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949

3년만의 방문...

조회 768 추천 0 2019.04.05 23:03:17
거의 3년만에 갑자기 생각나서 들어와서 글까지 쓰는군요 한동안 안들어온것도 사실 예전같지 분위기가 싫어서 떠나기도 했어요.
아직도 예전 오랜전부터 활동 하신분들이 남아있을지 모르지만 예전에는 오프라인만남도 많고 임경선님도 함께 하는 술자리도 있고 익명게시판이지만 익명이 아닌 가족같은 분위기였어요 그때 많은 좋은분들도 있고요

하지만 시간이 흘러 그런분위기는 없어지고 진짜 익명게시판같이 변했죠 그래서 자연스럽게 떠났지만 그때의 참 좋았던 기억이 가끔 생각나서 들리게되고 글도 쓰게 되는군요

제가 아는 사람들은 다들 결혼도 하고 잘사는거 같아서 여기 오지않겠지만 그래도 혹시나 해서 글남겨봐요

그때 그시절을 추억하며~~


이오a

2019.04.06 06:56:35

익숙한 닉네임이네요
모임에서 뵌것도 같고...
기억못하시겠지만 반가워요~^^

오일러

2019.04.06 15:18:37

정치꾼들이 아이디 여럿 만들어 분탕치며 놀면서부터 물 흐려졌어요. 예전러패 그립네요 저도

윈드러너

2019.04.06 15:34:52

정치글 그렇게 많이 보지도 못했는데 무슨 허언을? 

가라뫼토

2019.04.07 23:54:15

오랜만이시네요. 방가워요. ^^

따뜻한자스민

2019.04.12 15:55:43

저도 익숙한 닉네임인 것 같아 글 남겨봐요:) 저도 3년 만에 들러봤거든요 흐흣 

와사비

2019.04.22 03:18:01

저 벙개나가서 임경선님 오시고 그랬어요 그립네요
그 시절이...

알쏭달쏭

2019.05.14 10:17:23

레고브러치 관련 글 올리셔서 줄 섰던 기억이 나요.

저도 오랜만에 방문인데 반갑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가수 요조씨와의 공저 에세이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가 출간되... file [3] 캣우먼 2019-11-01 14090  
공지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14478 1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5] 캣우먼 2019-03-18 16901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78924 2
55494 별거 아닌걸로 싸웠네요 [14] 무라사키 2019-04-27 1041  
55493 남자친구와 헤어지지않으려면 어떻게해야할까요.. Maximum 2019-04-27 718  
55492 결혼을 해요. [14] 라영 2019-04-25 1693  
55491 상대방 마음을 잘 모르겠어요.. [4] 으으, 2019-04-24 1134  
55490 타인의 취향 [1] 굴소년 2019-04-24 612  
55489 결국 돌아가신 장자연씨만 더 불쌍히 보이네요. 윈드러너 2019-04-24 641  
55488 스몰톡 [1] St.Felix 2019-04-22 638  
55487 성남 독서모임 모집해용 와사비 2019-04-22 573  
55486 데이트.. 몇 번 하시나요? [3] 그루트 2019-04-21 1401  
55485 러패- 오랜만이야. [1] 백야 2019-04-21 555  
55484 회사에서 내가 자꾸 예민한 사람으로 포지셔닝되서 너무 괴로워요 [9] 이수달 2019-04-18 1365  
55483 무엇을 선물하면 좋을까요? [3] 무산소운동 2019-04-18 665  
55482 10살 연상 남친과 사소한 이야기로 다퉜는데 제가 잘못했나요..? [11] 프리톡 2019-04-18 1382  
55481 한동안 안보여서 좋았었습니다. file [14] 새록새록 2019-04-16 1656  
55480 그들식 '정의' 와 세상의 잣대 [5] 윈드러너 2019-04-16 573  
55479 세상엔 하이에나같은 부류가 분명 존재한다 euns 2019-04-16 560  
55478 스몰톡(5주기) [11] St.Felix 2019-04-16 684  
55477 세월호 5주기의 소회 [3] 윈드러너 2019-04-15 567  
55476 결혼식때 메이크업요 [1] 제니츄 2019-04-15 629  
55475 이십대후반여자인데 너무 외롭고 공허해요.. [10] 뺘잉이이잉 2019-04-15 2023 1
55474 소개팅녀 부담을 느꼈다는데요 [2] 섬성짱짱 2019-04-15 1125  
55473 결혼해서 귀농?생활 할지, 일을 계속 할지 고민입니다. [5] 쿠키67 2019-04-15 679  
55472 이곳에서 사춘기를 보낸 제가 번역서를 냈습니다. [6] 제주소녀 2019-04-14 862 2
55471 세월호 5주기 (펌) [17] 윈드러너 2019-04-14 565  
55470 결혼생각한 남친의 충격발언.. [26] 플립피드 2019-04-13 3023  
55469 회사에서 받은 상처 치유가 안되네요 [11] 뜻밖의 심리학 2019-04-11 1299  
55468 결혼은 '왜' 하는거에요? [9] 숨비 2019-04-11 1573  
55467 드디어 이직 이력서 돌립니다. [3] 또다른나 2019-04-10 587  
55466 다시는 혼자하는 사랑 하고 싶지 않았는데 [3] 사랑주고파 2019-04-10 797  
55465 스몰톡 [6] St.Felix 2019-04-10 585  
55464 남자친구를 믿어야 하는데 잘 안 되네요 [2] 플립 2019-04-07 1021  
» 3년만의 방문... [7] 굴소년 2019-04-05 768  
55462 바다의 노래 / 정연복 세노비스 2019-04-05 665 1
55461 밀린숙제 [3] enzomari2 2019-04-03 670  
55460 퇴사했습니다. [13] freshgirl 2019-04-02 13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