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232

결국 나도 ....

조회 6085 추천 0 2002.01.02 02:50:35
이런게 다 제가 정서적으로 문화적으로 빈곤하다는 뜻이겠죠..
마음이 아파요.

어쩔수 없는건 정말 핑계인데. 결국 어쩔수 없다는 핑계를 대고 비굴한 미소를 짓고 마네요. 병신같애...

홈피 오픈 추카해요. 나두.. 임경선 여사 글 아주 좋아해요..


캣우먼

2002.01.02 11:11:38

상담코너때문에 ID체제로 운영하니
누가 누군지 알 수 없어 심히 궁금하다
나 사실 ID이딴거 너무 싫다 통신어도 싫고
기호도 싫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추천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202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2032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2990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1037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5773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3990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5183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6981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2755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9121 10
772 안녕하세요 비단입니다. [3] 단비 2018-01-22 371  
771 상어가족에 대한 소고 [2] 단비 2018-01-22 501  
770 20살의 늦봄. [3] 단비 2018-01-22 389  
769 천원 [4] 4000m걷기 2018-01-22 401  
768 어머니 같던 선생님을 떠나 보내며 [1] Waterfull 2018-01-22 353  
767 다른 사람을 공격한다는 것의 무서움. 나도 사람이고 공격당할 수 ... [2] 페퍼민트차 2018-01-22 442  
766 요즘 이십대 남자들의 결혼관을 엿보니 [5] Go,Stop 2018-01-22 1509  
765 기력 딸릴 때 도움되는 방법 추천해 주세요 ! [5] vely17 2018-01-23 773  
764 그냥 궁금해서요 [4] deb 2018-01-23 470  
763 일기 [6] 뾰로롱- 2018-01-23 462  
762 돈 빌리고 안 갚는 직장상사.. 어떻게 대처하나요; [6] blueee 2018-01-23 719  
761 안전에 관련한 여행에 좋은 어플이나 사이트가 있을까요? [3] 미미르 2018-01-24 279  
760 한국 문화 [3] 레이져빔 2018-01-24 547  
759 서류 작업의 마중물 [2] 모험도감 2018-01-25 395 1
758 새옹지마라죠 [7] 웅녀 2018-01-25 626  
757 제가 어떻게 해야할까요.. 인생선배님들 조언 부탁드립니다. [3] 여니이 2018-01-25 724  
756 여러분들은 더 나아졌나요? [3] HelloStranger 2018-01-26 575  
755 지방살이...진짜 싫어요 ㅠ [7] zweig 2018-01-26 1041  
754 와 오랜만에 들어오네요^^ [3] egg 2018-01-26 282  
753 사랑하지만 헤어지는 것에 대해.. [9] 파랑초록 2018-01-27 1032  
752 이직 전 여행지 추천 (맘이 싱숭생숭) [6] 티파니 2018-01-27 554  
751 문득 쓰는 일기 [2] 3월의 마른 모래 2018-01-28 335  
750 취준생의 푸념 [3] 크룽크룽 2018-01-28 623 1
749 관계없던 30대의 연애의 결과 [5] 꽃길 2018-01-28 2024  
748 소확행.가심비. [3] 뜬뜬우왕 2018-01-28 596  
747 본인이 정신과의사가 된 줄 착각하는 사람을 위한 책있을까요? [14] zet 2018-01-29 876  
746 저한테 마음이 떠난걸까요..? 객관적으로 한번 봐주세요! [4] 얼그레이티 2018-01-29 1015  
745 평창 동계 올림픽 개막식 티켓이 생겼어효 s2 [3] 몽이누나 2018-01-30 373  
744 아무래도 결혼을 해야할 것 같아 [6] 헐헐 2018-01-30 1553  
743 ㅋㅋㅋ 네이트 판 봤는데 재미있네요. [7] Go,Stop 2018-01-31 935  
742 다사다난했던 일주일. [4] 뾰로롱- 2018-01-31 425  
741 지금 문통의 이해할수 없는 행동, 뉴스댓글에서는 '내통령'이라고 하... [32] Quentum 2018-02-01 601  
740 살아가는 이야기 [4] Waterfull 2018-02-01 423  
739 타지살이 하시는분들? [1] 아름다운녀석 2018-02-01 418  
738 그사람은 연예인. [2] 뜬뜬우왕 2018-02-02 5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