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594

[re] 분노

조회 1871 추천 0 2002.09.13 12:06:34
,
자신에 대한 분노이겠지요,,,,


그 사람과 왜 헤어질 수 밖에 없었는지?

연이라는 것이 영원하다고 한 순간이라도 왜 믿었는지?


글쎄요,,,,


내가 이 회사에서 주인공이 되고 싶은데?


난 내 미래에 대해서

정확하고 꿈이 있는 플랜을 왜 안 갖고 있는지?


모두들 날 위해 위로를 해주고 웃어주어도,,,

어차피 외로운 나이기에,,,,


혹시 당신이 이렇게 생각할 지도,,,


어쩌면 그 모든 분노가 가슴 가득히 꼬악 채우고 있을 지도,,,


그렇게 자신을 향한 분노로 인해서

그냥 일을 저지를 지도,,,


여행이 설레이지 않은 이유는

아련한 사랑 대신에 꼬기꼬기 구겨진 분노뭉치가??

명치를 눌러 그 고통으로 인하여

이젠 더 이상 호기심과 설레임을 생각할 여유가 없을 지도,,,


그러나,,,

그 분노가 가솔린이 되어,,,

새로운 궤도로 점프하는 원동력이 될 지도 모른다는

생각을 합니다,,,,,


분노는 희망보다도 사랑보다도,,,

한 순간에 폭발음과 더불어

무서운 추진력을 낼 수 있는 것이니깐요,,



---- 별무덤  ----
,



블랙커피,브루클린 라가, 새뮤엘아담스, 반딧불, 숲, 허드슨강, 스시, 네즈, 홍고산쵸메, 이노카시라센, 시모키타자와, 클로스터, 테너플라이, 팔리사이드팍, Upper Nyack, 포르쉐, 정승호, FM 106.70, 클래식, 그리고 용서, 관대, 포용, 그리고 자연

엮인글 :
http://catwoman.pe.kr/xe/index.php?document_srl=146552&act=trackback&key=03b


카산드라

2002.09.14 01:04:56

저도 얼마간 분노하고 있었는데요....
맞아요....ㅡ그건 바로 자신에 대한 분노였어요..^^
시간이 지남 알게 되요. 자연스레~
그 견디기 힘든 벅찬 감정들이 다 상대방보단 자신에 대한 분노란 사실을....
그리고 분노한 뒤엔 새로운 힘, 무서운 추진력이 저도 모르게 생겨요....아니 ......그냥 뭐든 힘차게 다시 시작하고 싶어져요..
그것도 역시 자연스레......
시간이 약이다......정말 그 말이 딱이더군요.
전 분노만 삭히는데 딱 6개월이 걸리더군요.
별무덤님은 참 감수성이 남다르시네요.......글 재주도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추천
공지 <캣우먼>오늘 오후 2시에 네이버 생중계 LIVE합니다. 캣우먼 2018-12-06 763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1561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3852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updatefile [7] 캣우먼 2017-01-23 47191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5169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0025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8102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9300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1088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6745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3250 10
1134 달이랑 친해지구 싶다 [4] 별무덤 2002-10-12 1556  
1133 번개...공지....2 [17] killme 2002-10-12 1916  
1132 사이트소개 [12] 나뻔년 2002-10-12 2128  
1131 몸이 아픈가보다. [2] 헤이 2002-10-12 1985  
1130 비가 막 그쳤을 &#46468;, 거리로 나가 보세요.^^ [5] kkoma~♡ 2002-10-12 1422  
1129 . [5] 산들바람 2002-10-12 1343  
1128 낯선 길에도 익숙함은 있다. [2] jaqueline 2002-10-12 1641  
1127 시계 [4] 네멋대로 하지마 2002-10-12 1406  
1126 인생의 반이 장난이다.. [1] 레인아이 2002-10-12 2028  
1125 너무 올만에... [4] Shion 2002-10-11 1407  
1124 무제... [4] 8dnjf 2002-10-11 1759  
1123 사랑하는 여인을 곁에 두신 남자분들에게,,, [12] 별무덤 2002-10-11 2394  
1122 문득 문득 눈물이 난다.. [1] 레인아이 2002-10-11 1820  
1121 2002년도 다 가는구나 [3] 별무덤 2002-10-11 1517  
1120 왜 자꾸 뒤를 돌아보는 건지... [3] Cecy 2002-10-11 1522  
1119 씹혔다...았싸~~아~~!!! [4] killme 2002-10-11 1781  
1118 요기 게시판에서 느낀 의문점,,, [6] 별무덤 2002-10-11 1759  
1117 아바타에 열중하다. [4] 도투락 2002-10-11 1458  
1116 ★★★주말이면 주말마다...앗싸~!!★★★ [27] 모모 2002-10-11 2008  
1115 번개 key-word Best10 PartⅡ [5] 푸른돛 2002-10-11 1738  
1114 난 나쁜 여자야..난.. [3] 나쁜여자야 2002-10-11 1802  
1113 드디어 말을 했습니다. [6] 여니짱 2002-10-11 1590  
1112 번개는 또 언제하실라나? [8] 보리 2002-10-11 1569  
1111 S H M I L Y [15] 니나 2002-10-11 1915  
1110 PET WATER [3] 별무덤 2002-10-11 2032  
1109 캬~죽인다 [4] 최수현 2002-10-11 1598  
1108 파라독스 [2] 별무덤 2002-10-11 2024  
1107 금요일.... [2] 아랑 2002-10-11 2023  
1106 지금 남편과 별거란다,,, [7] 별무덤 2002-10-11 1999  
1105 잡은고기 [7] 피그렛 2002-10-11 1879  
1104 남자가 여자를 보고플때...... [2] 나쁜여자 2002-10-11 2451  
1103 친구개념이 변하고 있다.... [3] 나뻔년 2002-10-11 2050  
1102 캣우먼이 화났다.... [1] killme 2002-10-11 2592  
1101 I AM MY OWN ENEMY 다크템플러 2002-10-11 2145  
1100 she is.. 최수현 2002-10-11 18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