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921
광고는 아니구요 일단 저부터 ㅎㅎㅎ

-저의 요즘 최애템은 정ㅅㅁ 쿠션! 제 피부에 너무 잘맞고 무엇보다 10시간이 넘어도 거의 안 무너져서 어제 놀랐어요. 겨울이고 제 피부가 더이상 심한 지성이 아니라는 점을 고려해야겠지만요. 앞으로 좀 더 사서 쟁여놓을 생각입니다.
-그리고 데일리 쿠션은 요새 클ㄹㅇ 킬ㅋㅂ 쿠션 써요. 이건 약간 노란끼가 돌아서 저랑 잘은 안 맞지만 이미 사버려서ㅠ 커버력이 좋아서 양만 잘 조절해서 소량만 바르면 커버력이랑 색이 딱 매일 사용하기에 적당하더라구요 ㅎㅎㅎ
-그리고 라ㄴㅈ 쿠션이랑 더ㅅ 쿠션도 쓰는데 커버력이 아주 좋진 않은지라 자연스러워요. 그냥 정말정말 가볍게 ... 아무도 안만나고 다닐 때 만만하게 쓰네여 ㅋㅋㅋ

여름에는 백화점에서 맥 쿠션도 사볼까 하는데, 일단 저는 요즘 쓰는 정ㅅㅁ 쿠션에 대만족중이라 ㅎㅎㅎ 근데 나이 피부타입 일하는 환경 등에 따라 최애템은 얼마든지 달라지겠죠


하림윤

2019.02.04 15:42:09

저는 파운데이션파인가봐용ㅜㅜ

쿠션은 가격대비 별로인것 같아요.

양은 적어서 오래 못쓰는데 가격은 비싼것 같아요.


피토레스코쿠션 사봤는 데 젤 밝은 색상인데도 밝지 않은 것 같고

색상이 별로 안예뻐서 안쓰구 있어요.....


나스 남산은 색상도 예쁘고 제 피부는 수분부족한 복합성인것 같은데

지속력도 괜찮았어용 근데 그렇다해도 퍼프로 메이크업베이스랑 파운데이션 차례대로

두드리는 것보단 피부표현 덜 예뻐요. 그래서 급하게 나가야될 때만 쿠션쓰게 돼요.

그리구 양에 비해 가격 비싸서 다시 사서 쓸지 모르겠어요ㅜㅜ


기존에 아르마니 파운데이션 썼는데 얇게 커버되지만 색상이 맘에 안들었거든요.

나스 파운데이션으로 갈아타보려구요~ 색상이 핑크톤?이어서 화사해보여서용.


랑콤 뗑미라클이 좋다던데 혹시 써보신분 있을까용ㅎㅎ

daa

2019.02.05 08:27:44

저는 헤라 블쿠 쓰고 있어요. 한 2년 전인가? 처음 써보고 깜놀해서 계속 쓰고 있네요 (그리고 지인 찬스로 헤라를 좀 저렴하게 쟁일 수 있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ㅋㅋ). 평소에는 파데나 쿠션 안쓰고 선크림+컨실러만 쓰는데, 좀 공들여서 화장하고 나가야 하는 날에는 블쿠를 씁니당! 물 살짝 먹인 스폰지로 마무리 해 준 뒤 약간의 파우더로 픽스해주고요. 뽀송함과 촉촉함을 다 갖춘 쿠션을 찾는 것은 어려운데, 저한테는 헤라 블쿠가 정말 딱 뽀송하되 촉촉한 피부표현을 해주는 최고템인 것 같아요. 

