음을 본인이 억제하고 있는건지는 모르겠지만, 어쨌든 롱디를 이겨내거나 환경을 돌파하고자 할 만큼 좋아하는건 아니니까, 환경이 만들어 질 때 까지는 친구이상연인미만으로 남겨두고 싶은것 같아 보여요.


롱디로 시작해서는 잘 해낼 자신이 없으니, 가까이 가는 노력을 하며 때가 될 때 까지 뜸을 들이거나 공을 들이는 연애도 있는 듯 하지만, 그럴거면 그 때가 올 때 까지는 친구 이상의 스킨십은 하지 않고, 서로의 연애사에 필요이상으로 간섭 하지 않는게 예의라고 생각해요. 어디까지나 제 생각이지만요. 섣부르게 스킨십만 진행하면 딱 그정도의 관계가 되어 버릴까 두려워 안정적이고 좋은 관계로 발전 할 수 있게 공을 들이는 정도의 정성이 아니라면, 그렇게까지 그 관계를 진중하게 생각 하지 않는 것 같아요.


저라면 그런걸 다 생각 하면 그 사람에 대한 신뢰가 없어져서 다른 사람을 만날 것 같아요. 그렇게 애매할 관계일 때 일수록 서로가 서로에게 인간적인 신뢰를 주려고 노력하고, 정성을 보여줘야 한다고 생각해요.

silvermoon1

2019.02.04 13:42:52

다들 정성스러운 댓글 감사해요
다른 남자와 데이트 약속 잡았어요 홍콩남이 날 친구로 정의 내려주는데..이제부터 친구처럼 대하려고요
제가 좀 보수적이어서 한 번에 한 명만 만나고, 남사친도 잘 안만들거든요..

홍콩남이 나에게 친구가 된다는 건 거의 내 관심 밖 사람이 되는 거죠

단핕빵

2019.02.09 14:21:50

별로 진지한 사람 같지 않아요 그 남자..
홍콩에 본 여친도 있을 거에요.
한국 갈 때만 만나고. 연락하고 지내고
그런 사람 같네요.. 너무 마음 쓰지 마세요..

야야호

2019.02.09 17:27:30

FWB를 뭘 이리 길게 설명하시는지 ㅎㅎ

남자가 고수네요 저렇게 여지를 줘야 두고두고 먹죠

여자는 저런게 좋다고 홀랑 넘어가고 진짠줄 알고 에혀

이러니 오늘도 주위의 성실하고 착하고 순둥순둥한 애들은 

병신새끼취급 찐따취급 당하며 독수공방이나 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sort 추천
공지 가수 요조씨와의 공저 에세이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가 출간되... file [3] 캣우먼 2019-11-01 871  
공지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2599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5] 캣우먼 2019-03-18 3618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5007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9435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7] 캣우먼 2017-01-23 53656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91334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6208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14252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35393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7083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62338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9229 10
55370 스킨쉽 문제에요.. [31] 푸른먼지 2009-07-08 10903  
55369 여자들은 옷도 맘대로 못입겠네요.. [21] 먼훗날우리 2009-07-21 10900  
55368 욕하는...남자친구..달라질수있을까요? [7] 이리저리 2011-12-23 10888  
55367 나의 문제점 [2] 사월 2005-05-12 10877  
55366 헤어지고나서 연락하는 여자친구 [6] hyde 2009-10-16 10872  
55365 [정모] 러브패러독스 시즌3 [80] 웃구사세 2009-08-11 10865  
55364 이것이 정녕 뼈를 깎는 고통이란 말인가? [36] Goozzang 2011-04-05 10854  
55363 <캣우먼>예스24에서도 [임경선의 도쿄]를 팔기 시작했습니다- [7] 캣우먼 2016-04-13 10849 2
55362 조심하기를 [3] 그날이 오면 2004-02-13 10846  
55361 남친이 굳이 안해도 될 말까지 합니다..ㅠㅅㅠ [18] roughee 2015-07-15 10837  
55360 스킨십 이후 연락이 안되는 여성;;; [9] 세렌디피디 2010-07-19 10832  
55359 무코타 홈케어에 도전했어요 ㅋㅋ [9] 커피한잔 2012-04-26 10813  
55358 심슨타일 아세요? [5] plastic 2010-03-16 10803  
55357 <이기적인 특강8탄> 미입금자 명단/다음 댓글님/잘못입금하신 분 등.. [21] 캣우먼 2013-06-18 10789  
55356 절운동 관심있는 분 있으세요? 저 요즘 하는데. [40] plastic 2011-11-08 10774 1
55355 결혼생각이 아직 없는 남친, 믿고 기다려도 될까요? [9] lemonbalm 2014-01-01 10744 2
55354 잠수타는 여자친구 어떻게 생각하세요? [10] 반짝 2012-11-15 10743  
55353 [19금] 힘들어요.. [14] winnie 2011-02-18 10722  
55352 소개팅후 맘에 들면 바로 에프터 신청이 오나요? [12] 멜로디 2014-01-20 10706  
55351 욕하는 남자친구...어떻게하죠? [35] 둥이둥이 2012-02-15 10659  
55350 성범죄자 알림이 [13] 러브송 2011-04-19 10645  
55349 업소아가씨에게 마음을 빼앗겼습니다. [47] 목마 2009-08-13 10639  
55348 <이기적인 특강>5탄 : 입금관련 공지 필독!! / 댓글 다음 순서 발표 [5] 캣우먼 2012-10-18 10632  
55347 뷔페가 싫어요! [18] 밀크티 2011-12-14 10632  
55346 소개팅후 애프터 거절법 [15] 돌체비타 2010-09-05 10630  
55345 한약먹는 여자친구와 화이트데이보내기!! [9] 여행직전사진기 2013-03-14 10614  
55344 부서 워크숍 가는데 숙소를 따로 안잡아주네요 [3] 비스트로 2010-08-26 10613  
55343 해피 발렌타인 [10] 산뜻하게 2009-02-14 10594  
55342 질문: 열번찍으면 되나요 [7] papier 2007-07-14 10590  
55341 남자분들 강아지상 고양이상 둘중 어느상을 선호하세요? [21] 핑천사 2011-05-22 10582  
55340 19)키스할때마다 [17] 수영장 2012-04-30 10568  
55339 ㅇ 이별을 위한 실천적 지침들 : 미련을 버리는 일에 관하여 file [3] 에로고양이 2013-04-11 10558 6
55338 [펌] 무서운 이야기 11 [14] plastic 2011-07-22 10549  
55337 텀블러 쓰시나요? [20] 만쥬 2010-11-29 10537  
55336 그저...그저...뭐 하나 물어보려고 했을뿐인데...!!! [3] BonJovi 2008-03-14 105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