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344
밑에 전라도 사투리루 잼난? 플래쉬가 올라와 있네요..

저는 전라도의 전주출신이랍니다. 전주는 광주의 다소 센 억양에 비해 사투리를 거의 안쓰는 편이죠.. 그렇다구 머 크게 다를것도 없지만..
(울 회사 언니, 가끔들어오는데 항상 제 아이디를 궁금해 했엇는데 이 글 보면 확연히 알겠구먼..)

근데 저에게는 경상도 친구들이 많은 편이랍니다.
친한 학교선배들도 경상도출신들이고 여행가서  친해지는사람들도, 혹 어디가서 술한잔,말맞는 남자들도 이상스레 경상도 사람들이 많더군요...

요는, 엊그제 버스를 탔는데 (참고로 슈크리아는 서울에 산답니다) 앞에 고딩 여학생둘이.. 경상도 여자는 말투도 너무귀엽고 성격도 사근사근..하며,, 전라도 여자들은 말투도 험악하고 성격도 어쩌구저쩌구..

이 작은 지구에서(선하나 놔두고) 이나라 저나라 하는것도 우습지만..작은 울나라에서 전라도 경상도해가며 말하는게 얼마나 소견인지 잠깐 웃었지만......

여러분도 그러한 편견이 있으신가요?

(누군가 이타부타 생각이 있다면 그런생각에는 앞뒤 상황이 있으리라 짐작해서 놔두는편이지만..암튼 궁금합니다...)

*모든사람은 개인차일뿐 큰지역차는 없다고 생각합니다만.. ^^


insomnia

2002.04.08 17:53:06

슈크리아님!!
저는 흔히 말하는 '경상도 싸나이' 이랍니다.
"편견"이라...
사실 없진않죠...
어렸을때부터 세뇌 당하듯이 계속해서 그러한 얘기들을 들어왔으니...ㅡ.ㅡ
대학에 들어가면서 서울서 생활을 하게되고 다양한 출신지역의 수 많은 사람들과 부대끼면서, 그러한 편견들은 거의 없어지게되고(사실 스스로 지식인이라는 생각에 그럼 생각-지역감정-을 가지면 안된다는 당위를 갖고 있기도 하고...) 지금은 그런 생각을 별로 하진 않지만,
아직도 사회저변에 깔려있는 스테레오타입은 부정할 수 없죠.
저 역시도 '경상도남자' 라는 이유만으로 여자들에게 무뚝뚝할것이라는 선입견을 주게되죠.
제 성격과는 상관없이 갖게되는...

글 쓰다 보니 장황하네요...^^

암튼, 저 처럼 부드러운 '경상도남자'도 있다는거 기억해 주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492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2322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6] 캣우먼 2017-01-23 43457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1432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86230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4454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25631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17404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3192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79567 10
674 첫사랑 사월 2002-05-09 2872  
673 남자들이 아깝게 생각하는 돈 BEST...유머.. [3] ingcho 2002-05-09 3524  
672 아주 특별한 사랑(실화를 모티브로..) [6] 최수현 2002-05-09 2528  
671 그대 그런 사람을 가졌는가... [4] ingcho 2002-05-09 2839  
670 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 [3] 하루키송 2002-05-09 3011  
669 그가 사이코인가...내가 만만한 여자였을까? [5] love_holic 2002-05-09 3455  
668 흘러간 물로 물레방아를 돌릴 수 있을까..? [3] 스파이트 2002-05-08 3474  
667 잡담.. [1] Rosemary 2002-05-08 2807  
666 질주 [3] 佳 人 2002-05-08 2955  
665 허접떼기같은 아프리카 [1] 하루키송 2002-05-08 2742  
664 죽기전에 만나봐야할사람 [1] huniebee 2002-05-08 2919  
663 장남의 짐.... [1] ingcho 2002-05-07 2868  
662 money [3] ingcho 2002-05-07 2803  
661 결혼은 정말 미친짓일까? [7] 하루키송 2002-05-07 2937  
660 심각한 질문II [4] 모모 2002-05-06 2660  
659 사랑하지 않을때 공허해 하느니 사랑하겠습니다 [3] 우먼 2002-05-06 2951  
658 아버지란 자리... ingcho 2002-05-05 2737  
657 아버지와 나.. [3] ingcho 2002-05-05 2728  
656 40대의 이야기 [2] ingcho 2002-05-05 3072  
655 당신을 위한 동화 [3] 佳 人 2002-05-05 3191  
654 세상에 이런일이..(확률 100만분의 1이라도 될런지..) [4] 최수현 2002-05-05 3016  
653 그렇고 그런 얘기 [3] Shion 2002-05-05 2963  
652 <Catwoman> 러브레터 [14] 캣우먼 2002-05-04 4683  
651 [re] <Catwoman> 러브레터 thegi 2002-05-10 2773  
650 [re] <Catwoman> 러브레터 [3] 캣우먼 2002-05-10 3464  
649 [re] <Catwoman> 러브레터 [1] ingcho 2002-05-05 2784  
648 인간관계형성법? [3] ingcho 2002-05-04 2794  
647 공수레 공수거.. [2] ingcho 2002-05-04 4634  
646 현실에서 드라머같은 일이 벌어지는걸보니... [1] ingcho 2002-05-04 3148  
645 36년을 백말띠로 살아오다가.. [4] ingcho 2002-05-04 4558  
644 ㅋㅋㅋ 감솨합니다- 나비 2002-05-04 2732  
643 땀을 흘리는 일 [8] 하루키송 2002-05-04 2618  
642 동창회 가던날 [2] 최수현 2002-05-03 2901  
641 내 살을 빼게 하고 싶어 죽겠는 캣우먼님께 [2] scully 2002-05-03 3093  
640 웃겨 정말~ [6] 나비 2002-05-03 26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