채원

2019.02.05 12:27:29

전 비오템이용 원래 쿠션이 두껍고 번들거려서 안썼는데 비오템 써보고 반해서 쭉 쓰고 있어요. 쿠션에 대한 인식을 바꿔줄 정도로 자연스럽고 적당한 광택과 색상 무엇보다 너무 편해서 파운데이션으로 돌아갈 수가 없네요ㅋ

다만 가격에 비해 빨리 닳아서 1+1 이런걸 찾아서 구매해요

pass2017

2019.02.06 00:13:52

우와 정말 다 다르네요. 추천해주신 다른 제품들도 사용해봐야겠어요 ㅎㅎㅎ

나이로비에서온부자

2019.02.06 10:06:44

저는 악마쿠션이요. 17호가 나오는 브랜드가 몇 없어서 ;ㅅ;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가수 요조씨와의 공저 에세이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가 출간되... file [3] 캣우먼 2019-11-01 4339  
공지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5877 1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5] 캣우먼 2019-03-18 754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67308 2
55466 밀린숙제 [3] enzomari2 2019-04-03 600  
55465 퇴사했습니다. [13] freshgirl 2019-04-02 1227  
55464 그게 무슨 커피라 하셨죠? [11] 십일월달력 2019-04-02 1052  
55463 러패를 잊고 살았네요. Alexlee 2019-03-30 452  
55462 재회가능할까요.. [2] 욜로다 2019-03-30 1641  
55461 회사원(서울 → 여수, 울산 등) 이직하면, 여자분들의 생각은? [4] 김뿅삥 2019-03-29 729  
55460 이직했어요 [2] dudu12 2019-03-28 431  
55459 남친 부모님 처음 만났는데 싸웠어요 [16] 둥글게둥글게 2019-03-28 1775  
55458 내가 사랑한 공간 [4] 십일월달력 2019-03-27 644  
55457 치즈루팡 빵집 [1] 만만새 2019-03-27 482  
55456 선을 봤는데 ,,남자분 이해가 안갑니다 [13] hades 2019-03-27 1675  
55455 신혼생활 첫 시작.. 시어머니에게 외적으로 무시 당하다 싸웠습니다;... [13] 마미마미 2019-03-26 1491  
55454 서울재즈페스티벌2019 바로지기 2019-03-26 440  
55453 Apocrypha , 훈장 , 남지 같은 인간 군상 Quentum 2019-03-26 287  
55452 화이트데이 에피소드 -1- [1] 오일러 2019-03-26 414  
55451 결혼은 이런사람과 이렇게 사는게 맞는건가요? [16] 청초한열매 2019-03-26 2232  
55450 어른들 비행기 필수템 [4] 와루 2019-03-26 659  
55449 스몰톡 feat. 제주 [9] St.Felix 2019-03-25 548  
55448 밀당고수를 향하여.. [5] 또다른나 2019-03-25 612  
55447 내가 만난 세명의 친사회적 싸이코패스 [20] 뾰로롱- 2019-03-25 1390  
55446 주말 [2] resolc 2019-03-25 364  
55445 남을 깍아 내리는 말투 대응하기 [4] 토끼마우스 2019-03-24 898  
55444 도움을 준 이전 직장 상사나 교수님과의 관계 [2] Takethis 2019-03-24 473  
55443 왜 자꾸 우울증환자한테 힘내라고 하는거니 [1] 여우각시별 2019-03-23 554  
55442 쩝 이정권도 이렇게 종말을 고하는군요. [7] Quentum 2019-03-22 550  
55441 (감동글 50호) 그래 그렇게 사는거야 세노비스 2019-03-22 279  
55440 가끔 내가 무쓸모일까 싶다가도(긴글주의) [2] 스치는 2019-03-20 521  
55439 스피치 학원 다녀보신분 계세요?? [5] 토끼마우스 2019-03-20 589  
55438 자포자기되는 마음 [4] 만만새 2019-03-20 619  
55437 다시 들어도 울컥하는 [4] 냐앙 2019-03-19 619 1
55436 연애하구싶다.. [3] 쓸쓸이 2019-03-19 910  
55435 여론조사 신기함 [2] Quentum 2019-03-19 385  
55434 하루만에 맘이 변한건지.. 잠수이별 답답해요 [11] 스토리텔러 2019-03-19 1912  
55433 퇴근을 기다리며 [6] 몽이누나 2019-03-18 512  
55432 가끔씩 영화를 볼때면- [4] 뾰로롱- 2019-03-18 4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