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101

질문있어요..

조회 2009 추천 0 2002.07.16 13:37:31

사내정치에 많이 아시는 거 같아서 질문드려요

사내정치 초보자에게 도움될 만한 책 추천 좀 해주세요~

전공필수격인 경영/협상서도 소개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캣우먼

2002.07.16 22:16:24

경험하는 게 최고의 방법인듯.

박진혁

2002.07.16 22:52:14

치~그런게 어딨어요.
웃긴 소설책이라두 한권 소개해줌이 어떨지..^^

ingcho

2002.07.17 21:01:07

정치꾼의 장래가 약간 걱정되는바...

사내정치를 마다할필요는 없지만
굳이 쫗아다니며 배울필요까지 있을까요...

캣우먼

2002.07.17 21:48:49

모든 인간관계는 결국 겪으면서 배우는 게 최고...

박진혁

2002.07.18 00:15:01

자신이 유능하고 능력있다생각하면 튀게 행동하구요,
1등은 자신없다 싶으면 정직,성실..이런쪽으로 가는게..^^
모두다 1등하고 리더가 될순없으니까요.

야아옹

2002.07.18 15:09:35

책없다니까..그냥 경험하시고~ 정 모르겠다 싶으면 여기에 자주자주 오세용~ ^^;;;~아주 큰 경험이고 도움되실거예요.^^

moo

2002.07.20 17:07:16

엄써요. 야아옹 말이 백번 맞네요.

ingcho

2002.07.22 22:05:06

작가가 허브코엔인가..
무엇이든지 협상할수있다...라는 책 적극 추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추천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0346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2014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0080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4745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3015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4186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6053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1826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8107 10
641 그냥 주저리주저리.... 여울목 2002-08-28 2276  
640 회사 후배녀석이... [2] 모모 2002-08-28 2454  
639 신의 키스는 누구? [1] 이누 2002-08-28 2711  
638 8년전의 일기를 꺼내어... [3] insomnia 2002-08-28 2412  
637 어제 오늘 이틀에 걸쳐서~ [1] MOON 2002-08-28 2215  
636 아줌마 굉장히 웃겨요 - ! [7] 최현 2002-08-27 2207  
635 나의 보다 나은 삶을 위해서 [1] Dolce 2002-08-27 2166  
634 음...정말 복잡하네요^^;; [7] love_holic 2002-08-27 2015  
633 가입 꾸벅 푸른자전거 2002-08-27 2295  
632 남자가 동굴로 들어갈때?? [2] day 2002-08-27 5174  
631 오렌지색 예쁜...^^ [2] insomnia 2002-08-27 2073  
630 똑똑똑....... May be 2002-08-27 2399  
629 여행에 대한 짧은 기억. 하나 그리고 둘. [2] jealousy 2002-08-27 2121  
628 신문에 기사가 나간후... [2] insomnia 2002-08-26 2459  
627 덕분에 저도 한 여자를 놓게 되었습니다. [4] Dolce 2002-08-26 2363  
626 당신은 정말 제가 사랑하고픈 여자입니다 [2] Dolce 2002-08-26 2274  
625 대단(?)한 女 [1] Dolce 2002-08-26 2797  
624 [re] 중독 [11] 최수현 2002-08-26 1952  
623 중독 [1] 밴댕이곰 2002-08-25 2756  
622 알고싶어요 복숭아 2002-08-25 2554  
621 뭐가 문젤까요.... [4] happypop 2002-08-25 2563  
620 고민입니다... [3] yakmo1 2002-08-25 2072  
619 난 이게 궁금하다. [6] 우람이 2002-08-25 2180  
618 안쏘니+테리우스 합제품 VS 삼천궁녀 [1] 돌쇠 2002-08-25 2943  
617 남자란 생물.. [2] 돌쇠 2002-08-25 2772  
616 드뎌 책이 내 손안에.. [7] bada 2002-08-23 1904  
615 좀 더 다른 이별을 원합니다 [1] 최수현 2002-08-23 2219  
614 음악나눔 [2] 야아옹 2002-08-22 1889  
613 가슴이 따뜻한 오아시스 [1] 야아옹 2002-08-22 2065  
612 어느 여고 체육 선생님이 상습적으로 여고생들에게.. [6] 최수현 2002-08-21 2749  
611 새로 맞춘 안경처럼...(615번 다음이야기) sofe 2002-08-18 2112  
610 그에게는 돈이 없다 [13] bada 2002-08-18 2319  
609 알다가도모를.. [5] flower 2002-08-17 1948  
608 남자와 여자의 생각의 차이점.. [3] ingcho 2002-08-17 3336  
607 아침의 회고록 [5] ingcho 2002-08-17 19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