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OFILE
  • COLUMNS
  • FREETALK
  • BOOKS
  • SCHOOL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FREETALK
글 수 55,797

가문의 영광

조회 2050 추천 0 2002.09.14 01:36:12
오늘 영화를 봤습니다. 별로 특별한 일은 아니죠? 아마 저 아시는 분들은 또 봤군...하시겠네요.

오늘 본 영화는............................... 가문의 영광 입니다.

어떻게 보면 참으로 말도 안되는 로맨틱 코미디지만, 눈높이를 낮추면 그저 재미있게 웃을 수 있는 영화에요.
영화를 보는 동안 극장안에는 웃음기가 가시지 않았으니까...

사실 따지고 보면 욕도 나오고 폭력 장면이 잔인해 보이기도 하고, 결혼이나 외도, 성관계 같은 이야기를 너무 희화화 시키기도 하고.........
트집을 잡자면 끝이 없지만, 세상 모든 여자가 홀릭이면 심심하듯, 세상 모든 영화가 오아시스일 수는 없지요...^^

애인이랑 손잡고 가서 키득키득 웃으면서 보세요.
그리고 여성에 관한 문제에 대해서 예민하신 여성분들은 일부 장면에서는 '안보여~ 안들려~' 하시면.... 편하겠구요.

그리고...사실 코메디 영화를 보면서

왜 여자들을 결혼에 매달린 것처럼 묘사해놓았는가.

여자 팔자가 남자에 딸린 것 처럼 하는가, 서울대 법대라는 학벌 지상주의로 물들어 있어도 되는가.

처녀이고 순진한 여자는 결국 행복해지고...어쩌구...

라는 논쟁을 하기 위해 보시진 않겠죠?

때로는 머리를 식히고자 안보여~ 안들려~ 하면서 웃어주기도 합니다.
사실 영화에는 당대의 현실이 반영되있잖아요.

아직 우리가 학벌 지상주의에 물들어있는 것도, 여자는 결혼을 잘해야 행복하다는 고정 관념도, 그래도 처녀가 더 순진하고 어쩌고 하는 것도 존재하는 것이니까.

머리 비우고 웃을 수 있는 가벼운 코메디에요.

김정은씨의 연기는 참 사랑스럽고 귀여워요. 큰 눈에 눈물이 글썽거리는 거, 코에 주름잡히게 웃는 거라든지, 웃으면 볼록해지는 볼....
음...내가 남자라면 사랑에 빠질 것 같은데요.

정준호씨는 좋은 사람 있으면 소개시켜줘에 나오는 캐릭과 유사...

유동근씨의 변화가 눈에 띄고...^^ 김정은씨의 막내 오빠로 나오는 사람이 저에게는 꽤 귀엽게 보이더라구요.

역시 저는 예의를 지키기 위해 줄거리 나열을 생략합니다.

앗... 그리고 영화 중에 김정은씨가 노래를 부르는 데 그 노래가 참 좋아요. 맑은 노래...

웃고 싶은 연인이나 동성 친구끼리 가서 마음껏 웃고올 것.
단 들어가기 전에 머리를 비우고 들어가서 나오면서 비웠던 내용물 다시 넣어줄 것...^^
p.s.
혼인이 희화화 된다고 감히 믿고 싶지 않은 당신...
착하고 순진한 처녀가 나오고, 경험있는 여자가 무조건 나쁘고, 문란한 캐릭으로 나오는 걸 보면 화가 치솟는 분..........

관람을 금합니다...-_-



그럼 이번 주말 잘 보내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신작 산문집 [다정한 구원]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캣우먼 2019-05-30 944  
공지 <캣우먼>'요조와 임경선의 교환일기'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업로... [5] 캣우먼 2019-03-18 1341  
공지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출간되었어요! file [2] 캣우먼 2018-09-04 2704  
공지 에세이 <교토에 다녀왔습니다.>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 캣우먼 2017-08-31 15267 1
공지 에세이<자유로울 것>이 출간되었습니다- file [7] 캣우먼 2017-01-23 48783 3
공지 여행서 <임경선의 도쿄>가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4-07 86626 5
공지 장편소설 <나의 남자>가 3월 1일에 출간되었습니다. file [12] 캣우먼 2016-02-29 91513 4
공지 에세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이 10월20일에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5] 캣우먼 2015-10-19 109489 2
공지 산문 [태도에 관하여]가 3월30일 출간됩니다. file [15] 캣우먼 2015-03-27 130724 2
공지 장편소설 [기억해줘]가 출간되었습니다 : ) file [11] 캣우먼 2014-10-14 222412 2
공지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관리자 2013-08-14 358192 2
공지 산문집 [나라는 여자]가 나왔습니다. file [40] 캣우먼 2013-04-16 384615 10
1127 ^^ [16] kkoma~♡ 2002-09-18 1996  
1126 쪼잔왕자 [4] 최수현 2002-09-18 2134  
1125 친구가 좋아.... [9] 보리 2002-09-18 2062  
1124 아~가을 [5] slpndol 2002-09-18 1859  
1123 내가 feel을 느꼈을때 [5] lookcat 2002-09-18 1994  
1122 나쁜 기억 [6] 꿈꾸는사람 2002-09-17 1914  
1121 결혼, 왜 하니? [6] may 2002-09-17 2072  
1120 친한사이 [11] slpndol 2002-09-17 2007  
1119 술.. 인생.. 주절거림.. [6] Rosemary 2002-09-17 2034  
1118 사랑하는 것과 사랑해 보는 것 [1] kkoma~♡ 2002-09-17 2067  
1117 - 내가 버려야 하는 것들 - [4] 리유 2002-09-17 2049  
1116 이제... [3] kkoma~♡ 2002-09-17 2015  
1115 Be My Love.. [5] SKY 2002-09-17 2180  
1114 가끔은.... [2] 작자미상 2002-09-17 2014  
1113 내게 거짓말을 해 봐 [33] may 2002-09-17 2370  
1112 hey! catwoman에 글은 어떻게 올리나요? [2] 니나 2002-09-17 2047  
1111 엉뚱한 상상 [1] 작자미상 2002-09-17 2054  
1110 즐거운 회상 [1] 작자미상 2002-09-17 2054  
1109 제대로 된 놈 좀 보내주세요...네?? [23] kkoma~♡ 2002-09-17 2194  
1108 선수라.. [2] AssassinShark 2002-09-17 2177  
1107 미묘한 감정 조절 기능의 98% 회복 8dnjf 2002-09-17 2109  
1106 나 항상 그대를 love_holic 2002-09-16 2102  
1105 긴장 해제 전... [6] love_holic 2002-09-16 2024  
1104 슬픈생각... [1] 월령 2002-09-16 2064  
1103 술 예찬 [6] 별무덤 2002-09-16 2430  
1102 나만의 선수 만들기 [19] 최수현 2002-09-16 2534  
1101 바야흐로 가을입니다~ [3] 야아옹 2002-09-16 1999  
1100 헤어짐.. 그 후 행동... [3] 리유 2002-09-16 2103  
1099 죽여버리고 싶었다..... [12] 크하라 2002-09-16 2681  
1098 꼭 한번만 더.. [5] 최수현 2002-09-16 2083  
1097 미묘한 조절기능의 상실 [1] 8dnjf 2002-09-16 2248  
1096 오랜만이 군요.. [2] AssassinShark 2002-09-16 2002  
1095 어~ 오른다 [2] lookcat 2002-09-15 2089  
1094 선수의 특징 [8] lookcat 2002-09-15 2738  
1093 스치는 사랑에 대한 단상 [2] 별무덤 2002-09-15 2121